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주 주보에 넣기 좋은 기독교적인 글만 엄선하여 모았습니다.

예수님도 비유로

예화모음

 

하나님이 인도하시는 길

최낙중 목사............... 조회 수 5896 추천 수 0 2010.10.28 18:26:06
.........
사람마다 승리의 길,행복의 길을 찾습니다. 가능한 한 빠른 길로 가려고 합니다. 그러나 하나님은 바른 길로 인도합니다. 이스라엘 백성이 젖과 꿀이 흐르는 약속의 땅으로 갈 때에 블레셋 사람의 땅을 지나는 길은 가까울지라도 하나님이 그들을 그 길로 인도하지 아니하셨으니 백성이 전쟁을 보면 뉘우쳐 애굽으로 돌아갈까 하셨습니다. 그러나 하나님은 그들 앞에 행하시되 낮에는 구름기둥으로 밤에는 불기둥으로 그들에게 비취사 주야로 진행하게 하여 그들을 떠나지 아니하셨습니다. 하나님의 백성이 가는 길을 하나님께서 친히 인도하십니다. 그러면 하나님이 자기 백성의 길을 인도하시는 일이 주는 교훈은 무엇일까요?

첫째, 하나님이 자기 백성을 인도하시는 길의 목적지는 천국입니다. 출애굽한 이스라엘 백성에게 약속한 젖과 꿀이 흐르는 가나안땅은 오늘날 성도들에게 있어서는 천국모형입니다. 우리를 향한 하나님의 생각은 평안이요 장래에 대한 소망을 주려는 것입니다(렘 29:11). 하나님은 그의 자녀 된 성도들이 영혼도 범사도 잘 되고 강건하기를 원하시며 하나님 나라에 들어갈 때까지 온 영과 혼과 몸이 온전히 보전되기를 원하시니 우리를 진정 사랑하심을 알 수 있습니다. 나그네 인생길에 완전한 안내자와 보호자는 전능하신 하나님입니다. 하나님의 인도를 받아야 실족하지 않고 승리하며 영생에 들어갈 수 있습니다.

둘째, 하나님은 빠른 길보다는 안전한 길로 인도합니다(17절). 애굽에서 가나안 땅까지 10일이면 가는 길이 있었습니다. 지중해 해안길입니다. 그 길은 군사도로로서 해적 출신인 블레셋 군대가 있는 길입니다. 그들은 싸움에 능한 자들이기 때문에 전쟁에 익숙지 못한 이스라엘 사람들이 그들과 싸울 경우 피해가 클 수밖에 없습니다. 그래서 하나님은 그들의 발걸음을 돌려 광야길로 인도하셨습니다. 빠른 길보다 안전한 길로 인도하신 것입니다. 하나님은 그들을 겸손하고 하나님 섬기는데 익숙한 자들이 되도록 40년동안 광야길을 걷게 하신 것입니다(신 8:2∼4).

셋째, 하나님이 인도하는 길을 걷는 자는 항오를 지어 전진해야 합니다(18절). 이스라엘 백성이 애굽땅에서 항오를 지어 나왔습니다. 항오란 군대를 편성한 행렬을 의미합니다. 우리가 질서를 지킬 때 하나님의 온전한 인도가 있습니다. 앞장서야 할 제사장과 그 뒤를 따르는 백성,그 위에 하나님의 구름기둥과 불기둥의 인도가 있었습니다. 앞서가는 목회자,그 뒤를 따르며 순종하는 성도,거기에 하나님의 인도가 있어 젖과 꿀이 흐르는 곳에 이르게 되는 것입니다.
/최낙중 목사(관악교회)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3076 행복을 막는 욕심 new 김장환 목사 2018-04-20 6
33075 만병통치약 new 김장환 목사 2018-04-20 4
33074 하나님 앞에서 new 김장환 목사 2018-04-20 4
33073 단 하나의 그림 new 김장환 목사 2018-04-20 5
33072 윗물과 아랫물 new 김장환 목사 2018-04-20 6
33071 나의 가치를 정해주는 것 new 김장환 목사 2018-04-20 4
33070 성장을 위한 선택 new 김장환 목사 2018-04-20 4
33069 정신건강과 오해 new 김장환 목사 2018-04-20 5
33068 지켜진 원칙과 정의 file 이주연 목사 2018-04-19 48
33067 부모와 임금이 회개하면 file 이주연 목사 2018-04-19 51
33066 충만한 삶을 성취하고자 하면 file 이주연 목사 2018-04-19 32
33065 욕망은 많고 꿈이 없는 이의 비극 file 이주연 목사 2018-04-19 31
33064 힘과 용기의 차이 file 이주연 목사 2018-04-19 46
33063 사랑하십시오 file 이주연 목사 2018-04-19 33
33062 하늘을 날고 싶으면 file 이주연 목사 2018-04-19 27
33061 삶은 만남의 스토리 file 이주연 목사 2018-04-19 30
33060 마음 지킴이 제일입니다 file 안성국 목사(익산 평안교회) 2018-04-18 77
33059 주의 인도하심 따라 file 곽주환 목사(서울 베다니교회) 2018-04-18 63
33058 헤어짐의 예절 file 한재욱 목사(서울 강남비전교회) 2018-04-18 49
33057 예수 믿음의 행복 ‘자유’ file 김석년 목사(서울 서초성결교회 2018-04-18 53
33056 현대 다윗의 물맷돌의 기적 file 한상인 목사(광주순복음교회 2018-04-18 56
33055 광복은 하나님의 은혜 file 박성규 목사(부산 부전교회 2018-04-18 28
33054 성급한 일반화(Generalization) file 안성국 목사(익산 평안교회) 2018-04-18 42
33053 [겨자씨] 단순하게 살아봅시다 file 곽주환 목사(서울 베다니교회 2018-04-18 53
33052 기쁨은 현재에 있다 예화포커스 2018-04-14 363
33051 웃음 예화포커스 2018-04-14 209
33050 중보기도가 없을 때 예화포커스 2018-04-14 147
33049 지금, 당신은 무엇을 두려워하는가? 예화포커스 2018-04-14 153
33048 작은 친절의 결과 예화포커스 2018-04-14 177
33047 바나나 하나 예화포커스 2018-04-14 207
33046 지금 주님이 보신다면 김장환 목사 2018-04-11 351
33045 공감대의 중요성 김장환 목사 2018-04-11 188
33044 신앙과 행복 김장환 목사 2018-04-11 283
33043 배움의 기본 자세 김장환 목사 2018-04-11 140
33042 나를 성장시키는 과거 김장환 목사 2018-04-11 181
    본 홈페이지는 조건없이 주고가신 예수님 처럼, 조건없이 퍼가기, 인용, 링크 모두 허용합니다.(단, 이단단체나, 상업적, 불법이용은 엄금)
    *운영자: 최용우 (010-7162-3514) * 9191az@hanmail.net * 30083 세종특별시 금남면 용포쑥티2길 5-7 (용포리 53-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