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3회(2010.12.29- ) 성경구입

성경이어쓰기

1회오경아

2회이은경

3회박효식

4회푸른하늘

5회우슬초

6회이평화

7회차경미

8회이평화

9회차경미

10회차경미

11회남순화

12회장봉덕

 

 

 

 

 

 

로마서 8장

해바라기............... 조회 수 1496 추천 수 0 2010.01.08 10:43:48
.........
1. 그러므로 이제 그리스도 예수 안에 있는 사람은 정죄를 받지 않습니다.
2. 그것은 그리스도 예수 안에서 생명을 주시는 성령의 법이 죄와 사망의 법에서 여러분을 해방시켰기 때문입니다.
3. 율법이 죄의 본성 때문에 연약하여 할 수 없었던 것을 하나님께서는 죄를 없애기 위해 자신의 아들을 죄 있는 사람의 모양으로 보내심으로써 행하셨습니다. 하나님께서는 죄인들 속에 거하고 있는 죄에 대해 유죄 판결을 내리셨습니다.
4. 이렇게 하여 죄의 본성에 따라 살지 아니하고 성령에 따라 살고 있는 우리에게 율법의 의로운 요구들이 완벽히 이루어졌습니다.
5. 죄의 본성을 따라 사는 사람들은 죄의 본성이 바라는 일을 생각하지만 성령을 따라 사는 사람들은 성령이 바라시는 일을 생각합니다.
6. 죄의 본성의 지배를 받는 사람의 생각은 죽음이지만 성령의 지배를 받는 사람의 생각은 생명과 평강입니다.
7. 죄의 본성이 생각하는 것은 하나님을 거스르는 것입니다. 그것은 하나님의 법에 복종하지 않을 뿐 아니라 할 수도 없습니다.
8. 죄의 본성의 지배를 받는 사람은 하나님을 기쁘시게 할 수 없습니다.
9. 그러나 하나님의 영이 여러분 안에 계시다면 여러분은 죄의 본성의 지배를 받지 않고 성령의 지배를 받게 됩니다. 누구든지 그리스도의 영이 없는 사람은 그리스도에게 속한 사람이 아닙니다.
10. 반면 그리스도께서 여러분 안에 계시다면 여러분의 몸은 죄 때문에 죽은 존재이지만 여러분의 영은 의 때문에 살아 있습니다.
11. 예수님을 죽은 사람들 가운데서 다시 살리신 분의 영이 여러분 안에 살아 계시면 여러분 안에 계신 그분의 영으로로써 여러분의 죽을 몸도 살리실 것입니다.
12. 그러므로 형제 여러분 우리는 빚을 진 사람들입니다. 그러나 죄의 본성을 따라 살아야 하는 죄의 본성에 빚진 사람이 아닙니다.
13. 죄의 본성에 따라 산다면 여러분은 죽을 것입니다. 그러나 성령의 도우심을 받아 몸의 악한 일을 죽인다면 여러분은 살 것입니다.
14. 왜냐하면 하나님의 영으로 인도받는 사람들은 누구나 하나님의 자녀이기 때문입니다.
15. 여러분이 받는 성령은 여러분을 다시 두려움에 이르게 하는 노예로 만드는 영이 아니라 여러분을 하나님의 자녀가 되게 하는 영이십니다. 그래서 우리는 그 성령을 의지하여 아바 아버지 라고 부를 수 있는 것입니다.
16. 성령께서는 친히 우리의 영과 함께 우리가 하나님의 자녀라는 것을 증언합니다.
17. 자녀라면 또한 상속자이기도 합니다. 우리는 하나님의 상속자이며 도한 그리스도와 공동의 상속자입니다. 그래서 우리는 그리스도께서 누리시는 영광에 참여하기 위해 그분일 겪으신 고난에도 참여하는 것입니다.

18. 나는 현재 우리가 겪는 고난은 장차 우리에게 나타날 영광과 비교하면 아무것도 아니라고 생각합니다.
19. 모든 피조물은 하나님의 자녀들이 나타나기만을 간절히 기다리고 있습니다.
20. 피조물은 허무하게 되었습니다. 그렇게 된 것은 피조물이 원해서가 아니라 그렇게 하신 하나님의 뜻 때문이었습니다. 하지만 소망은 있습니다.
21. 그것은 피조물도 썩어짐의 굴레에서 해방되어 하나님의 자녀가 누리는 열광스러운 자유에 참여하리라는 소망입니다.
22. 우리는 모든 피조물이 이제까지 신음하고 해산의 고통을 겪고 있다는 것을 압니다.
23. 피조물만 아니라 성령의 첫 열매를 받은 우리들 자신도 속으로 신음하며 우리가 하나님의 자녀가 되는 것과 우리 몸이 구속될 것을 간절히 기다리고 있습니다.
24. 우리는 이러한 소망으로 구원을 받았습니다. 눈에 보이는 소망은 소망이 아닙니다. 보이는 것을 소망하는 사람이 어디 있겠습니가
25. 따라서 우리가 아직 보지 못한 것을 소망한다면 우리는 그것을 인내함으로 기다려야 합니다.
26. 이처럼 성령께서는 우리의 약함을 도와 주십니다. 우리는 무엇을 기도해야 하는지도 모르지만 성령께서는 말로 다 표현할 수 없는 간절함으로 우리를 위해 종부기도를 하시기 때문입니다.
28. 우리는 하나님께서 모든 일을 하나님을 사랑하는 사람 즉 하나님의 목적을 위해 부름을 입은 사람들의 선을 위하여 하신다는 것을 알고 있습니다.
29. 하나님께서는 전부터 아셨던 사람들을 그분의 아들과 동일한 형상을 갖도록 미리 정하시고 하나님의 아들을 많은 형제들 중에서 맏아들이 되게 하셨습니다.
30. 하나님께서는 미리 정하신 사람들을 부르셨고 부르신 사람들을 의롭다고 하셨고 의롭다고 하신 사람들을 영화롭게 하셨습니다.

