매주 주보에 넣기 좋은 기독교적인 글만 엄선하여 모았습니다.

예수님도 비유로

예화모음

 

하나님을 사랑하는 자의 복

최낙중 목사(관악교회)............... 조회 수 2065 추천 수 0 2013.09.08 22:01:04
.........
하나님을 사랑하는 자의 복

“내 아들아 나의 법을 잊어버리지 말고 네 마음으로 나의 명령을 지키라”(1절)잠 3;1∼10

잘 되는 일을 진정 좋아하는 사람은 친정 어머니와 목사뿐이라는 말이 있습니다. 자식과 성도를 진정으로 사랑하기 때문입니다. 본문은 지혜의 왕 솔로몬의 입을 통해 하나님이 우리 모두에게 주신 말씀으로 하나님의 말씀을 지켜 사는 자에게 주시는 복을 소개하고 있습니다.

첫째, 장수와 함께 평강의 복입니다(1∼2절). 성경에서 말한 장수는 곧 영생입니다. 평강이란 평화 이상의 뜻으로 히브리어의 ‘샬롬’인데 삶의 모든 영역에서 사용되는 인사말이 기도입니다. 하나님의 계명을 지켜 사는 자에게는 모든 삶의 영역에 도우시는 하나님의 손길이 평강으로 나타나는 것입니다.

둘째, 하나님과 사람 앞에서 은총과 귀중히 여김을 받습니다(3∼4절). 건강한 그리스도인들은 하나님께는 영광이 되고 사람들에게는 칭찬을 받습니다(롬 14:18). 인자와 진리를 마음에 새긴 자는 그리스도 예수님의 마음을 품은 자이므로 하나님과 사람에게 귀중히 여겨집니다. 하나님 사랑에 목숨을 다하기 때문입니다.

셋째, 하나님을 사랑하는 자는 그의 가는 길을 안내해주는 복이 있습니다(5∼6절). 하나님은 자기 자신의 마음을 비우고 하나님께 순종하기 위해 자기를 포기한 자와 동행하십니다(마 16:24). 그리고 범사에 하나님을 인정한 자는 하나님이 그의 길을 지도해 주십니다. 길을 지도한다는 것은 성령의 기름부음이 하나님의 비밀을 알려준다는 뜻이며 또한 돕는 자를 붙여주신다는 것입니다.

넷째, 하나님은 자기를 사랑하는 자에게 건강의 복을 주십니다(7∼8절). 속사람인 영혼이 건강하면 겉사람인 육체도 건강해집니다. 여호와를 경외하고 악을 떠나 성결한 삶을 사는 것이 우리 몸에 양약이 됩니다. 신?구약성경보다 더 좋은 약은 없습니다. 주야로 성경을 묵상해서 건강하게 살기를 바랍니다.

다섯째, 차고 넘치는 재물의 복은 하나님을 사랑하는 자에게 임합니다. 하나님을 사랑하는 자에게 재물의 복을 주시겠다고 하신 분이 하나님이십니다(잠 8:21). 부귀는 하나님이 갖고 계시는데 주일성수,부모 공경,십일조 생활로 하나님의 법을 지키는 자에게 주시는 것입니다(잠 8:17∼19). 하나님을 사람이나 재물보다도 더 사랑하는 자는 100배나 많은 재물을 주시겠다고 약속하셨습니다. 하나님을 사랑해 그 말씀을 좇아 본토 아비집을 떠난 아브라함이 받은 복입니다.

기도: 사랑하시는 하나님,우리가 세상 유혹을 끊고 이전보다 하나님을 더욱 사랑하오니 세상 끝날까지 동행하소서. 예수님 이름으로 기도합니다. 아멘.

최낙중 목사(관악교회)
최낙중 목사(관악교회)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6924 나와 함께하시는 하나님 예수감사 2013-09-14 1762
26923 역사는 살아 있다 이주연 목사 2013-09-13 1413
26922 산행은 광야 체험입니다 이주연 목사 2013-09-13 1325
26921 개방성 이주연 목사 2013-09-13 998
26920 진정한 선행 이주연 목사 2013-09-13 1474
26919 함께 함과 고독 이주연 목사 2013-09-13 935
26918 떨어진 것이 오히려 잘된 것 이주연 목사 2013-09-13 905
26917 하나님의 요구 이주연 목사 2013-09-13 1032
26916 말씀 들음 이주연 목사 2013-09-13 1609
26915 마음속의 태풍 이주연 목사 2013-09-13 1528
26914 내 마음의 기도 이주연 목사 2013-09-13 1689
26913 자선과 친절 이주연 목사 2013-09-13 1391
26912 들의 꽃 이주연 목사 2013-09-13 1301
26911 땀과 눈물의 미학 이주연 목사 2013-09-13 1880
26910 가족과 사랑의 무게 이주연 목사 2013-09-13 1525
26909 정복하라의 참뜻 이주연 목사 2013-09-13 1305
26908 바벨탑의 비극 이주연 목사 2013-09-13 2131
26907 하나님을 보게 되는 때 이한규목사(분당 샛별교회) 2013-09-12 1606
26906 본다는 것 예수감사 2013-09-12 1665
26905 하나님을 보고 싶어하는 프라카쉬 예수감사 2013-09-12 1169
26904 하나님을 보여주라 김성수 목사(대구 동신교회) 2013-09-12 1303
26903 하나님을 불렀지요 예수감사 2013-09-12 1425
26902 하나님을 사랑하는 방법 지형은 목사(성락성결교회) 2013-09-12 1685
26901 하나님의 위로 최혜경전도사 2013-09-10 2109
» 하나님을 사랑하는 자의 복 최낙중 목사(관악교회) 2013-09-08 2065
26899 하나님을 사랑하라 송태승 목사 2013-09-08 1693
26898 하나님을 사랑하라 송태승 목사 2013-09-08 1510
26897 하나님을 생각하며 살아가는 사람 곽도희 목사(남원주침례교회) 2013-09-08 1415
26896 하나님을 섬기듯 가족을 섬겨라 최성규 목사 2013-09-08 1346
26895 하나님을 시험하는 죄 예수감사 2013-09-08 1241
26894 하나님을 신앙하는 인생 이성희 목사(연동교회) 2013-09-05 2018
26893 하나님을 아는 길 임성빈 목사(장신대 교수) 2013-09-05 1626
26892 하나님을 아는 만큼 은혜가 온다. 김학중 목사 2013-09-05 1957
26891 하나님을 안다는 것 예수감사 2013-09-05 1485
26890 하나님을 알아 기뻐하는 것이 예배 예수감사 2013-09-05 1955
    본 홈페이지는 조건없이 주고가신 예수님 처럼, 조건없이 퍼가기, 인용, 링크 모두 허용합니다.(단, 이단단체나, 상업적, 불법이용은 엄금)
    *운영자: 최용우 (010-7162-3514) * 9191az@hanmail.net * 044-866-5146 * 339-835 세종시 금남면 용포리 53-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