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주 주보에 넣기 좋은 기독교적인 글만 엄선하여 모았습니다.

예수님도 비유로

예화모음

 

우리가 살고 있는 곳

김장환 목사............... 조회 수 274 추천 수 0 2021.01.11 21:16:46
.........

우리가 살고 있는 곳
 

주한미군들이 보는 인터넷 게시판에 누군가 이런 글을 올렸습니다.
“혹시 한국에서 내가 너무 오래 살았다고 느꼈을 때 있어?”
그리고 그 글 밑에는 이런 댓글들이 달렸습니다.
- 더 이상 마늘 냄새가 뭔지 모르게 됐을 때
- 친구 주차할 때 나도 모르게 ‘오라이, 오라이’하고 있을 때
- 달러 크기가 생각보다 작아 보일 때
- 지하철에서 파는 물건들이 내 방에 쌓일 때
- 노래방에서 중간에 ‘아싸’라고 추임새를 넣을 때
- 커피 값이 저녁 식사 값보다 비싼 게 아무렇지 않을 때
- 두루마리 휴지가 식탁 위에 있어도 괜찮을 때
- 가끔 뻔데기가 먹고 싶어질 때
- 미국영화 보면서도 한글 자막 볼 때
새로운 터전에 오래 머물다보면 말이 바뀌고 행동이 바뀝니다. 세상에서도 하나님의 말씀을 열심히 실천하고 함께 교제한다면 예수님이 말씀하신 하나님의 나라를 우리 삶에서도 체험할 수 있게 됩니다. 교회 밖과 안을 구분하는 신앙으로는 삶 속에서 임하시는 주님의 손길과 능력을 온전히 체험할 수 없습니다. 하나님 나라를 위해 모든 성도들과, 교회들이 함께 협력하며 선한 영향력을 끼쳐나갈 수 있게 해달라고 꾸준히 기도하십시오. 아멘!!
주님, 말씀을 실천함으로 세상에서 천국을 경험하는 저와 공동체가 되게 하소서.
세상보다 천국의 법칙을 따라 살아가는 사람이 됩시다.
<김장환 큐티365/나침반출판사>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6370 사랑은 좋은 것이고, 결혼은 두려운 일이 아니다! new 물맷돌 2021-01-25 2
36369 나이에 구애받지 않고 배우려는 모습이 감명 깊었습니다. new 물맷돌 2021-01-25 2
36368 그 누구도 영원히 살 수는 없는 것입니다! new 물맷돌 2021-01-25  
36367 자신의 기억력을 과신하지 말아야 합니다! new 물맷돌 2021-01-25 1
36366 100점도 아닌 85점 받았다’고 동네에 떡을 돌린 어머니 new 물맷돌 2021-01-25 3
36365 내가 원하는 삶은 내가 만드는 거다! new 물맷돌 2021-01-25 1
36364 넌 언제 엄마가 가장 좋으냐? new 물맷돌 2021-01-25 1
36363 당신 말이 맞아요 new 물맷돌 2021-01-25 3
36362 세속화 된 신앙인 김장환 목사 2021-01-21 326
36361 백발의 지혜 김장환 목사 2021-01-21 222
36360 여호수아 이야기 김장환 목사 2021-01-21 155
36359 단 세 장의 사진 김장환 목사 2021-01-21 146
36358 삶의 의미 김장환 목사 2021-01-21 156
36357 가우디의 정신 김장환 목사 2021-01-21 119
36356 하나님이 쓰실 수 없는 사람 김장환 목사 2021-01-21 151
36355 진실한 관계의 기준 김장환 목사 2021-01-21 101
36354 인생 여행 전담양 목사 2021-01-18 267
36353 5만원보다 500원 손석일 목사 2021-01-18 313
36352 이름을 불러 주시는 주님 한재욱 목사 2021-01-18 215
36351 임종예배 한희철 목사 2021-01-18 158
36350 선제적 감사 이성준 목사 2021-01-18 162
36349 한 시인의 감사 차진호 목사 2021-01-18 170
36348 굳은살 전담양 목사 2021-01-18 207
36347 건짐 받은 개미 손석일 목사 2021-01-18 173
36346 곧 석양이 될 것 같아서 일어섰습니다. 물맷돌 2021-01-14 233
36345 우리는 더더욱 그분들을 잊을 수가 없습니다! 물맷돌 2021-01-14 124
36344 이제는 문제부모가 아니라도 문제아가 나오고 있습니다. 물맷돌 2021-01-14 106
36343 ‘풍요한 삶’의 시작은 ‘현명한 소비’로부터 물맷돌 2021-01-14 86
36342 아름다운 이웃 물맷돌 2021-01-14 186
36341 노인의 눈에는 어느새 맑은 눈물이 고여 있었습니다 물맷돌 2021-01-14 131
36340 사랑에 감동이 되면 일상생활의 모습이 달라집니다! 물맷돌 2021-01-14 126
36339 아빠! 저는 아빠가 화를 내도 아빠를 사랑해요 물맷돌 2021-01-14 103
36338 목사님의 전단지 김장환 목사 2021-01-11 436
36337 기준의 대상 김장환 목사 2021-01-11 362
36336 후회한 이유 김장환 목사 2021-01-11 312
    본 홈페이지는 조건없이 주고가신 예수님 처럼, 조건없이 퍼가기, 인용, 링크 모두 허용합니다.(단, 이단단체나, 상업적, 불법이용은 엄금)
    *운영자: 최용우 (010-7162-3514) * 9191az@hanmail.net * 30083 세종특별시 금남면 용포쑥티2길 5-7 (용포리 53-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