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혼의 샘터

옹달샘

개인적인 맨토들의 글을 모았습니다. 천천히 읽으면 더 좋은 글들입니다.

[시골편지] 삼십육계

임의진 임의진............... 조회 수 21 추천 수 0 2019.04.20 23:00:38
.........

l_2017102601002693100223471.jpg

어려서 ‘귀여미’들을 젖 먹여 키우던 엄마 진돗개에게 물린 적이 있다. 인형처럼 생긴 강아지를 한 마리 꼬드겨설랑 툇마루로 가던 차였는데, 엄마개가 나를 뒤에서 악 물었다. 겉으론 새하얀 천사 옷을 걸치고 선량한 표정을 짓던 흰둥이 백구. 개주인 할머니가 이빨자국이 난 발목에다가 된장을 발라주었다. 집에 왔더니 아버지는 깜짝 놀라며 소독용 알코올로 씻어내시곤 “개를 된장 발라야지 너를 된장 발랐구나”그러셨다. 며칠 발목이 퉁퉁 부어 고생하였다. 이후 진돗개라면 삼십육계 도망부터 치게 되었다. ‘전설의 고향’ 전문 출연 귀신처럼 새하얀 소복을 걸친 백구 진돗개. 그때 트라우마가 남았는지 어른이 되어서도 덥석 안아줄 용기가 나지 않는다.
법망을 용케 피해 다니는 높으신 양반들의 삼십육계. 무슨 조폭 영화 속의 장면들 같아. “그 인간 아직도 감옥에 안 갔대?” “빵에 들어가도 존 대접 받다가 금방 휠체어 타고 또 나오겄쟁.” 허탈한 표정으로 클클. 고작 나는 개를 피해 도망 다니는 딱하고 못난 신세. 이러려고 만물의 영장으로 태어났는지 자괴감이 드는구나.

주사가 심한 취객도 개나 마찬가지다. 웃자고 하는 말을 죽자고 덤벼드는 누군가 꼭 술자리에 있다. 하나 마나 한 말씨름 끝에 쌍시옷 욕까지 섞이는 순간은 하루를 망치는 대단원의 막. 두말없이 자리를 피해 도망쳐야 한다. 화장실과 택시는 그대와 나의 구세주. 이제는 나도 삼십육계 나이가 되어 낯설고 험상궂은 얼굴들 죽치고 앉아 있으면 후다닥 내빼고부터 본다. 특히 누군가를 지키겠다고 나선 호위무사들은 가장 드세고 무섭다. 무엇인가를 지켜야지 누군가를 지킨다는 건 어리석은 착각이요 맹신이다. 정치도 종교도 사람에 대한 맹신은 적폐의 온상이다. 산천을 두루 돌며 삽십육계를 배우고, 발목이 아닌 모가지를 물 ‘때’를 기다리고 준비하는 건 비겁함과 사뭇 다른 태도다. 수많은 낙향 선비들, 유배자, 촌장들과 촌뜨기, 여행자들이 삼십육계로 약을 올리며 개들의 힘을 뺀 까닭에 그나마 역사가 굽이굽이 이 자리에까지 고이 흘러왔다. 죽기 살기로 맞대결, 정통일계로만 살다보면 매우 피곤하고 팍팍한 세상에 갇히게끔 되어 있다.
임의진 목사·시인
2017.10.25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9329 김남준 대속에 대한 반응-은혜와 감격 new 김남준 2019-05-24 18
9328 김남준 왜 대속하셨나 -하나님의 사랑 new 김남준 2019-05-24 14
9327 김남준 어디에서 대속하셨나-십자가 new 김남준 2019-05-24 14
9326 김남준 대속의 결과-질병의 치유 new 김남준 2019-05-24 20
9325 임의진 [시골편지] ‘게미’ 맛집과 평양 동무 newfile 임의진 2019-05-23 19
9324 임의진 [시골편지] 당나귀 귀 newfile 임의진 2019-05-22 18
9323 임의진 [시골편지] 리틀 포레스트 newfile 최용우 2019-05-22 12
9322 임의진 [시골편지] 나무 목요일 file 임의진 2019-05-20 10
9321 임의진 [시골편지] 잔소리꾼 file 임의진 2019-05-18 20
9320 임의진 [시골편지] 유행가 file 임의진 2019-05-16 36
9319 임의진 [시골편지] 차력사 file 임의진 2019-05-15 21
9318 임의진 [시골편지] 신문지 한 장 file 임의진 2019-05-14 13
9317 임의진 [시골편지] 귀하고 귀한 것 file 임의진 2019-05-13 22
9316 김남준 대속의 결과 -하나님과의 평화 update 김남준 2019-05-13 8
9315 김남준 무엇을 대속하셨나-반역과 죄 update 김남준 2019-05-13 8
9314 김남준 누가 대속하셨나-메시아 김남준 2019-05-13 8
9313 김남준 대속은 무엇인가-하나님의 구원의 방법 김남준 2019-05-13 12
9312 김남준 인간으로 살아가는 것 김남준 2019-05-13 10
9311 김남준 하나님의 생각을 가르쳐 줄 사람 김남준 2019-05-13 12
9310 김남준 우리 시대의 오해 김남준 2019-05-13 7
9309 김남준 메시아에 대한 오해 김남준 2019-05-13 5
9308 김남준 희망은 바른 이해로부터 나온다 김남준 2019-05-11 32
9307 김남준 우리를 위한 고난 김남준 2019-05-11 26
9306 임의진 [시골편지] 요롤레이 요롤레이 file 임의진 2019-05-11 21
9305 임의진 [시골편지] 강강술래와 윷놀이 file 임의진 2019-05-10 20
9304 임의진 [시골편지] 강원도 팝콘 file 임의진 2019-05-09 23
9303 임의진 [시골편지] 참새와 까마귀의 마을 file 임의진 2019-05-08 25
9302 임의진 [시골편지] 농민가 file 임의진 2019-05-07 18
9301 임의진 [시골편지] 어촌 겨울풍경 file 임의진 2019-05-06 20
9300 임의진 [시골편지] 눈썰매 file 임의진 2019-05-05 19
9299 임의진 [시골편지] 통일 올림픽 file 임의진 2019-05-04 20
9298 임의진 [시골편지] 솔로 천국 file 임의진 2019-05-02 26
9297 김남준 예수를 안 사람으로 살자 김남준 2019-05-01 48
9296 김남준 홀로 감당해야 할 십자가 김남준 2019-05-01 33
9295 김남준 믿음의 눈으로 보아야 하는 그리스도 김남준 2019-05-01 34

 

 

 

저자 프로필 ㅣ 이현주한희철이해인김남준임의진홍승표ㅣ 사막교부ㅣ ㅣ

 

개인적인 맨토들의 글을 모았습니다. 천천히 읽으면 더 좋은 글들입니다.

 

(글의 저작권은 각 저자들에게 있습니다. 여기에 있는 글을 다른데로 옮기면 안됩니다)

    본 홈페이지는 조건없이 주고가신 예수님 처럼, 조건없이 퍼가기, 인용, 링크 모두 허용합니다.(단, 이단단체나, 상업적, 불법이용은 엄금)
    *운영자: 최용우 (010-7162-3514) * 9191az@hanmail.net * 30083 세종특별시 금남면 용포쑥티2길 5-7 (용포리 53-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