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주 주보에 넣기 좋은 기독교적인 글만 엄선하여 모았습니다.

예수님도 비유로

예화모음

 

점점 ‘긍정적인 사람’으로 변하여 갔습니다

물멧돌............... 조회 수 83 추천 수 0 2021.10.24 20:19:14
.........

[아침편지2873] 2021년 10월 05일 화요일

 

점점 ‘긍정적인 사람’으로 변하여 갔습니다.

 

샬롬! 지난밤 편히 쉬셨는지요? 오늘 하루도 건강하고 행복한 날 되시길 두 손 모아 축원합니다. 면역력이 약한 노인들의 기관지에는 세균이 쉽게 침투할 수 있답니다. 다음은 호흡기질환을 예방하는 관리법입니다. ‘1.외출 후 손 씻고 가글하는 습관을 갖는다. 2.영하의 추운날씨에는 외출을 삼간다. 3.날씨가 따뜻한 낮에는 가벼운 산책을 즐긴다. 4.겨울이 오기 전, 독감예방주사를 맞는다. 5.도라지, 오미자, 미나리 등을 섭취한다.’

 

어느 60대 남성과의 상담경험은 지금도 특별한 기억으로 남아있습니다. 그는 중대한 결심을 하고서 상담하러 온 것처럼 보였습니다. 그는 ‘늘 실패하는 삶’을 살아왔기 때문에 ‘이번 기회마저 놓치면 후회만 가득한 인생이 되고 말 것이라는 두려움 때문에 찾아왔다.’고 했습니다. 그리고 ‘이제라도 후회하지 않는 삶을 살고 싶다’고 강조했습니다.

상담초기, 그는 ‘자신이 늘 잘못된 선택을 하면서 인생의 모든 좋은 기회를 날려버린 실패자’이고, ‘가족들은 모두 자신을 괴롭히는 것만 같다’면서 우울과 불안을 호소했습니다. 하지만, 상담을 통하여 마음의 온기가 쌓여 가면서 자신의 삶을 바라보는 눈이 조금씩 달라졌습니다. ‘부정적인 면만 가득하다’고 생각했던 그의 삶이었습니다. 그러나 그 인생의 뒤편에 숨어있던 좋은 모습들을 점점 발견하면서 ‘긍정적인 사람’으로 변하여 갔습니다.

이후, 그 스스로가 경험하게 된 ‘긍정적인 변화’가 가져온 ‘놀라운 반전(反轉)’은 ‘가족에 대한 긍정적인 평가와 존중’으로 이어졌습니다. ‘정말 잘못된 만남’이라며 아내에 대하여 불평을 쏟아놓던 그가, 이제는 아내에 대하여 잊고 있었던 좋은 추억을 떠올리기 시작했습니다. ‘중독과 자퇴로 인생을 망쳤다’면서 비난했던 자녀에 대해서는 감사와 칭찬을 아끼지 않았습니다.

그리고 마침내, 그는 ‘자신의 인생에서 새로운 소명을 발견했다’면서 ‘글을 쓰는 작가가 되고 싶다’고 했습니다. ‘자전적인 경험을 책으로 쓰면서 삶을 정리해보고 싶다’면서, 더 나아가 ‘예전의 자신처럼 힘든 인생을 사는 사람들을 도와주는, 의미 있는 일을 찾고 싶다’는 열정을 가지게 되었습니다. 그리고 그는 ‘새로운 인생목표’를 위하여 구체적인 행보를 이어갔습니다.

