명설교 모음

택스트 설교

  설교자'가 확실한 설교만 올릴 수 있습니다.

참된 음성을 분별하라

이사야 이한규 목사............... 조회 수 370 추천 수 0 2018.04.12 22:43:49
.........
성경본문 : 사42:18-22 
설교자 : 이한규 목사 
참고 : 실시간 온라인 새벽기도(2255) 

참된 음성을 분별하라 (이사야 42장 18-22절)


< 참된 음성을 분별하라 >

 사람의 마음에는 끊임없이 어떤 내적인 음성이 들린다. 그 중에 어떤 음성은 영혼을 세워주지만 어떤 음성은 영혼을 파괴한다. 때로는 영혼을 세워주는 것 같지만 파괴하는 음성도 있다. 그 음성을 잘 분별해서 헛된 음성을 멀리하고 바른 음성에 귀를 기울이라. 어떻게 하나님의 음성을 잘 분별해낼 수 있는가? 가장 중요한 기준은 성경 말씀이다. 마음속에 들려오는 음성이 성경 말씀과 일치하지 않는다면 그것은 하나님의 음성이 아니다.

 어떤 음성이 육적인 본성을 자극하는 음성이나 미움과 저주가 섞인 음성이나 공동체를 파괴하는 음성이라면 그것도 하나님의 음성이 아니다. 사탄은 큰 축복과 능력을 주고 특별한 구원을 줄 것처럼 천사와 같은 음성을 가지고 접근한다. 그때는 대개 정체를 속이고 뒷문으로 슬며시 와서 교활하고 그럴듯한 말로 유혹한다. 자신의 정체를 숨기고 접근하는 사람은 일단 주의하라. 이단 분별은 의외로 쉽다. 자신의 정체를 숨기고 접근하면 거의 이단이다. 포교 수단이 속임수와 거짓을 동원한 것이라면 포교하려는 진리도 거짓이다.

 현대인의 기복주의와 영적인 문맹률은 심각하다. 하나님의 음성은 언제 어디서나 그리고 누구에게나 참된 진리의 음성이기에 영혼에 평강을 준다. 복잡한 곳에서 수많은 사람이 한꺼번에 말해도 아이가 엄마의 음성을 분별할 수 있는 것은 어머니의 음성에 익숙해져 있기 때문이다. 참된 음성을 분별하는 것은 그렇게 어렵지 않다. 성경 말씀을 통해 평소에 하나님의 음성에 익숙해지면 된다. 진리의 길을 잘 따라가려면 3가지를 잘해야 한다. 때를 분별하는 것과 우선순위를 분별하는 것과 참된 음성을 분별하는 것이다.

 당시 이스라엘은 헛된 음성을 좇아서 분별력을 잃고 멸망의 길로 갔다(18-19절). 결국 비참한 형편에 처해졌다(20-22절). 수시로 들려오는 하나님의 음성에 귀를 기울이며 살라. 그러면 어떤 사람은 이렇게 물을 수 있다. “하나님은 성경에 다 말씀하셨는데 무슨 또 말씀을 주시는가?” 그러나 ‘성경 말씀(로고스)’은 삶을 이끌기에 충분한 말씀이지만 그 로고스를 바탕으로 자신에게 특별히 ‘깨달아진 말씀(레마)’의 역사가 있을 수 있다.

 간혹 하나님은 꿈을 통해 말씀하실 때도 있다. 꿈을 맹신하면 안 되지만 꿈도 하나님의 음성을 들려주는 하나의 방법이다. 또한 하나님은 주변 사람들의 입술이나 주변 환경을 통해서도 말씀하신다. 그런 음성을 성경적인 원리를 바탕으로 잘 분별해서 귀를 기울일 줄도 알아야 큰 시련을 사전에 예방할 수 있다. 하나님은 지금도 기본적인 4가지 통로, 즉 성경, 성령, 주변 사람, 주변 환경을 통해 오늘날에도 활발하게 말씀하신다. 그 말씀에 지혜롭고 주의 깊게 귀를 기울이라.

< 죄의 길에서 돌아서라 >

 자연만물을 통해, 수많은 사고와 사건을 통해, 그리고 말씀을 통해 들려지는 회개의 메시지를 잘 받아들이라. 회개만큼 중요한 것은 거의 없다. 회개해야 새 힘을 얻고 다시 능력을 받아 사명을 감당할 수 있다. 회개는 영혼을 겸손하게 만들고 기쁨을 회복시켜준다. 회개할 때 유쾌한 날이 이른다. 죄를 그냥 두면 길이 다 막히지만 회개하면 영혼과 가정과 그가 속한 공동체에 급속한 회복의 은혜가 주어진다.

 베드로도 회개하고 수제자의 위치를 회복했고 사도 바울과 다윗도 회개하고 귀하게 쓰임 받았다. 죄를 그냥 두면 성공적이고 행복한 삶을 살 수 없다. 삶을 쓰레기처럼 쓸모없게 만드는 것이 죄다. 죄를 잘 처리해야 참된 성공의 길이 펼쳐진다. 늘 회개를 앞세우고 더 눈물로 기도하고 더 겸손해지라. 눈물의 기도를 통해 영혼과 가정과 교회에 생수가 내려진. 그처럼 회개의 눈물을 흘리며 죄의 길에서 돌아서면 놀라운 기적이 일어난다.

