명설교 모음

택스트 설교

  설교자'가 확실한 설교만 올릴 수 있습니다.

하나님과의 평화를 생각함

욥기 김남준 목사............... 조회 수 35 추천 수 0 2020.11.26 23:07:14
.........
성경본문 : 욥22:21 
설교자 : 김남준 목사 
참고 : 2014.7.6 주일설교 http://www.yullin.org(평촌) 

588.하나님과의 평화를 생각함  

2014-07-06

 

너는 하나님과 화목하고 평안하라 그리하면 복이 네게 임하리라”(22:21)

 

. 본문해설

동방의 의인이요 하나님께도 순전한 사람이라 인정받았던 욥은 시련을 통해 예전에 미처 알지 못했던 자신의 내면의 불결을 하나님께서 정화시켜 주시는 것을 경험하였다. 본문은 욥의 세 친구 중 엘리바스라는 인물이 욥을 비난하며 언급한 내용인데 그 속에는 오늘을 사는 우리에게 통용되는 영원한 교훈이 담겨 있다.

 

. 복을 주시는 하나님

성경은 복을 주시는 하나님을 언급한다. 모든 사람은 행복을 원한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정말 행복한 사람은 지극히 소수이다. 또한 내일 잃어버려 불행하게 될 행복이라면 오늘 누리는 행복이라도 참된 행복일 수 없다. 그러기에 진정한 복이란 항구적이어야 한다.

 

A. “하나님과 화목하라

복을 원하는 사람들에게 성경은 먼저 하나님과 화목하라고 말한다. 히브리어 성경을 살펴보면 제발 너는 너 자신을 하나님과 친근하게 하라라는 번역이 가능해진다. 많은 사람들은 복된 삶을 살기 원하지만 그들이 참으로 복되기 위해서는 하나님과 온전한 관계를 유지해야 한다. 그러나 많은 사람들은 오히려 하나님을 자신의 행복을 가로막는 분이라고 생각한다.

그러나 시편 기자는 하나님께 가까이함이 내게 복이라”(73:28)고 노래했다. 인생의 모든 불행은 복의 근원이신 하나님 바깥에서 행복해지고자 하는 데에 있다. 하나님을 멀리 떠난 우리는 마치 몸에 좋지 않은 단 것을 계속 원하듯 무엇이 복이고 무엇이 불행인지 정확히 판단할 수 있는 능력이 없다.

하나님과의 불화는 불순종으로 나타나고 불순종하는 삶의 뿌리에는 영혼이 하나님으로 인해 행복해 하지 못하는 침체가 있다. 하나님과 불화할 때 거기에는 하나님과의 무한한 거리감과 인격적인 낯섦이 도입된다. 하나님이 오늘을 살아가는 나와는 직접적인 관계가 없이 멀리 계신 분으로 느껴지고 한없이 낯설게 느껴지는 것이다.

그런 상태에서 다시 하나님과 친밀함을 회복하는 길, 첫째는 회개이다. 말씀을 통해 자신의 잘못을 깊이 느끼고 슬픈 마음으로 회개하고 죄에서 돌이키는 것이다. 둘째는 순종의 삶이다. 죄를 안 짓는 것을 넘어 하나님께서 기뻐하시는 삶이 무엇인지 말씀을 통해 배우며 그 뜻에 순종하며 사는 것이다. 셋째 은혜의 수단들(말씀, 예배, 기도, 성찬 등)을 통해 하나님과 친밀한 교제 속에서 사귀며 살아가는 것이다. 그 속에서 우리는 하나님과 불화했더라도 다시 화목한 관계를 회복하게 되고 하나님 앞에 복을 받는 삶을 누리게 된다.

 

B. “평안하라

이어서 성경은 평안하라고 말한다. 히브리어 샬롬평화롭게 되라혹은 평안한 상태가 되라고 하는 명령형이다. 샬롬은 하나님과의 평화 때문에 이웃 모두와도 평화를 누리며 사는 삶이다. 보이지 않는 하나님과의 평화가 보이는 사람들과의 관계 속에서 구체적으로 실현되어 내가 하나님과 평화를 누리고 있음으로 그 혜택을 이웃들이 받는 것이다. 그러므로 만약 하나님과의 화목한 관계가 깨지면 이웃과의 관계도 깨지게 된다. 때문에 정말 행복하기를 원한다면 하나님과의 관계뿐 아니라 이웃과의 관계도 총체적으로 고쳐야 한다. 속사람이 변화될 때 총체적인 회복이 가능해진다.

 

. “복이 네게 임하리라

이어서 성경은 그리하면 복이 네게 임하리라고 말한다. 복이라고 번역된 히브리어 토바는 좋은 것, 이익, 복락, 유익을 가리킨다. 그래서 하나님과의 화목, 이웃과의 평화, 이것들로써 복락은 너에게로 들어온다.” 이런 의미가 된다. 인간은 무엇이 정말 좋은 것인지 모른다. 때문에 진정한 복은 좋음이 무엇인가를 아는 지식과 함께 와야 한다. 하나님과의 친밀함과 샬롬 속에서 우리는 진정한 복이 무엇인지를 배워가게 된다.

인간의 불행은 끊임없는 자기 집착에서 비롯된다. 그것을 내려놓을 수 있을 때 비로소 그것에 노예가 되지 않을 수 있다. 하나님 밖에서 행복해지려고 집착하던 것들을 내려놓고 또 왜 나에게만 이런 일이?’라며 받아들이지 못하던 상황을 현실 그대로 인정하고 조용히 하나님의 선하심을 생각하자.

