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여 어서 올라오세요

대청마루(자유게시판)

여기는 동네사람들의 정담이 오고 가는 사랑방입니다

책을 읽으십시오

칼럼수필 김인숙 소설가............... 조회 수 80 추천 수 0 2019.04.08 23:40:58
.........

[김인숙의 조용한 이야기] 책을 읽으십시오


김인숙 소설가
2019.04.07 


‘책점들은 모두 도심지 쪽으로, 종각에서 출발하여 남대문에 이르기까지 구부정하게 뻗어 있는 큰 길가에 모여 있는데 (…) 책방 주인이 목판 위에 비스듬히 늘어놓은 책 뒤, 가게 안쪽에 높직이 웅크리고 앉아 (…)’


모리스 쿠랑의 <조선서지학 서론>에 나오는 내용이다. 언어학자이자 동양학자이던 모리스 쿠랑은 1890년 프랑스 공사관의 통역 신분으로 내한한 후 조선의 서책들에 관심을 갖게 되었고, 그 후 우리나라 고서에 관한 한 역사적으로 가장 유명한 서양인이 되었다. 후대의 많은 학자들이 이 서양인으로부터 도움을 받았다.


‘나는 서울의 책점은 거의 다 뒤지고 서점의 책은 다 훑어보았으며, 점차적으로 가장 흥미 있어 보이는 것은 사고 그 밖의 것에 관하여는 간명하게 적어두었다.’ 그의 말처럼 얼핏 간명해 보이는 일이나, 사실 그가 서지로 작성한 책은 3821종에 이른다. 조선 서책에 관한 그의 관심은 조선의 역사와 문화, 경제로까지 확장된다. 당연한 일이다. 책은 그 자체로 하나의 세계이므로. <독서의 역사>를 쓴 알베르토 망구엘은 ‘오히려 세계, 그 안에 존재하는 모든 것이 일종의 책’이고 ‘세상은 책처럼 해석이 필요하다’고 말하기도 했다. 이 책 <독서의 역사>는 <파이 이야기> <포르투갈의 높은 산>으로 유명한 작가 얀 마텔이 자국의 총리에게 독서를 권하는 서한문 형식의 책 <각하, 문학을 읽으십시오>에 소개되기도 했다. 캐나다의 전임 총리인 스티븐 하퍼가 그 주인공이다. 얀 마텔은 100여차례에 걸쳐 책과 함께 그 책을 소개하는 편지를 보냈다. 이것이 한 권의 책으로 묶여 한국에서 번역 출판될 때, 그는 책의 서문을 대신해 당시의 우리나라 대통령에게도 편지 한 통을 썼다. 역시 독서를 권하는 내용이지만, 어쩐 일인지 자국의 총리를 욕하는 부분이 더 눈에 띈다. ‘그분에 대해서 이것만은 알아두십시오. 스티븐 하퍼 총리는 절대 문학작품을 읽지 않습니다. 따라서 하퍼 총리는 똑똑하지만, 재미는 없는 사람입니다.’


심지어 스티븐 하퍼 전 총리가 책을 읽지 않는 사람이니 본받지 말라고까지 말한다. 요즘 도서관에 자주 가는데 서가 사이를 거닐다보니 우리나라 대통령의 독서를 소개한 책도 눈에 띈다. 서문에 의하면 대통령이 엄청난 독서가라고 하는데 그 말을 믿지 않을 이유가 없다. 대통령이 읽은 다양한 책을 볼 수 있겠다 싶어 흥미로웠다. 그러나 내가 골라 든 책에는 몇 권의 책만 집중적으로 소개되어 있다. 그중에 소설은 보이지 않는다. 대통령의 기준인지, 저자의 기준인지는 모르겠다. 반면 국민들이 대통령에게 소개한 책들의 목록도 보인다. 역시 국민들의 시선이 다양하고 다채롭다.


