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주 주보에 넣기 좋은 기독교적인 글만 엄선하여 모았습니다.

예수님도 비유로

예화모음

 

이제는 힘 좀 빼고 살아야겠습니다!

물맷돌............... 조회 수 217 추천 수 0 2021.02.25 23:23:48
.........

[아침편지2679] 2021년 2월 20일 토요일

 

이제는 힘 좀 빼고 살아야겠습니다!

 

샬롬! 2월 들어 세 번째로 맞이하는 주말 아침입니다. 오늘도 건강하고 즐거운 하루 되시길 기원합니다. 나이 먹으면 ‘나잇살’이라 불리는 ‘내장지방’이 배에 쌓이기 쉽다고 합니다. 마른체형이건만 배만 블록 나왔다면 ‘내장지방’이랍니다. 내장지방은 ‘대사증후군’과 ‘치매’를 가져올 수 있으니, 식사량을 30%줄이고 단백질을 챙겨먹어야 한다고, 전문가는 말합니다.

 

‘힘내세요!’ 이 말을 참 많이 했습니다. 그렇습니다. 우리는 힘내야 할 때가 참 많습니다. 그렇지만, 왜 우리는 언제나 ‘힘내라’고만 할까요? 우리는 모두 다 바닥에 누워서 늘 힘을 내야만 하는 걸까요? 오히려, 힘을 빼야 할 때도 있지 않을까요? 실제로, 무슨 중요한 일을 할 때에는 힘을 빼야 하지 않나 싶습니다. / 운동선수나 연기자가 오랫동안 준비했던 시험을 보게 될 경우, 너무 힘이 들어가면 좋은 결과를 얻지 못할 때가 더 많습니다. 요즘 유행하는 오디션 프로그램에서, 심사위원들이 가장 많이 하는 이야기도 ‘힘이 너무 들어갔다’는 말일 겁니다. / 너무나 힘을 빡빡 주고 열심히 산 것 같습니다. 조금 쉬어가면서 해도 됐을 일인데, 성실이라는 이름으로 엄청 열심히 달렸습니다. 죽을 ‘똥’ 살 ‘똥’. 그러니, 어깨를 비롯해서 온 몸에 근육이 잔뜩 뭉쳐 있습니다. 이제는 힘 좀 빼고 살아야겠습니다. 하루아침에 되는 건 아니겠지만, 늘 의식하고 살면 조금씩 나아지지 않겠나 싶습니다. 어차피 제가 못하는 건 할 수 없는 노릇이니, 그런 것들에 대한 미련은 아예 버리려고 합니다. / 쉬엄쉬엄, 힘을 빼고 걷겠습니다. 어깨를 좀 내리고 걷겠습니다. 당신은 어떤가요? 오늘도 ‘아름다운 희생’이라는 단어와 ‘열심’이라는 언어에 매여 까딱까딱 고개를 넘고 있는 것은 아닌가요?(출처; 채우지 않아도 삶에 스며드는 축복, TV탤런트 정애리 권사)

 

사람마다 제각기 다를 거라 여겨집니다. 여유를 갖고 살아도 될 사람이 있고, 쉴 참도 없이 열심히 살아야 할 사람도 있을 것이기 때문입니다. 하지만, 정 권사님의 주장은 ‘힘내야 할 땐 힘을 내고, 힘을 빼야 할 땐 힘을 빼야 한다.’는 겁니다. 모든 일이 무조건 힘낸다고 해서 될 일이 아니라는 겁니다. 아무튼, 우리는 지금 완급조절이 필요할 때입니다.(물맷돌)

 

[힘을 내라. 마음을 굳세게 먹고 내 종 모세가 네게 명령한 가르침을 꼭 지켜라. 그대로 실천하여라. 어느 하나라도 소홀히 여겨서는 안 된다.(수1:7) 우리 자신의 힘으로 해낼 수 있는 것은 아무 것도 없습니다. 우리의 힘도 하나님께로부터 오는 것입니다.(고후3:5)]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6554 용기와 만용 이성준 목사 2021-04-10 177
36553 신앙 온도 [1] 차진호 목사 2021-04-10 240
36552 사격훈련 전담양 목사 2021-04-10 115
36551 허세인가, 믿음인가 손석일 목사 2021-04-10 168
36550 예수님과 어울림 한재욱 목사 2021-04-10 137
36549 예수님의 눈물 [1] 한희철 목사 2021-04-10 129
36548 민낯 이성준 목사 2021-04-10 104
36547 맛집 차진호 목사 2021-04-10 90
36546 큰일을 이루는 사람 김장환 목사 2021-04-07 273
36545 욕심의 말로 김장환 목사 2021-04-07 215
36544 신앙의 유일한 비결 김장환 목사 2021-04-07 312
36543 약속을 지키는 사람 김장환 목사 2021-04-07 144
36542 성공을 위한 장애물 김장환 목사 2021-04-07 119
36541 핑계를 극복하는 법 김장환 목사 2021-04-07 120
36540 중요한 사람이 누구인가? 김장환 목사 2021-04-07 146
36539 소임을 다하라 김장환 목사 2021-04-07 142
36538 혼자 가면 빨리 가지만, 함께 가면 멀리 간다! 물맷돌 2021-04-03 263
36537 잠시 멈추어, 호흡을 고른 다음 물맷돌 2021-04-03 164
36536 당신은 자신을 얼마나 사랑하십니까? 물맷돌 2021-04-03 126
36535 갈 길을 제대로 가려면 항상 ‘지금 나의 위치’를 알아야 합니다 물맷돌 2021-04-03 146
36534 많이 아파요? 물맷돌 2021-04-03 138
36533 넘치지 않도록 사랑하기 물맷돌 2021-04-03 73
36532 지금 몇 번째 실패하셨습니까? 물맷돌 2021-04-03 93
36531 그러려면, 내가 바뀌어야 한다. 어떻게? 물맷돌 2021-04-03 73
36530 연결되는 삶 전담양 목사 2021-03-31 291
36529 블루오션으로 가는 배, 애매함 손석일 목사 2021-03-31 155
36528 지금 여기 당신이 행복 한재욱 목사 2021-03-31 197
36527 새 날듯이 가는 길 한희철 목사 2021-03-31 174
36526 괴물 이성준 목사 2021-03-31 134
36525 영광 굴비 차진호 목사 2021-03-31 162
36524 이것이 무엇입니까? 전담양 목사 2021-03-31 164
36523 제주도 별미음식 손석일 목사 2021-03-31 107
36522 죄를 떠날 용기 김장환 목사 2021-03-28 337
36521 명예와 책임 김장환 목사 2021-03-28 201
36520 참된 주기도문 김장환 목사 2021-03-28 222
    본 홈페이지는 조건없이 주고가신 예수님 처럼, 조건없이 퍼가기, 인용, 링크 모두 허용합니다.(단, 이단단체나, 상업적, 불법이용은 엄금)
    *운영자: 최용우 (010-7162-3514) * 9191az@hanmail.net * 30083 세종특별시 금남면 용포쑥티2길 5-7 (용포리 53-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