 

. 결론

우리는 항상 좋은 것을 통해서만 행복해질 수 있다고 생각하지만 하나님의 지혜는 나빠 보이는 것을 통해서도 우리에게 좋은 것을 주셔서 우리를 참 복의 근원이신 하나님께로 돌아오게 하신다. 그러므로 하나님을 신뢰하자. 하나님은 선하시며 선 자체이셔서 당신을 사랑하고 의지하는 모든 사람들을 배반하지 않으신다. 마음대로 인생이 펼쳐지지 않을 때 불행하다고 생각지 말자. 그것이 인생이다. 신앙은 안 되는 것을 되게 하는 것이 아니라 좌절할 수밖에 없는 상황을 희망으로 돌려놓는 것이다. 삶이 마음대로 되지 않을 때 하나님의 신실하심을 생각해 보자. 모든 상황을 통해 하나님은 우리를 부르고 계신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성경본문 설교자 날짜 조회 수
16889 욥기 전능자를 보화 삼으라 욥22:24-26  김남준 목사  2020-11-26 89
16888 시편 큰 기쁨의 하나님 시43:4  김남준 목사  2020-11-26 93
16887 시편 주 계신 곳에 이르게 하소서 시43:2-3  김남준 목사  2020-11-26 62
16886 욥기 전능자에게 돌아가라 욥22:23  김남준 목사  2020-11-26 60
16885 욥기 하나님과 화목함 욥22:22  김남준 목사  2020-11-26 39
» 욥기 하나님과의 평화를 생각함 욥22:21  김남준 목사  2020-11-26 35
16883 디모데전 네 가족을 돌아보라 딤전5:8  김남준 목사  2020-11-26 44
16882 마태복음 이혼을 생각하십니까? 마19:3-6  김남준 목사  2020-11-26 29
16881 마태복음 재림 때 양과 염소 마25:31-46  강승호목사  2020-11-26 60
16880 디모데후 겨울이 오기 전에 딤후4;1-22  전원준목사  2020-11-26 122
16879 누가복음 예수께서 자기에게 어떻게 큰 일 하신 것을 온 성 내에 전파하니라. 눅8:38-40  김경형목사  2020-11-25 37
16878 로마서 영의 생각을 따르는자 롬8: 1-11  김기성 목사  2020-11-22 124
16877 잠언 우리의 신앙을 비패하게 만드는 게으름. 잠언26;13-16  전원준목사  2020-11-21 160
16876 에스겔 양을 찾으시는 주 겔34:11-16,20-24  강승호목사  2020-11-20 114
16875 에배소서 초월하는 시대 엡1:15-23  강승호목사  2020-11-19 102
16874 사사기 하나님께 부르짖으라 삿4:1-7  강승호목사  2020-11-18 96
16873 누가복음 하나님이 네게 어떻게 큰 일 행하신 것을 일일이 고하라. 눅8:36-39  김경형목사  2020-11-18 61
16872 데살로전 주와 함께 있으리라 살전4:13-18  강승호목사  2020-11-13 145
16871 예레미야 너는 내게 부르짖으라 렘32:1-3  김중곤 목사  2020-11-12 119
16870 역대상 진실한 감사의 축복 대상29;12-17  전원준목사  2020-11-12 328
16869 데살로전 깨어 있어야 합니다 살전5:1-11  강승호목사  2020-11-11 91
16868 누가복음 네 이름이 무엇이냐 물으신즉 가로되 군대라. 눅8:30-35  김경형목사  2020-11-11 53
16867 마태복음 주신은혜 감사, 주실은혜 감사(추수감사) 마14:13-21  김기성 목사  2020-11-09 364
16866 골로새서 넘치는 감사 성숙한 신앙 골2;6-8  전원준목사  2020-11-07 358
16865 여호수아 오늘 선택하라 수24:1-3,14-25  강승호목사  2020-11-05 130
16864 마태복음 외식을 주의하라 마23:1-12  강승호목사  2020-11-04 77
16863 누가복음 그 맨 것을 끊고 귀신에게 몰려 광야로 나갔더라. 눅8:29-31  김경형목사  2020-11-04 56
16862 고린도후 삼위일체이신 하나님 고후13:11-13  정용섭 목사  2020-11-04 54
16861 고린도전 성령 공동체의 길 고전12:4-13  정용섭 목사  2020-11-04 53
16860 요한복음 영광과 영생 요17:1-11  정용섭 목사  2020-11-04 57
16859 요한복음 사랑과 계명 요14:15-21  정용섭 목사  2020-11-04 42
16858 베드로전 어두운 데서 기이한 빛으로! 벧전2:2-10  정용섭 목사  2020-11-04 58
16857 사도행전 성찬 예배 공동체 행2:42-47  정용섭 목사  2020-11-04 35
16856 누가복음 눈이 밝아진 제자들 눅24:13-35  정용섭 목사  2020-11-04 64
16855 요한복음 예수의 손과 옆구리 요20:19-29  정용섭 목사  2020-11-04 28

설교를 올릴 때는 반드시 출처를 밝혀 주세요. 이단 자료는 통보없이 즉시 삭제합니다.

    본 홈페이지는 조건없이 주고가신 예수님 처럼, 조건없이 퍼가기, 인용, 링크 모두 허용합니다.(단, 이단단체나, 상업적, 불법이용은 엄금)
    *운영자: 최용우 (010-7162-3514) * 9191az@hanmail.net * 30083 세종특별시 금남면 용포쑥티2길 5-7 (용포리 53-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