다시 모리스 쿠랑의 <조선서지학 서론>으로 돌아가보자. 책을 빌려주는 사람, 즉 세책가에 대한 묘사가 흥미롭다. 좀 길게 인용해보도록 하겠다. ‘책을 볼 수 있는 곳은 서점에서만이 아니고, 세책가(貰冊家)도 꽤 많이 있는데, 이들이 가지고 있는 것은 특히 이야기책이나 노래책과 같은 평범한 책들이고, 이것들은 거의 모두가 한국어로 쓰여 있으며, 어떤 것은 인본(印本)이고 또 다른 것은 수사본(手寫本)이다. (…) 주인은 이런 책들을 매우 헐값으로 빌려 주는데, 하루 한 권에 10분의 1, 2푼 정도이다. 흔히 그는 보증금이나 담보물을 요구하는데, 예컨대 현금으로 몇 냥이라거나, 현물로 화로나 냄비 같은 것들이다. 이런 종류의 장사가 옛날엔 서울에 꽤 널리 퍼져 있었으나, 이젠 한결 귀해졌다고 몇몇 한국 사람들이 나에게 말해주었다. 이 직업은 벌이는 좋지 않지만, 점잖은 일로 인정되어 있기 때문에 가난해진 양반들이 기꺼이 택하는 바가 되었다. 책을 빌려간 사람들은 빌려준 책을 잘 돌려주지 않으므로 세책가의 책은 급속히 줄어들어 도서목록을 대신하고 있는 조잡한 일람표와 매우 불완전하게밖에 일치하지 않는데, 내가 그러한 일람표를 믿고 어떤 책을 달라고 하면 번번이 그것은 분실되었다고 대답하는 것이었다.’


인용문을 길게 소개한 것은 책이 귀했던 시절에 그 책을 빌려주고 또 빌려 읽는 사람들의 마음이 다가와서이기도 하거니와, 그 책들을 역사에 전하기 위해 한권 한권 찾아다녔던 모리스 쿠랑의 마음이 귀해서이다.


오늘날, 책은 귀하지도 않고 오히려 넘쳐나는 듯 보이는데, 그 미래가 마냥 밝은 것 같지만은 않다. 도서관의 서가를 거닐다보면 ‘책의 미래’라는 제목이 붙은 책들도 보이는데, 그 미래라는 말에는 쇠퇴, 혹은 종말이라는 의미까지도 종종 들어 있는 듯하다. 책은 늘어나도 책을 읽는 사람들은 점점 줄어들기 때문이겠다. 곧 책의날이 다가온다. 4월23일이다. 일년 열두 달 무슨 날 아닌 날이 없기는 하지만, 그래도 기념해야 할 날이니 책을 사랑한 사람들의 이야기를 좀 길게 소개해 보았다.


책이 예전같은 대접을 받지 못할지 몰라도, 그 책이 담고 있는 세계는 여전하다. 그 세계를 해석해 더 나은 세계를 만들기 위한 노력도 여전하다. 책을 읽으면서 동시에 내가 그 세계가 되니, 책을 읽는 동안 나의 세계가 깊어지고 은근해지기도 하겠다.


조선서지학 서론 (모리스쿠랑 저, 정기수 옮김, 탐구당)

