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주 주보에 넣기 좋은 기독교적인 글만 엄선하여 모았습니다.

예수님도 비유로

예화모음

 

넘치지 않도록 사랑하기

물맷돌............... 조회 수 85 추천 수 0 2021.04.03 23:00:34
.........

[아침편지2709] 2021년 3월 27일 토요일

 

넘치지 않도록 사랑하기

 

샬롬! 3월의 마지막 주말 아침입니다. 오늘도 건강하고 즐거운 하루가 되시기를 기원합니다. 이제 소개해드리는 음식은 중년 이후에 꼭 챙겨먹어야 할 간식 4가지랍니다. 생과일, 삶은 콩, 삶은 달걀, 무설탕요구르트

 

다음은 어느 ‘방송작가’가 겪은 이야기입니다. 어느 날, 그는 우연히 꽃집에 갔다가 크고 멋진 선인장을 하나 발견했습니다. 그는 선인장을 사다가 흠뻑 물을 주고 예뻐해주었습니다. 하지만, 선인장은 세 달이 채 못 되어 죽었습니다. 과습(過濕)했기 때문이었습니다. 처음으로 애정을 기울인 식물이 죽어가는 것을 보며, 그는 죄책감을 느꼈습니다. 그리고는 곧바로, 다른 선인장을 다시 사왔습니다. 이번엔 최대한 신경을 쓰지 않고 내버려두었습니다. 이따금, 그것을 쳐다보기만 했습니다. 어느 날 아침, 그가 선인장을 쳐다보았을 때 경악을 금치 못했습니다. 선인장은 수분이 부족했던 나머지 하얗게 말라죽어 있었던 것입니다. / 저는 식물을 잘 키우지 않습니다. 사실 ‘키우는 것이 두렵다’고 하는 것이 더 정확한 표현일 겁니다. 누군가가 저에게 화초를 선물하면, 순간 걱정이 밀려옵니다. ‘내가 그것을 죽이면 어떡하나?’하는 불안 때문입니다. 식물 하나 제대로 못 키우는데 아이를 양육하는 엄마가 되어 있다니, 제가 생각해도 아이러니한 일입니다. / 너무 과하게 양분을 제공하거나 방치했을 때 죽어가는 것은 비단 식물만이 아닙니다. 사람간의 관계에서도 마찬가지입니다. 상대는 원하지 않는데, 당신이 주고 싶은 것을 일방적으로 상대에게 계속해서 준다면, 그는 견디지 못하고 당신을 떠나가게 될 것입니다. 아이를 키울 때도 마찬가지입니다. 아이의 상태를 살피지 않고, 아이가 원하지 않는 것을 지속적으로 주거나 홀로 지내도록 방치한다면, 아이는 본연의 모습을 잃은 채 병들어갈 것입니다. 인간관계나 식물을 키우는 일에서도 ‘적당함’을 지키는 일이 가장 어렵습니다. 상대에게 무엇을 어떻게 주어야 할지 막막합니다. 우리는 ‘적당히’의 구체적인 크기나 질량에 대해 배운 적이 없습니다. 눈치껏 혹은 자신이 가진 감(感)으로만 판단할 뿐입니다.(출처; 엄마도 가끔은 엄마가 필요해, 심리상담사 김소원)

 

사자성어(四字成語)는 대부분 우리에게 유용한 명구(名句)들입니다. 그 중에서 ‘과유불급(過猶不及)’은 늘 잊지 말고 교훈삼아야 할 잠언입니다. 다만, ‘과유불급’은 ‘적당히’와는 조금 구별해서 사용해야 할 겁니다. 아무튼, 오늘하루도 지나치거나 부족함이 없는 삶이 되도록 노력합시다.(물맷돌)

 

[오! 내 백성이여, 내가 네게 잘못한 것이 무엇이냐? 또 내가 네게 지나치게 요구한 것이 무엇이냐? 그런 것이 있으면 말해보아라!(미6:3) 우리가 하나님을 신뢰할 때, 소망의 하나님께서 모든 기쁨과 소망으로 채우셔서, 성령의 능력으로 우리에게 소망이 차고 넘치게 하시기를 바랍니다.(롬15:13)]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6570 다섯 손가락 기도 new 김장환 목사 2021-04-16 5
36569 말씀 묵상 계획 new 김장환 목사 2021-04-16 2
36568 한 가지 약속 new 김장환 목사 2021-04-16 5
36567 개판 오분 전 new 김장환 목사 2021-04-16 3
36566 변하지 않는 기준 new 김장환 목사 2021-04-16 3
36565 클립 하나의 가치 new 김장환 목사 2021-04-16 2
36564 얼마나 믿으십니까? new 김장환 목사 2021-04-16 3
36563 스트레스 관리법 new 김장환 목사 2021-04-16 5
36562 자신과의 싸움에서 이길 수만 있다면 물맷돌 2021-04-13 119
36561 자신의 몸에 주렁주렁 차고 있는 욕심주머니 물맷돌 2021-04-13 72
36560 마음을 지킬 수만 있다면 … 물맷돌 2021-04-13 73
36559 열심히 하겠습니다.최선을 다하겠습니다. 물맷돌 2021-04-13 53
36558 삶을 좌절시키는 원인이 있다면, 그것은? 물맷돌 2021-04-13 56
36557 가장 소중한 시간은 바로 지금입니다. 물맷돌 2021-04-13 69
36556 우리는 지금, 자신을 어떻게 대하고 있습니까? 물맷돌 2021-04-13 39
36555 저는 ‘억울하다’는 생각에서 좀처럼 벗어날 수가 없었습니다. 물맷돌 2021-04-13 37
36554 용기와 만용 이성준 목사 2021-04-10 271
36553 신앙 온도 update [2] 차진호 목사 2021-04-10 411
36552 사격훈련 전담양 목사 2021-04-10 192
36551 허세인가, 믿음인가 손석일 목사 2021-04-10 272
36550 예수님과 어울림 한재욱 목사 2021-04-10 224
36549 예수님의 눈물 update [2] 한희철 목사 2021-04-10 213
36548 민낯 이성준 목사 2021-04-10 157
36547 맛집 차진호 목사 2021-04-10 148
36546 큰일을 이루는 사람 김장환 목사 2021-04-07 346
36545 욕심의 말로 김장환 목사 2021-04-07 263
36544 신앙의 유일한 비결 김장환 목사 2021-04-07 387
36543 약속을 지키는 사람 김장환 목사 2021-04-07 184
36542 성공을 위한 장애물 김장환 목사 2021-04-07 162
36541 핑계를 극복하는 법 김장환 목사 2021-04-07 152
36540 중요한 사람이 누구인가? 김장환 목사 2021-04-07 191
36539 소임을 다하라 김장환 목사 2021-04-07 186
36538 혼자 가면 빨리 가지만, 함께 가면 멀리 간다! 물맷돌 2021-04-03 288
36537 잠시 멈추어, 호흡을 고른 다음 물맷돌 2021-04-03 177
36536 당신은 자신을 얼마나 사랑하십니까? 물맷돌 2021-04-03 139
    본 홈페이지는 조건없이 주고가신 예수님 처럼, 조건없이 퍼가기, 인용, 링크 모두 허용합니다.(단, 이단단체나, 상업적, 불법이용은 엄금)
    *운영자: 최용우 (010-7162-3514) * 9191az@hanmail.net * 30083 세종특별시 금남면 용포쑥티2길 5-7 (용포리 53-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