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혼의 샘터

옹달샘

개인적인 맨토들의 글을 모았습니다. 천천히 읽으면 더 좋은 글들입니다.

음성 쓰리

이현주 이현주............... 조회 수 39 추천 수 0 2021.02.17 07:08:44
.........

□이현주2740.<사랑 아니면 두려움/분도>


47.음성 쓰리

 

음성 부근이다. 평소에는 걸어서 다니던 길인데 오늘은 시내버스를 탄다. 버스가 심한 비탈길을 올라가더니 막바지에 이르러 공중제비로 붕 떠서는 정확히 180도 회전하여 터미널 앞에 멈춘다. 같이 탄 초등학교 교사들이 환호성을 지르며 좋아한다. 말로만 듣던 점프하는 버스를 오늘 처음 타 본다나?
터미널은 보통 시골 터미널 그대로다. 사람들로 크게 붐비지도 않는다. 한눈에 소매치기임이 분명한 노인이 손자로 보이는 아이 하나 데리고 접근한다. 경계하면서 주머니 속 지갑을 확인한다. 있다. 그러는 내 모양을 보고 노인이 소년에게 말한다. "이 아저씨는 우리가 누군지 알아챘으니 다른 데로 가자." 둘이 사라진다.
우송이 어딘지 우송 가는 차는 자주 있는데, 그 우송이라는 데가 충주 가기 전에 있는지 아니면 충주를 거쳐서 가는 덴지 알 수가 없다. 물어볼 곳을 찾아 두리번거리는데, 아차, 주머니가 허전하다. 당했구나! 손을 넣어 보니 역시 텅 비었다. 아무것도 없다. 주변을 살피지만 노인과 소년의 모습은 보이지 않는다. 어쩐담?
ⓒ이현주 (목사)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0493 이현주 돌아감 이현주 2021-04-06 28
10492 이현주 원칙 이현주 2021-04-06 18
10491 이현주 안팎 이현주 2021-04-06 7
10490 이현주 스스로에게 이현주 2021-04-06 12
10489 이현주 위로, 옆으로 이현주 2021-04-06 10
10488 이현주 늦봄, 달빛 이현주 2021-04-06 10
10487 이현주 노래와 늑대 이현주 2021-04-01 26
10486 이현주 강아지 이현주 2021-04-01 20
10485 이현주 절박한 순간에 이현주 2021-04-01 18
10484 이현주 목숨 걸고 이현주 2021-04-01 22
10483 임의진 [임의진의 시골편지]일자리 임의진 2021-03-30 30
10482 이현주 울타리와 감옥 이현주 2021-03-24 30
10481 이현주 무위無爲면 무위無違다 이현주 2021-03-24 16
10480 이현주 신성모독 이현주 2021-03-24 23
10479 이현주 여무는 인생 이현주 2021-03-24 25
10478 이현주 프로페셔널 이현주 2021-03-24 14
10477 이현주 내가 살아 있는 건 이현주 2021-03-24 23
10476 이현주 단 하나의 의미 이현주 2021-03-18 48
10475 이현주 굶주린 개 이현주 2021-03-18 28
10474 이현주 칼과 신호등 이현주 2021-03-18 23
10473 이현주 아는 사람은 말하지 않는다 이현주 2021-03-18 31
10472 이현주 할 말이 없다 이현주 2021-03-18 24
10471 이현주 되도록이면 멍청하게 살자 이현주 2021-03-15 26
10470 이현주 왼손, 오른손 이현주 2021-03-15 28
10469 이현주 장례 이현주 2021-03-10 41
10468 이현주 거미줄로 당겨도 끌려가고 이현주 2021-03-10 41
10467 이현주 부고 이현주 2021-03-10 33
10466 이현주 누구에게나 이현주 2021-03-10 33
10465 이현주 출근 도장 찍기 싫어 이현주 2021-03-10 26
10464 이현주 말에 속지마 이현주 2021-03-10 28
10463 이현주 뗏목을 타고, 마음을 다하여 이현주 2021-03-02 44
10462 이현주 연화 이현주 2021-03-02 30
10461 이현주 설날 아침에 이현주 2021-03-02 27
10460 이현주 우리가 사는 세상 이현주 2021-03-02 45
10459 이현주 공존 이현주 2021-03-02 32

 

 

 

저자 프로필 ㅣ 이현주한희철이해인김남준임의진홍승표ㅣ 사막교부ㅣ ㅣ

 

개인적인 맨토들의 글을 모았습니다. 천천히 읽으면 더 좋은 글들입니다.

 

(글의 저작권은 각 저자들에게 있습니다. 여기에 있는 글을 다른데로 옮기면 안됩니다)

    본 홈페이지는 조건없이 주고가신 예수님 처럼, 조건없이 퍼가기, 인용, 링크 모두 허용합니다.(단, 이단단체나, 상업적, 불법이용은 엄금)
    *운영자: 최용우 (010-7162-3514) * 9191az@hanmail.net * 30083 세종특별시 금남면 용포쑥티2길 5-7 (용포리 53-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