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주 주보에 넣기 좋은 기독교적인 글만 엄선하여 모았습니다.

예수님도 비유로

예화모음

 

꽃아 일어나거라

한재욱 목사............... 조회 수 247 추천 수 0 2020.05.18 21:24:24
.........

Cap 2020-05-18 21-18-26-423.jpg

[겨자씨] 꽃아 일어나거라


“모진 비바람에 마침내 꽃이 누었다.… 살아야지. 일어나거라, 꽃아. 새끼들 밥 해멕여 학교 보내야지.”

김사인의 시 ‘꽃’의 한 구절입니다. 밤새 고열로 몸과 마음이 무너져도 일상은 유지돼야 하는 것, 우리는 누워있을 틈이 없습니다. 창밖에는 모진 비바람에 누워버린 꽃이 보였습니다. 꼭 앓고 있는 우리 같습니다. 저 쓰러진 꽃도, 아파 누운 우리도 일어나야만 합니다. 그 이유는 새끼들 밥 먹이고, 회사 살리고, 나라를 살려야 하고…. 이 사명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으로 아픈 우리를 일깨웁니다.

“일어나거라, 꽃아. 새끼들 밥 해멕여 학교 보내야지.” 꽃에게 그리고 자신에게 이렇게 말하고는 일어나려 몸을 부르르 떱니다. 이런 우리에게 주님이 손을 잡아 주심을 믿습니다. 일으켜 주심을 믿습니다. 개나리 진달래 봄이 어김없이 온 것처럼, 주님의 은혜로 회복의 봄꽃이 필 것을 믿습니다.

“그 아이의 손을 잡고 이르시되 달리다굼 하시니 번역하면 곧 내가 네게 말하노니 소녀야 일어나라 하심이라.”(막 5:41)

한재욱 목사(강남비전교회)
<겨자씨/국민일보>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5814 우선순위 newfile 전담양 목사 2020-06-06 18
35813 달빛 같은 시선 newfile 손석일 목사 2020-06-06 8
35812 있어야 할 것 newfile 한재욱 목사 2020-06-06 10
35811 파 보나 마나 newfile 한희철 목사 2020-06-06 17
35810 생활 방역 newfile 이성준 목사 2020-06-06 16
35809 해걸이와 영성 관리 newfile 차진호 목사 2020-06-06 4
35808 다만 악에서 구하옵소서 newfile 전담양 목사 2020-06-06 6
35807 착한 소금 맛 newfile 손석일 목사 2020-06-06 13
35806 신앙의 기대치 김장환 목사 2020-06-05 254
35805 하늘의 법은 다르다 김장환 목사 2020-06-05 209
35804 진짜를 발견한 인생 김장환 목사 2020-06-05 220
35803 편견과 오해 김장환 목사 2020-06-05 133
35802 인재의 조건 김장환 목사 2020-06-05 102
35801 웃음의 가치 김장환 목사 2020-06-05 125
35800 간결한 고백 김장환 목사 2020-06-05 99
35799 고요하게 집중하라 김장환 목사 2020-06-05 110
35798 TV를 틀어놔야 잠이 드는 남편의 내력(來歷) 물맷돌 2020-06-03 113
35797 이 세상에서 당신이 제일이지요! 물맷돌 2020-06-03 95
35796 언니는? 물맷돌 2020-06-03 59
35795 저는 마님을 모시는 삼돌이가 되었습니다! 물맷돌 2020-06-03 60
35794 이렇게 찾아와줘서 정말 고마워, 미안해! 물맷돌 2020-06-03 49
35793 위기는 언제나 계속되고 있습니다. 물맷돌 2020-06-03 70
35792 미안하다’는 말, 그 한 마디의 중요성 물맷돌 2020-06-03 56
35791 상대 배우자의 상처와 고통을 아는 것이 해독제가 됩니다. 물맷돌 2020-06-03 37
35790 꾼과 리더의 차이 file 한재욱 목사 2020-06-02 225
35789 예수님의 얼싸안기 file 한희철 목사 2020-06-02 136
35788 언택트 file 이성준 목사 2020-06-02 159
35787 한라산 같은 하나님 file 차진호 목사 2020-06-02 128
35786 생명을 살리러 간다 file 전담양 목사 2020-06-02 132
35785 리모델링 file 손석일 목사 2020-06-02 100
35784 연민이 아닌 공감 file 한재욱 목사 2020-06-02 69
35783 내가 입힌 모든 상처를 용서하소서 file 한희철 목사 2020-06-02 75
35782 기다림의 축복 새벽기도 2020-05-30 314
35781 끝까지 견디라 새벽기도 2020-05-30 255
35780 성령충만한 삶의 실체 새벽기도 2020-05-30 341
    본 홈페이지는 조건없이 주고가신 예수님 처럼, 조건없이 퍼가기, 인용, 링크 모두 허용합니다.(단, 이단단체나, 상업적, 불법이용은 엄금)
    *운영자: 최용우 (010-7162-3514) * 9191az@hanmail.net * 30083 세종특별시 금남면 용포쑥티2길 5-7 (용포리 53-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