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혼의 샘터

옹달샘

개인적인 맨토들의 글을 모았습니다. 천천히 읽으면 더 좋은 글들입니다.

[시골편지] 구세군

임의진 임의진............... 조회 수 19 추천 수 0 2021.10.24 21:17:14
.........

[시골편지] 구세군


광고심리학에선 ‘3가지 B이론’이란 게 있다더라. 미인 Beauty, 어린이 Baby, 그리고 동물 beast. 성탄절은 그러고 보면 이 ‘3B’가 맞아떨어진다. 추운 겨울엔 엄마와 아기, 그리고 눈밭에 뛰노는 강아지와 뜨신 아궁이를 찾는 고양이, 아~ 설국의 순록도 아슴아슴 생각나. 아기 예수의 곁에 있었다는 양떼와 목동들, 사막 나라의 추운 밤에 시린 손을 비비며 처음 캐럴을 불렀겠지.
올해도 어김없이 성탄 캐럴이 울리고 있다. 종로5가 교회협에서 종종 만났던 구세군 사관 친구들이 있는데, 추운 거리에서 자선냄비를 지키는 중이실 듯. 구세군은 전통의 자체 군복을 입고, 목사라 하지 않고 사관이라 부른다. 신학교도 사관학교라 한다. 만약 내 아버지가 장로교 목사가 아니라 구세군 사관이었다면 나도 어쩌면 사관의 길로 접어들었을지 모른다. 하마터면 겨울에 추운 길거리로 나앉을 뻔했다. 흐흑.
올해는 성직자 말고도 인류의 구세군을 참 많이 목격했다. 코로나19 방역에 나선 수많은 공무원들과 의료진, 나라와 안전을 지키는 군경들, 그리고 약속을 지키며 양보하고 동참 중인 시민들.
부동산 투기에 빠진 이가 구역예배를 인도하는데, “자 여러분. 찬송가 105동 부르겠습니다” 이랬다나. 세상을 구하기는커녕 어그러트리는 일에 앞장서면서 부끄러움도 모른다. 성탄절은 치부의 잔칫날이 아니다.
구세군 자선냄비에 지갑을 여는 따숩고 소중한 마음, 노동의 삯을 나누는 마음들. 세상을 구할 위대한 가르침은 어려운 시절에도 마음을 내고 나누는 자선, 사랑의 실천이렷다.
임의진 목사·시인
2020.12.10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0951 임의진 [시골편지] 목탁과 암자 new 임의진 2021-11-26 3
10950 임의진 [시골편지] 물욕 new 임의진 2021-11-25 12
10949 임의진 [시골편지] 달달 식혜 new 임의진 2021-11-24 3
10948 임의진 [시골편지] 보사노바 보쌈논밭 new 임의진 2021-11-23 4
10947 임의진 [시골편지] 티라미수 임의진 2021-11-22 4
10946 임의진 [시골편지] 잃어버린 안경 임의진 2021-11-21 9
10945 이현주 두려워 말라(마1026-31) 이현주 2021-11-20 19
10944 이현주 제자가 스승보다(마10:24-25) 이현주 2021-11-20 9
10943 이현주 비둘기처럼 양순하게(마10:16-23) 이현주 2021-11-20 11
10942 이현주 아무것도 지니지 말라(마10:9-15) 이현주 2021-11-20 8
10941 이현주 열두 제자를 떠나보내심(마10:5-8) 이현주 2021-11-20 9
10940 이현주 열두 제자를 부르심(마10:1-4) 이현주 2021-11-20 6
10939 이현주 추수할 것은 많은데(마9:35-38) 이현주 2021-11-20 22
10938 이현주 벙어리 귀신을 쫓아내심(마9:32-34) 이현주 2021-11-20 6
10937 이현주 맹인 둘을 고쳐주심(마9:27-31) 이현주 2021-11-20 7
10936 이현주 회당장의 딸을 살리심(마9:18-26) 이현주 2021-11-20 8
10935 임의진 [시골편지] 여신의 십계명 임의진 2021-11-19 8
10934 임의진 [시골편지] 무담시 임의진 2021-11-18 15
10933 임의진 [시골편지] 절울소리 임의진 2021-11-17 14
10932 임의진 [시골편지] 아브라카다브라 임의진 2021-11-16 16
10931 임의진 [시골편지] 콧구멍 킁킁 임의진 2021-11-15 16
10930 임의진 [시골편지] 숨돌리기 임의진 2021-11-14 13
10929 임의진 [시골편지] 직업소개소 임의진 2021-11-13 14
10928 임의진 [시골편지] 케 세라 세라 임의진 2021-11-12 22
10927 임의진 [시골편지] 애갱이 왕자와 갱아지 임의진 2021-11-11 19
10926 임의진 [시골편지] 애비 로드 임의진 2021-11-10 18
10925 이현주 새 술은 새 부대에(마9:14-17) 이현주 2021-11-09 27
10924 이현주 세리 마태를 부르심(마9:9-13) 이현주 2021-11-09 18
10923 이현주 침상에 누운 중풍병자(마9:1-8) 이현주 2021-11-09 18
10922 이현주 돼지들이 비탈을 내달려(마8:28-34) 이현주 2021-11-09 18
10921 이현주 바람과 물을 꾸짖어 (마8:23-27) 이현주 2021-11-09 17
10920 이현주 여우도 굴이 있고(마8:18-22) 이현주 2021-11-09 13
10919 이현주 말씀으로 귀신들을 쫓아내심(마8:14-17) 이현주 2021-11-09 11
10918 이현주 그저 한 말씀만 하시면(마8:5-13) 이현주 2021-11-09 11
10917 이현주 나병환자를 고쳐주심(마8:1-4) 이현주 2021-11-09 14

 

 

 

저자 프로필 ㅣ 이현주한희철이해인김남준임의진홍승표ㅣ 사막교부ㅣ ㅣ

 

개인적인 맨토들의 글을 모았습니다. 천천히 읽으면 더 좋은 글들입니다.

 

(글의 저작권은 각 저자들에게 있습니다. 여기에 있는 글을 다른데로 옮기면 안됩니다)

    본 홈페이지는 조건없이 주고가신 예수님 처럼, 조건없이 퍼가기, 인용, 링크 모두 허용합니다.(단, 이단단체나, 상업적, 불법이용은 엄금)
    *운영자: 최용우 (010-7162-3514) * 9191az@hanmail.net * 30083 세종특별시 금남면 용포쑥티2길 5-7 (용포리 53-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