 불의한 현실을 보면 의분이 생긴다. 그때 바로 의를 위해 일어서야 할 것 같다. 그런 상황에서 누군가가 조금 더 참으라고 하거나 목회자가 인내하는 삶에 관해 설교하면 괜히 김을 빼는 것 같아 속상한 마음이 들기도 한다. 그런 마음이 이해는 되지만 그래도 ‘일어서는 삶’이 있기 전에 먼저 있어야 할 것이 있다. 그것은 ‘회개하는 삶’이다. 때를 아는 것이 중요하다. 일어서야 할 때도 있지만 앉아야 할 때도 있다. 전진해야 할 때도 있지만 후퇴해야 할 때도 있다. 때를 아는 것만큼 중요한 것이 우선순위를 아는 것이다.

 의를 위해 일어서기 전에 자신을 의롭게 다듬는 작업이 선행되어야 하기에 회개는 어떤 것보다 우선적으로 해야 하는 것이다. 죄인으로서가 아니라 의인으로서 일어서야 하나님께서 그 일어섬을 보증해주신다. 죄는 부끄럽게 만들고 환난을 부르고 삶을 무겁게 한다. 나중에는 그 무거운 짐 때문에 쓰러진다. 늘 회개하는 마음을 넘치게 우선적으로 달라고 기도하라. 진정으로 회개할 때부터 회복의 은혜를 입고 멋지게 쓰임 받는 인생의 길이 펼쳐지기 시작할 것이다.

ⓒ 이한규목사  http://www.john316.or.kr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성경본문 설교자 날짜 조회 수
15017 시편 응답하소서 시4:1-8  강승호목사  2018-04-17 324
15016 마태복음 천국은 등을 들고 신랑을 맞으러 나간 열 처녀와 같다 하리니. 마25:1-13  김경형목사  2018-04-15 179
15015 요한복음 물로 된 포도주 요2:1-11  강종수목사  2018-04-15 178
15014 신명기 감사하는 믿음을 가지라 신26:1-3  이한규 목사  2018-04-12 506
» 이사야 참된 음성을 분별하라 사42:18-22  이한규 목사  2018-04-12 370
15012 요한복음 예수님의 성육신의 사랑 요1:14  이한규 목사  2018-04-12 179
15011 이사야 하나님 두려워할 줄 알라 사36:4-10  이한규 목사  2018-04-12 270
15010 이사야 하나님의 소리를 들으라 사34:8-17  이한규 목사  2018-04-12 322
15009 이사야 하나님을 아는 지식 사33:20-24  이한규 목사  2018-04-12 289
15008 에배소서 교회사랑 10계명 엡4:1-6  이한규 목사  2018-04-12 752
15007 이사야 세상을 의지하지 마십시오 사30:1-10  이한규 목사  2018-04-12 235
15006 누가복음 깨닫게 하시는 부활 눅24:36-48  강승호목사  2018-04-11 106
15005 잠언 기독교는 사랑실천의 종교 잠3: 27-28  한태완 목사  2018-04-10 185
15004 마태복음 거기서 슬피 울며 이를 갊이 있으리라. 마24:48-51  김경형목사  2018-04-08 138
15003 요한복음 제자들을 삼으심 요1:37-51  강종수목사  2018-04-08 93
15002 누가복음 나사렛에서 배척당하심 눅4:14-30  이정원 목사  2018-04-05 158
15001 누가복음 시험 받으신 예수님(2) 눅4:1-13  이정원 목사  2018-04-05 200
15000 누가복음 시험 받으신 예수님(1) 눅4:1-13  이정원 목사  2018-04-05 164
14999 누가복음 은혜를 잊지 맙시다 눅17:11-17  이정원 목사  2018-04-05 410
14998 누가복음 메시아 대관식 눅3:21-38  이정원 목사  2018-04-05 96
14997 누가복음 주의 길을 예비하라 눅3:1-9  이정원 목사  2018-04-05 136
14996 누가복음 예수님의 소년 시절 눅2:40-52  이정원 목사  2018-04-05 141
14995 시편 축복 넘치는 가정 시128:1-6  이정원 목사  2018-04-05 283
14994 요한복음 부활은 평강이다 요20:19-31  강승호목사  2018-04-04 106
14993 누가복음 하나님 나라에 들어가려면 눅17:20-21  한태완 목사  2018-04-03 365
14992 고린도전 표적과 지혜를 넘어서! [1] 고전1:18-25  정용섭 목사  2018-04-02 173
14991 마가복음 내 뒤로 물러가라! 막8:31-38  정용섭 목사  2018-04-02 155
14990 베드로전 하나님을 향한 ‘선한 양심’의 간구 벧전3:18-22  정용섭 목사  2018-04-02 137
14989 열왕기하 엘리야의 승천 이야기 왕하2:1-12  정용섭 목사  2018-04-02 127
14988 마가복음 예수의 회당 전도 막1:29-39  정용섭 목사  2018-04-02 77
14987 마가복음 예수의 축귀 능력 막1:21-28  정용섭 목사  2018-04-02 62
14986 요나 하나님의 회심 욘3:1-5, 10  정용섭 목사  2018-04-02 70
14985 요한복음 하늘이 열리는 것을 보리라 요1:43-51  정용섭 목사  2018-04-02 131
14984 마태복음 너희도 예비하고 있으라. 생각지 않은 때에 인자가 오리라. 마24:40-51  김경형목사  2018-04-01 135
14983 요한복음 하나님의 어린 양 요1:24-36  강종수목사  2018-04-01 90

설교를 올릴 때는 반드시 출처를 밝혀 주세요. 이단 자료는 통보없이 즉시 삭제합니다.

    본 홈페이지는 조건없이 주고가신 예수님 처럼, 조건없이 퍼가기, 인용, 링크 모두 허용합니다.(단, 이단단체나, 상업적, 불법이용은 엄금)
    *운영자: 최용우 (010-7162-3514) * 9191az@hanmail.net * 30083 세종특별시 금남면 용포쑥티2길 5-7 (용포리 53-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