명설교 모음

택스트 설교

  설교자'가 확실한 설교만 올릴 수 있습니다.

너무 서두르지 말라

창세기 이한규 목사............... 조회 수 186 추천 수 0 2019.08.29 22:19:35
.........
성경본문 : 창16:1-6 
설교자 : 이한규 목사 
참고 : 온라인새벽기도(2609) 

너무 서두르지 말라 (창세기 16장 1-6절)


<너무 서두르지 말라 >

 창세기 16장에는 아브라함이 사라의 말에 흔들려 하나님의 시간을 기다리지 못하고 애굽 여종 하갈을 취해 이스마엘을 낳는 장면이 나온다. 이 장면에는 사람 사이에 생기는 다양한 죄악의 모습과 죄인을 긍휼히 여기시는 하나님의 은혜가 잘 묘사되어 있다. 본문은 죄가 죄를 낳는다는 사실을 잘 알려준다.

 본문에 나오는 죄의 사슬은 사라로부터 시작된다. 그녀의 죄는 하나님의 시간표를 인간적으로 단축하려는 죄였다. 그래서 자녀를 얻으려고 아브라함에게 자기 여종과 동침하라고 했다(2절). 당시 족장이나 리더 계층에서는 자식이 없을 때 아내가 자기 여종을 남편과 동침시켜 자식을 낳게 해서 자기 자식으로 삼는 관습이 있었다. 그런 관습에 따른 행위였지만 그것은 여종을 아이 놓는 도구로 여긴 인격 훼손죄와 일부일처제를 어긴 죄였고 더 나아가 하나님의 약속을 믿지 못한 불신 죄였다.

 그때 사라는 이런 핑계를 댔을지 모른다. “여보! 우리가 늙은 나이에 자손을 많이 주시겠다는 하나님의 약속이 성취되려면 어쩔 수 없이 이 방법도 써야 할 거예요.” 하나님의 약속 성취를 목적으로 삼는 것은 좋은 일이지만 목적이 좋다고 해서 수단방법이 가리지 않아도 되는 것은 아니다. ‘목적이 이끄는 삶’을 사는 것은 좋지만 그때 꼭 수반시켜야 할 삶이 ‘수단방법을 가리는 삶’이다. 수단방법을 가리지 않고 목적을 이루려는 것은 잠시 외형적인 성장과 성공은 이루게 해도 수많은 부작용과 후유증을 낳는다.

 목적이 수단을 정당화할 수 없다. 목적이 좋다면 수단도 좋게 해야 목적이 좋다는 것이 진짜 좋은 것이 된다. 하나님의 뜻은 하나님의 방법으로 이루라. 하나님의 뜻을 인간적인 방법으로 이루려고 서두르지 말라. 하나님의 약속을 넉넉한 마음으로 기다리는 것도 믿음이다. 왜 기다리지 못하고 서두르는 것이 문제인가? 내가 서두르면 하나님이 서둘러 일하시는 것이 아니라 사탄이 서둘러 일하기 때문이다. 결국 사라의 서두르는 마음을 통해 내린 섣부른 결정이 죄를 증폭시키고 비극을 키웠다.

< 죄는 다른 죄를 낳는다 >

 사라의 죄는 아브라함의 죄를 야기했다. 사라의 말이 잘못된 것임을 분명히 알면서도 아브라함은 그 말에 넘어가 여종 하갈을 취했는데 그때가 아브라함이 가나안 땅에 거주한 지 10년 후였다(3절). 아브라함이 가나안에 거주할 때는 75세였기에(창 12:4) 그가 하갈을 취한 때는 85세였다. 10년의 기다림이 적은 기다림은 아니었지만 그래도 조금 더 기다려야 했다. 그만큼 하나님의 말씀대로 살고 믿음대로 산다는 것은 쉬운 일이 아니다.

 마침내 하갈이 임신했다. 아브라함 부부의 죄는 다시 하갈의 죄로 이어져서 하갈이 임신한 것을 알고 여주인 사라를 멸시했다(4절). 하갈의 죄는 교만하게 여주인을 모욕한 치명적인 죄였다. 그 하갈의 죄는 다시 사라의 죄로 이어져 사라가 아브라함에게 “내가 받는 모욕은 당신이 받아야 옳도다 내가 나의 여종을 당신의 품에 두었거늘 그가 자기의 임신함을 알고 나를 멸시하니 당신과 나 사이에 여호와께서 판단하시기를 원하노라(5절).”고 말했다.

 사라는 “당신 탓이요!” 하면서 자기 잘못을 생각지 않고 하나님의 이름까지 내세워 아브라함을 비난했다. 그때의 가정 내 갈등에는 자기 책임도 상당히 있었다. 그것을 생각하지 않고 아브라함을 비난하려고 하나님의 이름까지 내세운 것은 하나님의 이름을 망령되이 일컫는 죄였다. 그 사래의 죄는 다시 아브라함의 무책임의 죄로 이어져 아브라함이 사라에게 말했다. “당신의 여종은 당신의 수중에 있으니 당신의 눈에 좋을 대로 그에게 행하라.” 그러자 사라는 하갈을 심히 학대해서 하갈이 도망쳤다(6절).