원문보기:
http://news.khan.co.kr/kh_news/khan_art_view.html?artid=201904072053025&code=990100#csidxe505cd4492f6bfeb35349a4960376a6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0686 광고알림 (제88기) 전인치유학교 & (안산, 부산) 은사사역자학교 new 주님사랑 2019-09-14 6
10685 광고알림 9월KCP사역훈련학교 : 한동인 선교사 영분별과 방언통역 세미나(9.16-17) new 밀알 2019-09-13 4
10684 광고알림 바이블웨이 16기 강사 세미나 바이블웨이 2019-09-11 15
10683 칼럼수필 동성애는 뭐가 다른가? 홍근대 목사 2019-09-09 30
10682 가족글방 잘 아는 집사님이 수술을 해야 하는 데 도와주고 싶어요? 이종용 2019-09-08 20
10681 광고알림 2019년 가을학기 서번트리더십스쿨 file 한국서번트리더십 2019-09-06 21
10680 광고알림 선교적 교회 컨퍼런스 file 만나교회 2019-09-06 21
10679 광고알림 KCP특별 추석 집회 : 주향기 목사 성령의 내적 치유와 축사 무료 집회(9.13) 밀알 2019-09-05 16
10678 광고알림 9월 KCP영성훈련학교 : 주향기 목사 그리스도의 지혜와 능력(9.3-5) 집회 및 특별 개인 치유사역 회원제 밀알 2019-09-03 21
10677 드립니다 목사님들께 현장전도에 탁월한 메시지명함전도지 2종류 천장 증정 file 감사 2019-08-26 38
10676 드립니다 심령이 가난한 자는 복이 있나니 천국이 저희 것임이요 (마 5:3) dltjsry01 2019-08-25 34
10675 무엇이든 교회 전도,홍보해 드림니다 감사합니다1 2019-08-19 34
10674 광고알림 *부담주려* 맞습니다. 부담 주려고 9월 1일 file 김정식 목사 2019-08-17 49
10673 광고알림 8월KCP영성훈련학교 : 주향기목사 영성의 원리와 성령사역(8.19-21) 밀알 2019-08-17 27
10672 무엇이든 (11차) 전도와 교회홍보를 한번에 할 수 있는 메시지명함전도지 2종류 증정 감사 2019-08-15 27
10671 광고알림 성경대학ㆍ교리대학 집중 세미나에 동역자 여러분을 초대합니다 국제제자훈련원 2019-08-14 27
10670 칼럼수필 아름다운 마무리 박윤호 2019-08-13 32
10669 광고알림 다음세대 사역자 학교 file 주경훈 2019-08-13 27
10668 광고알림 빈센트 폴 목사 사역자 훈련학교 밀알 2019-08-12 34
10667 무엇이든 프라이팬과 믹서기로 충분한 커피 맛 file 정요석 2019-08-07 42
10666 광고알림 8월KCP사역 훈련학교 : 김사라선교사 사역자 훈련학교(8.6-7) - 영성과 선교 밀알 2019-08-03 42
10665 무엇이든 이렇게 말하는 사람... file 김준호 2019-08-03 60
10664 무엇이든 일본 여행 자제 file 김준호 2019-08-03 69
10663 광고알림 영어,중국어,한국어로 제직된 구약,신약 톡톡 생동 바이블시리즈14권 안내문 월드작은도서관협회 2019-07-26 50
10662 광고알림 7월KCP영광사역학교 : 주향기 목사 성령의 분별과 전인적 치유(7.29-31)-성령의 치유와 축사 밀알 2019-07-23 49
10661 무엇이든 성령의 바람 이종용집사 2019-07-21 54
10660 광고알림 7월 치유 사역 학교 : 이보화 목사 치유집회(7.19-20) 밀알 2019-07-18 48
10659 가족글방 회갑을 맞은 성도님의 가정을 위한 기도 이종용집사 2019-07-18 75
10658 광고알림 7월KCP사역훈련학교 : 빈센트 폴 목사 성령의 권능과 기도 목요 세미나(7.18) 밀알 2019-07-16 41
10657 광고알림 무료 영어 성경공부 안내 하늘산소 2019-07-16 67
10656 광고알림 7월KCP 특별 성령 사역 컨퍼런스 : 말씀과 성령의 권능(7.15-20)- 조경배목사, 빈센트 폴 목사, 이보화 목사 밀알 2019-07-15 38
10655 광고알림 7월KCP사역 훈련학교 : 말씀과 성령의 권능(7.15-18) 세미나 밀알 2019-07-14 40
10654 광고알림 목사님! 대체 무슨 짓을? file 부부행복학교 2019-07-11 94
10653 광고알림 7월KCP 사역훈련학교 : 빈센트 폴 목사 (7.8-10) 분별과 영력 집회 밀알 2019-07-04 58
10652 광고알림 7월KCP사역훈련학교 : 빌 조슈아 목사 영적 지식과 구원사역(7.1) 밀알 2019-06-30 63
    본 홈페이지는 조건없이 주고가신 예수님 처럼, 조건없이 퍼가기, 인용, 링크 모두 허용합니다.(단, 이단단체나, 상업적, 불법이용은 엄금)
    *운영자: 최용우 (010-7162-3514) * 9191az@hanmail.net * 30083 세종특별시 금남면 용포쑥티2길 5-7 (용포리 53-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