명설교 모음

택스트 설교

  설교자'가 확실한 설교만 올릴 수 있습니다.

버릴 것은 버리라

창세기 이한규 목사............... 조회 수 164 추천 수 0 2019.09.25 23:24:39
.........
성경본문 : 창21:8-21 
설교자 : 이한규 목사 
참고 : 온라인새벽기도(2622) 

버릴 것은 버리라 (창세기 21장 8-21절)


< 떠나보내지는 하갈 모자 >

 이삭이 자라서 젖을 떼던 날 아브라함이 큰 잔치를 벌였다(8절). 그때 이삭이 2-3세라면 이스마엘은 16-17세가 된다. 당시는 장수하던 족장시대였기에 현대 나이 개념으로 이스마엘은 10세 전후였을 것이다. 그때 사라가 보니까 이스마엘이 이삭을 놀리고 있었다(9절). 그 놀림이 사라의 눈에는 장난기 섞인 놀림보다는 상속권을 잃고 소외된 이스마엘의 상처가 표출된 놀림으로 보여 아브라함에게 하갈 모자를 집에서 내쫓으라고 했다(10절).

 당시 문화에서 사라의 요구는 합법적이지만 매정한 요구였기에 아브라함은 깊이 근심했다(11절). 그때 하나님이 말씀했다. “네 아이나 네 여종으로 말미암아 근심하지 말고 사라가 네게 이른 말을 다 들으라. 이삭에게서 나는 자라야 네 씨라 부를 것임이니라. 그러나 여종의 아들도 네 씨니 내가 그로 한 민족을 이루게 하리라(12-13절).”

 그 말씀을 듣고 아브라함은 떡과 물 한 가죽부대를 가져다가 하갈의 어깨에 매워주고 이스마엘을 데리고 집을 나가게 했다(14절). 집을 나간 하갈이 브엘세바 광야에서 방황하다가 가죽부대의 물이 다 떨어졌다. 그때 이스마엘을 관목 덤불 아래에 두고 “아이가 죽는 것을 차마 보지 못하겠다.” 하고 화살 한 바탕 거리 떨어져 마주 앉아 바라보며 소리 내어 울었다(15-16절). 화살 한 바탕 거리는 ‘화살을 한번 쏜 거리’로서 약 2-3백 미터 정도다.

 아이가 죽는 고통을 가까이에서 볼 수 없어 꽤 먼 거리에서 아이를 보며 통곡할 때 하나님이 천사를 보내 말씀했다. “하갈아! 두려워하지 말라. 하나님이 저 아이의 소리를 들으셨다. 일어나 아이를 일으켜 네 손으로 붙들라. 그가 큰 민족을 이루게 하리라(17-18절).” 그 위로와 축복의 말씀을 듣고 눈이 밝아져 샘물을 찾아 살았고 하나님이 함께 하심으로 이스마엘은 활 쏘는 자가 되고 애굽 여인을 아내로 맞이했다(20-21절).

< 버릴 것을 버리라 >

  결국 아브라함 가문의 큰 근심거리가 해피엔딩으로 끝났다. 왜 하나님은 불쌍한 하갈 모자를 아브라함의 집에서 쫓아내게 허락하셨는가? 이스마엘로 인해 가정에 여인들의 질투로 분란이 계속되면 아브라함의 믿음이 아무리 좋아도 복된 가문이 될 수 없기 때문이다. 그때 하갈 모자를 쫓아낸 것은 인간적으로는 동정이 가지만 하나님은 이스마엘에게도 또 다른 선한 계획을 가지셨기에 그 일을 허락하셨다. 버리고 끊어야 할 것을 잘 버리고 끊는 것도 복된 존재가 되기 위한 필수적인 자세다.

 때로는 교회 안에서도 생각과 비전의 차이에 따라 갈등이 생긴다. 이단이나 다단계나 사탄의 인본주의나 불의한 청탁으로 교회를 어지럽히면 교인 수가 줄더라도 욕심을 버리고 당연히 내보내는 상황을 감당해야 하지만 때로는 그런 잘못에 연루되지 않아도 갈등 상황이 생긴다. 그 갈등 해결을 위해 리더십이 어쩔 수 없이 하갈 모자와 같은 교인을 교회에서 떠나보내야 하는 상황도 생긴다. 그때 마음이 아파도 아브라함처럼 하나님의 선하신 뜻을 의지해 떠나보내지는 자의 더 큰 축복을 믿고 떠나보내는 상황도 수용하라.

 어떤 일터에서 모든 구성원이 자기 맡은 일을 책임적으로 잘하며 평화롭게 꿈과 비전을 향해 나아가고 있었다. 비전이 커지면서 그 일터에 새로운 직원이 왔다. 그 직원으로 인해 일터 내의 없었던 갈등이 생기면 그 직원에게 불의한 모습이 없었어도 때로는 리더십이 그 직원을 떠나보내야 하는 상황도 생긴다. 그때도 아브라함처럼 과감히 떠나보내는 상황을 수용해야 그 공동체가 하나님의 은혜를 입고 그때 떠나게 된 사람도 하나님 안에 바로 서 있다면 그 상황이 훨씬 더욱 큰 축복을 얻는 계기가 된다.

