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주 주보에 넣기 좋은 기독교적인 글만 엄선하여 모았습니다.

예수님도 비유로

예화모음

 

하나님이 인도하시는 길

최낙중 목사............... 조회 수 5873 추천 수 0 2010.10.28 18:26:06
.........
사람마다 승리의 길,행복의 길을 찾습니다. 가능한 한 빠른 길로 가려고 합니다. 그러나 하나님은 바른 길로 인도합니다. 이스라엘 백성이 젖과 꿀이 흐르는 약속의 땅으로 갈 때에 블레셋 사람의 땅을 지나는 길은 가까울지라도 하나님이 그들을 그 길로 인도하지 아니하셨으니 백성이 전쟁을 보면 뉘우쳐 애굽으로 돌아갈까 하셨습니다. 그러나 하나님은 그들 앞에 행하시되 낮에는 구름기둥으로 밤에는 불기둥으로 그들에게 비취사 주야로 진행하게 하여 그들을 떠나지 아니하셨습니다. 하나님의 백성이 가는 길을 하나님께서 친히 인도하십니다. 그러면 하나님이 자기 백성의 길을 인도하시는 일이 주는 교훈은 무엇일까요?

첫째, 하나님이 자기 백성을 인도하시는 길의 목적지는 천국입니다. 출애굽한 이스라엘 백성에게 약속한 젖과 꿀이 흐르는 가나안땅은 오늘날 성도들에게 있어서는 천국모형입니다. 우리를 향한 하나님의 생각은 평안이요 장래에 대한 소망을 주려는 것입니다(렘 29:11). 하나님은 그의 자녀 된 성도들이 영혼도 범사도 잘 되고 강건하기를 원하시며 하나님 나라에 들어갈 때까지 온 영과 혼과 몸이 온전히 보전되기를 원하시니 우리를 진정 사랑하심을 알 수 있습니다. 나그네 인생길에 완전한 안내자와 보호자는 전능하신 하나님입니다. 하나님의 인도를 받아야 실족하지 않고 승리하며 영생에 들어갈 수 있습니다.

둘째, 하나님은 빠른 길보다는 안전한 길로 인도합니다(17절). 애굽에서 가나안 땅까지 10일이면 가는 길이 있었습니다. 지중해 해안길입니다. 그 길은 군사도로로서 해적 출신인 블레셋 군대가 있는 길입니다. 그들은 싸움에 능한 자들이기 때문에 전쟁에 익숙지 못한 이스라엘 사람들이 그들과 싸울 경우 피해가 클 수밖에 없습니다. 그래서 하나님은 그들의 발걸음을 돌려 광야길로 인도하셨습니다. 빠른 길보다 안전한 길로 인도하신 것입니다. 하나님은 그들을 겸손하고 하나님 섬기는데 익숙한 자들이 되도록 40년동안 광야길을 걷게 하신 것입니다(신 8:2∼4).

셋째, 하나님이 인도하는 길을 걷는 자는 항오를 지어 전진해야 합니다(18절). 이스라엘 백성이 애굽땅에서 항오를 지어 나왔습니다. 항오란 군대를 편성한 행렬을 의미합니다. 우리가 질서를 지킬 때 하나님의 온전한 인도가 있습니다. 앞장서야 할 제사장과 그 뒤를 따르는 백성,그 위에 하나님의 구름기둥과 불기둥의 인도가 있었습니다. 앞서가는 목회자,그 뒤를 따르며 순종하는 성도,거기에 하나님의 인도가 있어 젖과 꿀이 흐르는 곳에 이르게 되는 것입니다.
/최낙중 목사(관악교회)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2682 배려 file 이주연 목사 2017-12-15 96
32681 땀과 기도 file 이주연 목사 2017-12-15 55
32680 사랑의 시작은 file 이주연 목사 2017-12-15 59
32679 절대적 기쁨의 길 file 이주연 목사 2017-12-15 56
32678 스트레스와 건강 file 이주연 목사 2017-12-15 33
32677 익숙한 어둠에서 벗어나면 file 이주연 목사 2017-12-15 32
32676 이 시대 조급증의 원인 file 이주연 목사 2017-12-15 32
32675 말씀 대로 살게 된다면 file 이주연 목사 2017-12-15 39
32674 진정한 이득 김장환 목사 2017-12-14 157
32673 최고의 가치를 만드는 기술 김장환 목사 2017-12-14 144
32672 믿고 나서 후회해도 김장환 목사 2017-12-14 99
32671 상위 1%의 차이점 김장환 목사 2017-12-14 143
32670 마음의 창 김장환 목사 2017-12-14 69
32669 단점과 장점 김장환 목사 2017-12-14 68
32668 흐름을 읽는 지혜 김장환 목사 2017-12-14 61
32667 책임의 마음 김장환 목사 2017-12-14 57
32666 주님은 살아계시니 file 글=김석년 목사(서울 서초성결교회 2017-12-13 146
32665 곡학아세(曲學阿世) file 한상인 목사(광주순복음교회) 2017-12-13 120
32664 주인께 순종하는 삶 file 박성규 목사(부산 부전교회) 2017-12-13 98
32663 젓가락 닮은 vs 포크 닮은 file 안성국 목사(익산 평안교회) 2017-12-13 80
32662 과일의 씨 속에 담긴 비밀 file 곽주환 서울 베다니교회 목사 2017-12-13 83
32661 어느 소경의 고백 한태완 목사 2017-12-11 178
32660 왜 광야를 걷게 하셨을까? 한태완 목사 2017-12-11 131
32659 칼빈의 개혁과 교육 최한주 목사 2017-12-09 67
32658 노마 할머니의 마지막 최한주 목사 2017-12-09 225
32657 높은 산일수록 내려올 때가 힘들다 최한주 목사 2017-12-09 193
32656 루터와 아이스레벤 최한주 목사 2017-12-09 78
32655 실패의 공유 김장환 목사 2017-12-09 236
32654 기회를 잡는 사람 김장환 목사 2017-12-09 292
32653 부활의 복음 김장환 목사 2017-12-09 86
32652 진정한 열정 김장환 목사 2017-12-09 170
32651 수확의 때 김장환 목사 2017-12-09 161
32650 기도와 말씀을 향한 관심 김장환 목사 2017-12-09 140
32649 한목자, 선한이웃 김장환 목사 2017-12-09 140
32648 온유한 마음 김장환 목사 2017-12-09 147
    본 홈페이지는 조건없이 주고가신 예수님 처럼, 조건없이 퍼가기, 인용, 링크 모두 허용합니다.(단, 이단단체나, 상업적, 불법이용은 엄금)
    *운영자: 최용우 (010-7162-3514) * 9191az@hanmail.net * 30083 세종특별시 금남면 용포쑥티2길 5-7 (용포리 53-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