 죄는 또 다른 죄를 낳는다. 연속적인 죄의 사슬에서 누가 가장 피해를 입는가? 하갈이다. 하갈의 죄는 교만 죄였다. 교만이란 자기 위치를 이탈해 높아지는 것이다. 그 중에서 최악의 교만은 하나님을 멀리하는 것이다. 하나님 없이도 살 수 있고 하나님께 기도하지 않고도 살 수 있다는 교만을 빨리 버리라. 아무리 좋은 것도 서두르면 좋지 못한 결과를 낳을 때가 많다. 그러나 한 가지만은 서두를수록 좋다. 그것은 ‘교만한 마음을 버리는 것’이다. 교만한 마음을 버리려고 서두르면 하나님은 서둘러 일하시고 사탄은 서둘러 도망친다.

ⓒ 이한규목사  http://www.john316.or.kr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성경본문 설교자 날짜 조회 수
16217 로마서 예수 믿음 내용 롬6:5  강종수 목사  2019-09-11 109
16216 누가복음 가르치신 대로 행하시는 주님 눅15:1-10  강승호 목사  2019-09-11 120
16215 누가복음 주의 은혜의 해를 전파하게 하려 하심이라 하였더라(2). 눅4:19  김경형 목사  2019-09-08 72
16214 누가복음 주의 은혜의 해를 전파하게 하려 하심이라 하였더라(1). 눅4:19  김경형 목사  2019-09-08 112
16213 요한복음 심판의 기준 요12:48  강종수 목사  2019-09-06 118
16212 요한계시 내 신앙을 굳게 잡아라 ! 계2:18-28  전원준 목사  2019-09-06 336
16211 시편 네 짐을 여호와께 맡기라 시55:1-23  이장규 목사  2019-09-05 366
16210 창세기 우리 이름을 내고 온 지면에 흩어짐을 면하자. 창11:-13:  김경형 목사  2019-09-04 120
16209 전도서 죄된 인간 전7:20  강종수 목사  2019-09-04 82
16208 스바냐 하나님은 마귀를 이용하십니다 스1:1-4  강승호 목사  2019-09-02 152
16207 요한계시 여자와 그 남은 자손 계12:1-17  강종수 목사  2019-09-01 85
16206 누가복음 마귀가 모든 시험을 다 한 후에 얼마동안 떠나니라. 눅4:9-13  김경형 목사  2019-09-01 118
16205 누가복음 세상을 거스리는 지혜 눅14:1,7-14  강승호 목사  2019-09-01 172
16204 창세기 다시는 사람으로 인하여 땅을 저주하지 아니하리니. 창8:-9:  김경형 목사  2019-08-31 128
16203 마태복음 내게 세상을 비추는 빛이 있나? 마5:14  강종수 목사  2019-08-30 134
16202 사도행전 성령이 주는 4대 마음 행1:4-8  이한규 목사  2019-08-29 439
16201 창세기 바른 선택의 3대 원리 창13:14-18  이한규 목사  2019-08-29 305
» 창세기 너무 서두르지 말라 창16:1-6  이한규 목사  2019-08-29 186
16199 창세기 드리고 나누고 베풀라 창14:21-24  이한규 목사  2019-08-29 178
16198 창세기 복을 예비하는 선택 창13:1-9  이한규 목사  2019-08-29 307
16197 창세기 하나님 안에 거하라 창11:26-32  이한규 목사  2019-08-29 194
16196 창세기 축복에 대한 바른 관점 창10:1-20  이한규 목사  2019-08-29 183
16195 창세기 육식을 허락하시는 하나님 창9:1-6  이한규 목사  2019-08-29 100
16194 에배소서 중생 전의 영과 중생 후의 영의 다른 점. 엡2:10  김경형 목사  2019-08-29 107
16193 시편 하나님은 나를 돕는 이시로다 시54:1-7  이장규 목사  2019-08-29 308
16192 골로새서 탐내지 말라 골3:5  강종수 목사  2019-08-28 105
16191 시편 아픔중에 주를 신뢰 시71:1-6  강승호 목사  2019-08-28 192
16190 누가복음 제자가 되는 조건 눅14:25-33  강승호 목사  2019-08-27 157
16189 요한계시 종말에 나타날 두 증인 계11:1-19  강종수 목사  2019-08-25 141
16188 창세기 이는 내 뼈 중의 뼈요 살 중의 살이라. 창1:26-31, 2:8-25  김경형 목사  2019-08-25 86
16187 누가복음 네가 만일 하나님의 아들이어든 여기서 뛰어내리라. 눅4:9-12  김경형 목사  2019-08-25 101
16186 요한복음 축복이 넘치는 삶으로 초대 요2;1-11  전원준 목사  2019-08-24 303
16185 요한복음 하나님의 섭리적 삶을 살라 요14:6  강종수 목사  2019-08-23 165
16184 히브리서 하나님을 바르게 섬기려면 히12;18-29  강승호 목사  2019-08-22 242
16183 누가복음 진정한 안식일과 주의 날 눅13:10-17  강승호 목사  2019-08-21 165

설교를 올릴 때는 반드시 출처를 밝혀 주세요. 이단 자료는 통보없이 즉시 삭제합니다.

    본 홈페이지는 조건없이 주고가신 예수님 처럼, 조건없이 퍼가기, 인용, 링크 모두 허용합니다.(단, 이단단체나, 상업적, 불법이용은 엄금)
    *운영자: 최용우 (010-7162-3514) * 9191az@hanmail.net * 30083 세종특별시 금남면 용포쑥티2길 5-7 (용포리 53-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