 그런 반전의 역사를 자기 내면에서도 똑같이 이뤄내라. 사람은 누구나 끊임없이 이삭과 이스마엘 사이에서 고민하고 근심한다. 그런 고민과 근심은 믿음이 좋은 선진들에게도 있었다. 사도 바울도 로마서 7장 24절에서 이렇게 탄식했다. “오호라 나는 곤고한 사람이로다 이 사망의 몸에서 누가 나를 건져내랴.” 누구나 죄를 멀리하고 하나님의 뜻대로 선하게 살고 싶어 하지만 원치 않는 길로 갈 때도 있다. 그처럼 내 안에 두 세력이 싸울 때 죄악된 것을 과감히 버려야 영혼이 살고 미래가 더 나아진다.

ⓒ 이한규목사  http://www.john316.or.kr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성경본문 설교자 날짜 조회 수
16258 갈라디아 세례와 성찬 갈33:26-27  강종수 목사  2019-10-02 76
16257 누가복음 믿음이 있느냐 없느냐 눅17:5-10  강승호 목사  2019-10-02 186
16256 히브리서 시작할 때에 확신한 것 히3:14  강승호 목사  2019-09-30 132
16255 요한계시 천사들의 추수 계14:14-20  강종수 목사  2019-09-29 82
16254 누가복음 선지자가 고향에서 환영을 받는 일이 없느니라. 눅4:21-27  김경형 목사  2019-09-29 81
16253 요한계시 내입에서 토하리라 계3:14-22  전원준 목사  2019-09-28 132
16252 히브리서 하늘의 상 히11:26, 39-40  강종수 목사  2019-09-27 129
16251 스가랴 나의 영으로 되느니라 슥4:6  강승호 목사  2019-09-27 147
16250 누가복음 지금 행하라 눅16:19-31  강승호 목사  2019-09-26 150
16249 창세기 대가를 치르려고 하라 창23:2-9  이한규 목사  2019-09-25 148
16248 창세기 축복을 예비하는 마인드 창22:15-24  이한규 목사  2019-09-25 204
16247 창세기 서로 토대가 되어주라 창23:1  이한규 목사  2019-09-25 141
16246 창세기 참된 예배 창22:1-5  이한규 목사  2019-09-25 154
16245 창세기 하나님이 함께 하는 사람 창21:22-31  이한규 목사  2019-09-25 216
» 창세기 버릴 것은 버리라 창21:8-21  이한규 목사  2019-09-25 164
16243 아모스 하나님을 만나는 준비 암4:1-13  이한규 목사  2019-09-25 178
16242 창세기 역전 인생에 필요한 것 창21:1-7  이한규 목사  2019-09-25 186
16241 베드로전 성례 벧전3:21  강종수 목사  2019-09-25 54
16240 요한계시 144,000인 계14:1-13  강종수 목사  2019-09-22 98
16239 사무엘하 죄사함을 받은 은혜의 증가가 있습니까? 삼하16:5-13  이장규 목사  2019-09-22 135
16238 고린도전 사랑을 추구하라 -사랑이 없기에- 고전13:4-5  이장규 목사  2019-09-22 93
16237 누가복음 가난한 자에게 복음을 전하게 하시려고. 눅4:18-19  김경형 목사  2019-09-22 93
16236 시편 우리를 도와주소서 시79:1-9  강승호 목사  2019-09-21 239
16235 요한복음 고백과 빛 된 삶 요8:39-40  강종수 목사  2019-09-20 136
16234 요한계시 내가 네 행위를 아노라 계3:7-13  전원준 목사  2019-09-20 141
16233 창세기 매력적인 성도가 되라 창20-1-7  이한규 목사  2019-09-19 241
16232 창세기 소돔과 고모라 사건의 교훈 창19:30-33  이한규 목사  2019-09-19 156
16231 창세기 물질주의를 잘 극복하라 창19:12-22  이한규 목사  2019-09-19 96
16230 창세기 번성의 축복을 얻는 길 창17:1-14  이한규 목사  2019-09-19 131
16229 창세기 화려함에 매몰되지 말라 창19:1-11  이한규 목사  2019-09-19 100
16228 창세기 의인 한 사람이 되라 창18:23-33  이한규 목사  2019-09-19 161
16227 창세기 아브라함의 믿음을 가지라 창18:9-15  이한규 목사  2019-09-19 115
16226 창세기 은혜를 받는 자의 특징 창17:15-27  이한규 목사  2019-09-19 171
16225 시편 새벽을 깨우리로다 시57:1-11  이장규 목사  2019-09-19 132
16224 디모데후 진리의 효력 딤후3:15  강종수 목사  2019-09-18 83

설교를 올릴 때는 반드시 출처를 밝혀 주세요. 이단 자료는 통보없이 즉시 삭제합니다.

    본 홈페이지는 조건없이 주고가신 예수님 처럼, 조건없이 퍼가기, 인용, 링크 모두 허용합니다.(단, 이단단체나, 상업적, 불법이용은 엄금)
    *운영자: 최용우 (010-7162-3514) * 9191az@hanmail.net * 30083 세종특별시 금남면 용포쑥티2길 5-7 (용포리 53-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