31. 이 접에 대해 우리가 무엇이라고 말할 수 있겠습니까 하나님께서 우리 편이시라면 누가 우리를 대적하겠습니까
32. 자기 아들까지도 아끼지 않고 우리 모두를 위해 내어 주신 분께서 그 아들과 함게 우리에게 모든 것을 은혜로 주지 않으시겠습니까
33. 하나님께서 택하신 사람들을 누가 고소할 수 있겠습니까 의롭게 하시는 분은 하나님이신데
34. 누가 감히 죄가 있다고 판단하겠습니까 죽으신 분은 그리스도 예수이십니다 그분은 죽으셨을 뿐만 아니라 다시 살아나 하나님의 오른편에 앉아 계시면서 우리를 위해 중보 기도를 하고 계십니다.
35. 누가 우리를 그리스도의 사랑에서 끊을 수 있겠습니까 환난입니까 아니면 어려움입니까 핍박입니까 그렇지 않으면 굶주림입니까 헐벗음입니까 위험입니까 아니면 칼입니까
36. 성경에 기록된 것처럼 우리는 하루종일 주님을 위해 죽음에 직면하고 있습니다. 우리는 도살당할 양과 같은 대접을 받았습니다.
37. 그러나 우리는 우리를 사랑하신 하나님을 힘입어 이 모든 것을 이기고도 남습니다.
38. 나는 확신합니다. 죽음이나 생명이나 천사들이나 하늘의 권세자들이나 현재 일이나 장래 일이나 어떤 힘이나 
39. 가장 높은 것이나 깊은 것이나 그 밖의 어떤 피조물이라도 우리를 우리 주 그리스도 예수 안에 있는 하나님의 사랑에서 끊을 수 없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성경쓰기 제12회 완료 순위 통계자료입니다.-1위 장봉덕님! 축하!! file [5] 최용우 2010-12-31 18558
14316 고린도전서 6장 남순화 2010-01-11 776
14315 고린도전서 5장 남순화 2010-01-11 853
14314 고린도전서 4장 남순화 2010-01-11 811
14313 고린도전저 3장 남순화 2010-01-11 843
14312 고린도전저 2장 남순화 2010-01-11 776
14311 고린도전서 1장 남순화 2010-01-11 729
14310 에베소서 3 장 차경미 2010-01-10 861
14309 에베소서 2장 차경미 2010-01-10 897
14308 로마서 16장 남순화 2010-01-08 1110
14307 로마서 15장 남순화 2010-01-08 715
14306 로마서 14장 남순화 2010-01-08 1011
14305 로마서 13장 남순화 2010-01-08 1321
14304 로마서 12장 남순화 2010-01-08 1360
14303 로마서 11장 남순화 2010-01-08 908
14302 로마서 10장 남순화 2010-01-08 985
14301 로마서 9장 남순화 2010-01-08 926
» 로마서 8장 해바라기 2010-01-08 1496
14299 로마서 7장 남순화 2010-01-08 928
14298 로마서 6장 남순화 2010-01-08 1038
14297 로마서 5장 남순화 2010-01-08 802
14296 로마서 4장 남순화 2010-01-08 864
14295 로마서 3장 남순화 2010-01-07 1276
14294 로마서 2장 남순화 2010-01-07 1087
14293 로마서 1장 남순화 2010-01-07 1152
14292 사도행전 28장 남순화 2010-01-07 735
14291 사도행전 27장 남순화 2010-01-07 1042
14290 사도행전 26장 남순화 2010-01-06 817
14289 사도행전 25장 남순화 2010-01-06 657
14288 사도행전 24장 남순화 2010-01-06 787
14287 사도행전 23장 남순화 2010-01-06 694
14286 사도행전 22장 남순화 2010-01-06 802
14285 사도행전 21장 남순화 2010-01-06 722
14284 사도행전 20장 남순화 2010-01-06 1126
14283 사도행전 19장 남순화 2010-01-06 655
14282 에베소서 1 장 차경미 2010-01-06 892

 

    본 홈페이지는 조건없이 주고가신 예수님 처럼, 조건없이 퍼가기, 인용, 링크 모두 허용합니다.(단, 이단단체나, 상업적, 불법이용은 엄금)
    *운영자: 최용우 (010-7162-3514) * 9191az@hanmail.net * 044-866-5146 * 339-835 세종시 금남면 용포리 53-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