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주 주보에 넣기 좋은 기독교적인 글만 엄선하여 모았습니다.

예수님도 비유로

예화모음

 

길들인다는 것

전담양 목사............... 조회 수 346 추천 수 0 2020.08.05 23:36:31
.........

202006191847_23110924142170_1.jpg

[겨자씨] 길들인다는 것


생텍쥐페리의 소설 ‘어린왕자’를 보면, 어린왕자가 여우를 만나 대화하는 장면이 나옵니다. 여우는 어린왕자에게 ‘길들이다’는 단어를 설명해 줍니다. “그것은 너무 잊혀지고 있는 거야. 그건 ‘관계를 맺는다’는 뜻이지. 네가 나를 길들인다면 나는 너에게 이 세상에 오직 하나밖에 없는 존재가 될 거야. 네가 오후 4시에 온다면, 난 3시부터 행복해지겠지. 4시에는 흥분해서 안절부절 못할 거야. 그래서 행복이 얼마나 값진 것인지 알게 되겠지.”
언젠가부터 우리의 신앙생활은 ‘길들여짐’에 익숙해져 가는 것 같습니다. 물론 좀 다른 의미에서 말입니다. 정해진 시간에 예배 드리고 같은 목사님에게 말씀 듣고 성경공부를 하고 봉사합니다. 하지만 신앙생활은 하는 것이 아닙니다. 익숙함에 길들여지는 것이 아니라 살아계신 하나님과 ‘관계를 맺는 것’입니다. 하나님이 이 세상에 하나밖에 없는 경배와 사랑이 되심을 알아가는 것입니다.
“볼지어다 내가 문 밖에 서서 두드리노니 누구든지 내 음성을 듣고 문을 열면 내가 그에게로 들어가 그와 더불어 먹고 그는 나와 더불어 먹으리라.”(계 3:20)
전담양 목사(고양 임마누엘교회)
<겨자씨/국민일보>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6082 승리의 조건 김장환 목사 2020-09-18 226
36081 당연히 해야 하는 일 김장환 목사 2020-09-18 185
36080 성실의 대가 김장환 목사 2020-09-18 169
36079 해초가 있는 이유 김장환 목사 2020-09-18 135
36078 진정한 사랑 김장환 목사 2020-09-18 124
36077 왕도는 없다 김장환 목사 2020-09-18 138
36076 미래를 새롭게 하는 과거 김장환 목사 2020-09-18 111
36075 복음의 씨앗을 뿌리는 사람 김장환 목사 2020-09-18 87
36074 양심(良心) 물맷돌 2020-09-15 182
36073 안(安) 기사님의 매서운 충고 물맷돌 2020-09-15 104
36072 아가, 이 세상에 잘 왔다! 물맷돌 2020-09-15 92
36071 제 아이는 중2입니다. 물맷돌 2020-09-15 66
36070 시선(視線)이 따뜻하고 긍정적이면 좋겠습니다. 물맷돌 2020-09-15 64
36069 지금 생각하면 참 어리석었다 싶습니다. 물맷돌 2020-09-15 59
36068 산책은 당장 오늘 밤에 시작합시다! 물맷돌 2020-09-15 42
36067 마음이 너무 아팠습니다. 물맷돌 2020-09-15 63
36066 타격의 달인’ 장효조 선수의 마지막 순간 물맷돌 2020-09-15 102
36065 귀하는 자녀의 마음을 얼마나 잘 알고 있습니까? 물맷돌 2020-09-15 36
36064 생존자 file 이성준 목사 2020-09-11 359
36063 은퇴식은 있지만… file 차진호 목사 2020-09-11 215
36062 고요한 밤 file 전담양 목사 2020-09-11 145
36061 잡초밭 file 손석일 목사 2020-09-11 271
36060 과거 현재 미래 file 한재욱 목사 2020-09-11 245
36059 믿음의 품새 file 한희철 목사 2020-09-11 238
36058 자연 치유 file 이성준 목사 2020-09-11 159
36057 등대 같은 사람 file 차진호 목사 2020-09-11 243
36056 지나치는 사람들 김장환 목사 2020-09-07 407
36055 삶으로 하는 번역 김장환 목사 2020-09-07 313
36054 진정한 본향 천국 김장환 목사 2020-09-07 289
36053 크게 기대하라 김장환 목사 2020-09-07 280
36052 새로운 결심 김장환 목사 2020-09-07 229
36051 중심을 보시는 분 김장환 목사 2020-09-07 309
36050 한 마디의 비결 김장환 목사 2020-09-07 290
36049 어둠을 피하라 김장환 목사 2020-09-07 219
36048 모든 사물과 인간들은 서로 연결되어 있습니다 영혼의정원 2020-09-06 122
    본 홈페이지는 조건없이 주고가신 예수님 처럼, 조건없이 퍼가기, 인용, 링크 모두 허용합니다.(단, 이단단체나, 상업적, 불법이용은 엄금)
    *운영자: 최용우 (010-7162-3514) * 9191az@hanmail.net * 30083 세종특별시 금남면 용포쑥티2길 5-7 (용포리 53-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