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주 주보에 넣기 좋은 기독교적인 글만 엄선하여 모았습니다.

예수님도 비유로

예화모음

 

적게 할 것과 많이 할 것

한재욱 목사............... 조회 수 165 추천 수 0 2021.01.07 22:51:57
.........

202011050305_23110924163309_1.jpg

[겨자씨] 적게 할 것과 많이 할 것


적게 할 것과 많이 할 것이 있습니다. 말은 적게 하고 기도는 많이 해야 합니다. TV는 적게 보고 책은 많이 읽어야 합니다. 불평은 적게 하고 감사는 많이 해야 합니다. 대접받는 것은 적게 하고 다른 사람을 많이 섬겨야 합니다. 검색은 적게 하고 사색은 많이 해야 합니다. 비판은 적게 하고 다른 사람을 세우는 것은 많이 할수록 좋습니다.
“지갑은 열고 입은 닫으라. 그러면 존경받는 사람이 된다”는 영국 속담이 있습니다. 말을 적게 하고 지갑을 많이 여는 사람은 멘토일 가능성이 크고, 지갑을 적게 열고 말을 많이 하는 사람은 꼰대일 가능성이 큽니다.
최소의 비용으로 최대의 효과를 내는 것이 경제학의 기본입니다. 이를 신앙에 적용해 최소의 헌신으로 최대의 효과를 내려고 해선 안 됩니다. 신앙의 법칙은 헌신을 많이 하고 영광은 적게 받는 것입니다.
“이와 같이 너희도 명령 받은 것을 다 행한 후에 이르기를 우리는 무익한 종이라 우리가 하여야 할 일을 한 것뿐이라 할지니.”(눅 17:10)
한재욱 목사(강남비전교회)
<겨자씨/국민일보>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6346 곧 석양이 될 것 같아서 일어섰습니다. 물맷돌 2021-01-14 52
36345 우리는 더더욱 그분들을 잊을 수가 없습니다! 물맷돌 2021-01-14 41
36344 이제는 문제부모가 아니라도 문제아가 나오고 있습니다. 물맷돌 2021-01-14 29
36343 ‘풍요한 삶’의 시작은 ‘현명한 소비’로부터 물맷돌 2021-01-14 26
36342 아름다운 이웃 물맷돌 2021-01-14 41
36341 노인의 눈에는 어느새 맑은 눈물이 고여 있었습니다 물맷돌 2021-01-14 42
36340 사랑에 감동이 되면 일상생활의 모습이 달라집니다! 물맷돌 2021-01-14 37
36339 아빠! 저는 아빠가 화를 내도 아빠를 사랑해요 물맷돌 2021-01-14 32
36338 목사님의 전단지 김장환 목사 2021-01-11 187
36337 기준의 대상 김장환 목사 2021-01-11 148
36336 후회한 이유 김장환 목사 2021-01-11 144
36335 배우는 자가 열매를 맺는다 김장환 목사 2021-01-11 128
36334 위로하시는 주님 김장환 목사 2021-01-11 142
36333 천하와 바꿀 수 없는 것 김장환 목사 2021-01-11 133
36332 내 몸과 같이 사랑하는 것 김장환 목사 2021-01-11 100
36331 우리가 살고 있는 곳 김장환 목사 2021-01-11 122
36330 작은 감사 file 한재욱 목사 2021-01-07 367
36329 밥 먹어라 file 한희철 목사 2021-01-07 229
36328 나비효과 file 이성준 목사 2021-01-07 203
36327 아론의 향로 file 차진호 목사 2021-01-07 180
36326 매화틀 file 전담양 목사 2021-01-07 108
36325 내 편과 내 편 들어주기 file 손석일 목사 2021-01-07 141
» 적게 할 것과 많이 할 것 file 한재욱 목사 2021-01-07 165
36323 좋은 시계 file 한희철 목사 2021-01-07 205
36322 세상에 공짜는 없습니다! 물맷돌 2021-01-03 330
36321 내가 하고 있는 이 일을 정말 좋아합니다! 물맷돌 2021-01-03 180
36320 안 돼! 돌아와! 물맷돌 2021-01-03 141
36319 아무 생각 없이 바보처럼 살아가는 사람 물맷돌 2021-01-03 171
36318 너희는 아빠처럼 살지 마라!” 물맷돌 2021-01-03 108
36317 무엇으로 그 구덩이를 메꿀 수 있을까요? 물맷돌 2021-01-03 85
36316 관공서와 학교에서만이라도 동태꽃을 심어야 한다! 물맷돌 2021-01-03 65
36315 아직 엉덩이가 뒤에 있다는 사실을 깜빡했습니다. 물맷돌 2021-01-03 163
36314 미술품을 모은 이유 김장환 목사 2020-12-28 308
36313 하루 백통의 전화 김장환 목사 2020-12-28 328
36312 죽음을 이기는 힘 김장환 목사 2020-12-28 363
    본 홈페이지는 조건없이 주고가신 예수님 처럼, 조건없이 퍼가기, 인용, 링크 모두 허용합니다.(단, 이단단체나, 상업적, 불법이용은 엄금)
    *운영자: 최용우 (010-7162-3514) * 9191az@hanmail.net * 30083 세종특별시 금남면 용포쑥티2길 5-7 (용포리 53-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