그 사람과의 만남은 ‘한 사람이 어떤 과정을 거쳐 마이너스 인생에서 플러스 인생으로 성장해나가는가?’를 저에게 가르쳐준 훌륭한 시간이었습니다.(출처; 가정과 건강, 김나미)

 

그렇습니다. 누구에게나 장점도 있고 단점도 있게 마련입니다. 고로, 장점을 마중물 삼아 자신의 단점들을 개선해나가야 합니다. 하지만, 한두 번 실패를 거듭할 경우, 장점은 애써 부정하면서 단점들만 뚜렷이 드러나 보이게 됩니다. 이럴 때 ‘내가 너를 사랑한다.’는 주님의 음성을 들을 수 있어야 합니다. 물론, 주변에서도 열심히 응원하고 격려해줘야 합니다.(물맷돌)

 

[나(여호와)는 네 어미 뱃속에서부터 너(예레미야)를 알았고, 네가 태어나기도 전에 너를 거룩하게 구별하여 여러 나라에 보낼 예언자로 세웠다. 내가 언제나 너와 함께 있으면서 너를 보호해줄 것이니, 너는 어떤 삶도 무서워하지 말라. 내가 말하였으니, 꼭 그대로 될 것이다.(렘1:5,8)]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7180 자녀의 꿈을 키워줘야 합니다 물맷돌 2021-11-25 47
37179 바르게 살지 않고는 제대로 잘살 수가 없습니다 물맷돌 2021-11-25 57
37178 넌 멋진 엄마야, 넌 정말 중요한 일을 하고 있어! 물맷돌 2021-11-25 29
37177 왜, 잘사는 소수하고만 비교합니까? 물맷돌 2021-11-25 43
37176 어떻게 이것이 가능하단 말입니까? 물맷돌 2021-11-25 41
37175 한 번 찾아온 고객이 다시 찾아오기를 원한다면? 물맷돌 2021-11-25 36
37174 저를 바꾸기 위하여 무던히 노력했습니다. 물맷돌 2021-11-25 39
37173 중2가 무서워서 북한이 쳐들어오지 못한다죠? 물맷돌 2021-11-25 46
37172 핑계는 끝이 없다 김장환 목사 2021-11-21 257
37171 운동에 실패하는 이유 김장환 목사 2021-11-21 156
37170 정말로 믿는다면 김장환 목사 2021-11-21 181
37169 세상에 남길 것 김장환 목사 2021-11-21 136
37168 3개월의 감사 김장환 목사 2021-11-21 152
37167 한 마디의 힘 김장환 목사 2021-11-21 164
37166 믿으면 행복해지는 이유 김장환 목사 2021-11-21 114
37165 가치를 알아보는 눈 김장환 목사 2021-11-21 114
37164 밥 차려주는 남자 전담양 목사 2021-11-18 234
37163 빨리 빨리 손석일 목사 2021-11-18 179
37162 오징어 게임 한재욱 목사 2021-11-18 360
37161 포렌식 한희철 목사 2021-11-18 179
37160 진일보 이성준 목사 2021-11-18 122
37159 지금 여기서 변성우 목사 2021-11-18 161
37158 소통 전담양 목사 2021-11-18 150
37157 스터디 그룹에서 얻은 교훈 손석일 목사 2021-11-18 91
37156 진정으로 자신을 사랑할 줄 아는 사람’이었습니다 물맷돌 2021-11-16 100
37155 아비노릇하기가 참 어렵습니다 물맷돌 2021-11-16 93
37154 자기를 나타내고자 하는 마음 물맷돌 2021-11-16 68
37153 제가 인생을 잘못 살고 있는 것 같아요 물맷돌 2021-11-16 63
37152 찜질방에서 만난 사람들 물맷돌 2021-11-16 83
37151 이전보다는 쉽게 받아들일 수 있을 것 같습니다 물맷돌 2021-11-16 46
37150 꿈이 있는 사람은 고민을 즐길 줄 압니다 물맷돌 2021-11-16 65
37149 지금도 발각되면 감옥행입니다 물맷돌 2021-11-16 80
37148 두 번째 삶 김장환 목사 2021-11-14 339
37147 시간을 아끼는 법 김장환 목사 2021-11-14 181
37146 40년과 1분 김장환 목사 2021-11-14 296
    본 홈페이지는 조건없이 주고가신 예수님 처럼, 조건없이 퍼가기, 인용, 링크 모두 허용합니다.(단, 이단단체나, 상업적, 불법이용은 엄금)
    *운영자: 최용우 (010-7162-3514) * 9191az@hanmail.net * 30083 세종특별시 금남면 용포쑥티2길 5-7 (용포리 53-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