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혼의 샘터

옹달샘

개인적인 맨토들의 글을 모았습니다. 천천히 읽으면 더 좋은 글들입니다.

[시골편지] 아라비아의 로렌스

임의진 임의진............... 조회 수 23 추천 수 0 2019.03.14 23:57:44
.........

l_2017062201002739600224551.jpg

사막 중독. 또다시 사막에 와 있다. “광야 사막에서부터 레바논까지, 유프라테스 강줄기와 서해까지.” 성서 구절에 기록된 요르단 사막. 세례요한의 목이 떨어지고 예수가 유랑하다가 세례를 받은 땅. 데이비드 린 감독의 영화 <아라비아의 로렌스>에서 보았던 광대한 사막.
오늘은 수도 암만의 외곽, 모래바람이 들이닥친 한적한 골목에 우두커니 서 있다. 코란을 독경하는 소리가 담장을 넘어 들려온다. 잠깐 눈을 감으며 그들의 신앙에도 예를 갖춘다. 보이는 곳마다 사막. 음식마다 가는 모래가 씹히고 양떼는 초원을 찾아 분주히 이동 중이다.
짐을 가득 실은 베두인의 차가 사막을 건너기도 한다. 행여 모래 웅덩이에 빠지면 자동차 바퀴의 공기를 빼야 한다. 사막에선 아집, 교만을 버려야 살 수 있다. 허장성세, 외형을 부풀리는 일에 열중하는 현대인들. 한 움큼씩 바람을 빼라는 사막의 조언에 귀를 기울여야 한다.
시골마을에서 낙타를 한 마리 빌렸다. 힘센 수낙타는 나를 태우고 모래둔덕을 가뿐히 넘어갔다. 사람에게 어깃장 부리고 소홀히 다루는 낙타에겐 엄청난 무게의 짐짝을 싣게 만든단다. 유순하고 순종적인 낙타에게만 사람을 태울 안장을 씌운다. 아무 낙타나 사람과 호흡하며 사막을 건너는 게 아니다. 사람도 물론이다. 자기 생각만 앞세우고 후회도 뭣도 없는, 드세고 사나운 이들과는 인생을 같이할 수 없음이렷다.
사막 여행자는 낙타 젖을 짜서 먹고 낙타 똥을 그러모아 불을 피운다. 길을 잃고 헤맬 때면 낙타를 잡아먹기도 하고 낙타 털가죽으로 추위를 피한다. 낙타는 사막 여행자의 모든 준비물이다. 낙타와 나는 사막을 돌다가 오아시스 마을로 돌아왔다. 샘이 있는 오아시스 시골마을엔 새들과 도마뱀, 단봉낙타와 쌍봉낙타, 사륜구동 자동차, 목마른 여행자들도 다 같이 머무른다.
로렌스처럼 베두인 복장을 해보고 유목민의 빵 쿱즈와 까흐와(커피)를 마신다. 슈크란, 슈크란(고마워요). 수없이 슈크란을 입에 달며 모랫길을 걷는 날들.
임의진 목사·시인
2017.06.21


댓글 '1'

최용우

2019.03.15 00:11:46

자기 생각만 앞세우고 후회도 뭣도 없는, 드세고 사나운 사람은 되지 말아야지....
반성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9169 임의진 [시골편지] 런던 시계탑 newfile [1] 임의진 2019-03-21 16
9168 임의진 [시골편지] 비틀스 팬 newfile 임의진 2019-03-20 20
9167 임의진 [시골편지] 치맥 피맥 newfile [1] 임의진 2019-03-19 21
9166 임의진 [시골편지] 구유 newfile 임의진 2019-03-18 13
9165 김남준 잠자던 교회를 깨워 김남준 2019-03-18 27
9164 김남준 구원의 은혜에 어울리는 삶 김남준 2019-03-18 18
9163 김남준 빛 가운데 행하라 김남준 2019-03-18 15
9162 김남준 여러분은 하나님의 보물입니다 김남준 2019-03-18 18
9161 김남준 세상을 사랑하지 말라 김남준 2019-03-18 16
9160 김남준 교만과 열등감 사이에서 김남준 2019-03-18 15
9159 김남준 교회의 아름다움 김남준 2019-03-18 19
9158 김남준 보물 같은 백성들 김남준 2019-03-15 43
9157 김남준 그의 소유’의 의미 김남준 2019-03-15 26
9156 김남준 하나님의 보물 김남준 2019-03-15 38
» 임의진 [시골편지] 아라비아의 로렌스 file [1] 임의진 2019-03-14 23
9154 임의진 [시골편지] 평양 순안공항 file 임의진 2019-03-13 18
9153 임의진 [시골편지] 오월광장 회화나무 file [1] 임의진 2019-03-12 10
9152 임의진 [시골편지] 백진강 전설 file [1] 임의진 2019-03-10 14
9151 김남준 거룩하신 하나님 앞에서 김남준 2019-03-08 53
9150 김남준 거룩한 나라가 되기 위해 필요한 것들 김남준 2019-03-08 38
9149 김남준 하나님의 인정 김남준 2019-03-08 56
9148 김남준 거룩하심에 대한 인식 김남준 2019-03-08 32
9147 김남준 하나님과의 관계 김남준 2019-03-08 41
9146 임의진 [시골편지] 아꼼빠니에또 file 임의진 2019-03-08 18
9145 임의진 [시골편지] 세잔과 미세먼지 file 임의진 2019-03-05 40
9144 김남준 하나님께 바쳐진 구별 김남준 2019-03-05 36
9143 김남준 거룩함의 의미 김남준 2019-03-05 29
9142 김남준 신자의 정체 김남준 2019-03-05 33
9141 김남준 거룩한 나라 김남준 2019-03-05 24
9140 임의진 [시골편지] 달나라 file 임의진 2019-03-05 19
9139 임의진 [시골편지]꼬부랑 부처님 file 임의진 2019-03-03 25
9138 임의진 [시골편지] 저녁 예찬 file 임의진 2019-02-28 34
9137 임의진 [시골편지] 꼰대들 file [1] 임의진 2019-02-27 37
9136 김남준 승리의 확신 김남준 2019-02-26 68
9135 김남준 신자의 탁월한 지위 김남준 2019-02-26 36

 

 

 

저자 프로필 ㅣ 이현주한희철이해인김남준임의진홍승표ㅣ 사막교부ㅣ ㅣ

 

개인적인 맨토들의 글을 모았습니다. 천천히 읽으면 더 좋은 글들입니다.

 

(글의 저작권은 각 저자들에게 있습니다. 여기에 있는 글을 다른데로 옮기면 안됩니다)

    본 홈페이지는 조건없이 주고가신 예수님 처럼, 조건없이 퍼가기, 인용, 링크 모두 허용합니다.(단, 이단단체나, 상업적, 불법이용은 엄금)
    *운영자: 최용우 (010-7162-3514) * 9191az@hanmail.net * 30083 세종특별시 금남면 용포쑥티2길 5-7 (용포리 53-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