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주 주보에 넣기 좋은 기독교적인 글만 엄선하여 모았습니다.

예수님도 비유로

예화모음

 

하나님이 인도하시는 길

최낙중 목사............... 조회 수 5815 추천 수 0 2010.10.28 18:26:06
.........
사람마다 승리의 길,행복의 길을 찾습니다. 가능한 한 빠른 길로 가려고 합니다. 그러나 하나님은 바른 길로 인도합니다. 이스라엘 백성이 젖과 꿀이 흐르는 약속의 땅으로 갈 때에 블레셋 사람의 땅을 지나는 길은 가까울지라도 하나님이 그들을 그 길로 인도하지 아니하셨으니 백성이 전쟁을 보면 뉘우쳐 애굽으로 돌아갈까 하셨습니다. 그러나 하나님은 그들 앞에 행하시되 낮에는 구름기둥으로 밤에는 불기둥으로 그들에게 비취사 주야로 진행하게 하여 그들을 떠나지 아니하셨습니다. 하나님의 백성이 가는 길을 하나님께서 친히 인도하십니다. 그러면 하나님이 자기 백성의 길을 인도하시는 일이 주는 교훈은 무엇일까요?

첫째, 하나님이 자기 백성을 인도하시는 길의 목적지는 천국입니다. 출애굽한 이스라엘 백성에게 약속한 젖과 꿀이 흐르는 가나안땅은 오늘날 성도들에게 있어서는 천국모형입니다. 우리를 향한 하나님의 생각은 평안이요 장래에 대한 소망을 주려는 것입니다(렘 29:11). 하나님은 그의 자녀 된 성도들이 영혼도 범사도 잘 되고 강건하기를 원하시며 하나님 나라에 들어갈 때까지 온 영과 혼과 몸이 온전히 보전되기를 원하시니 우리를 진정 사랑하심을 알 수 있습니다. 나그네 인생길에 완전한 안내자와 보호자는 전능하신 하나님입니다. 하나님의 인도를 받아야 실족하지 않고 승리하며 영생에 들어갈 수 있습니다.

둘째, 하나님은 빠른 길보다는 안전한 길로 인도합니다(17절). 애굽에서 가나안 땅까지 10일이면 가는 길이 있었습니다. 지중해 해안길입니다. 그 길은 군사도로로서 해적 출신인 블레셋 군대가 있는 길입니다. 그들은 싸움에 능한 자들이기 때문에 전쟁에 익숙지 못한 이스라엘 사람들이 그들과 싸울 경우 피해가 클 수밖에 없습니다. 그래서 하나님은 그들의 발걸음을 돌려 광야길로 인도하셨습니다. 빠른 길보다 안전한 길로 인도하신 것입니다. 하나님은 그들을 겸손하고 하나님 섬기는데 익숙한 자들이 되도록 40년동안 광야길을 걷게 하신 것입니다(신 8:2∼4).

셋째, 하나님이 인도하는 길을 걷는 자는 항오를 지어 전진해야 합니다(18절). 이스라엘 백성이 애굽땅에서 항오를 지어 나왔습니다. 항오란 군대를 편성한 행렬을 의미합니다. 우리가 질서를 지킬 때 하나님의 온전한 인도가 있습니다. 앞장서야 할 제사장과 그 뒤를 따르는 백성,그 위에 하나님의 구름기둥과 불기둥의 인도가 있었습니다. 앞서가는 목회자,그 뒤를 따르며 순종하는 성도,거기에 하나님의 인도가 있어 젖과 꿀이 흐르는 곳에 이르게 되는 것입니다.
/최낙중 목사(관악교회)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1900 셀카에 속지 마십시오 file 한재욱 서울 강남비전교회 목사 2017-02-22 415
31899 왕 같은 크리스천으로 file 김석년 서울 서초성결교회 목사 2017-02-22 269
31898 내일에 대한 걱정 file 고경환 순복음원당교회 목사 2017-02-22 243
31897 영원한 리더십 file 박성규 부산 부전교회 목사 2017-02-22 116
31896 진짜 보물 file 백영기 청주 쌍샘자연교회 목사 2017-02-22 187
31895 내향성, 외향성 file 최효석 무지개언약교회 목사 2017-02-22 88
31894 존재와 존재감 file 한재욱 서울 강남비전교회 2017-02-22 106
31893 금속활자의 발명-1 최한주 목사 2017-02-18 169
31892 스파르타(Sparta) 최한주 목사 2017-02-18 254
31891 자살에 대한 교회의 역할 최한주 목사 2017-02-18 134
31890 성공의 함정에서 벗어나는 길 최한주 목사 2017-02-18 175
31889 성실함의 미덕 최한주 목사 2017-02-18 149
31888 여호수아와 맥아더 장군 최한주 목사 2017-02-18 178
31887 성공자가 빠지는 함정 최한주 목사 2017-02-18 103
31886 작은 이야기를 아름다운 이야기로 최한주 목사 2017-02-18 127
31885 새벽기도의 의미 김장환 목사 2017-02-17 358
31884 원수를 없애는 방법 김장환 목사 2017-02-17 316
31883 고난의 능력 김장환 목사 2017-02-17 227
31882 인정과 칭찬 김장환 목사 2017-02-17 256
31881 이상한 운명 김장환 목사 2017-02-17 132
31880 예배에 대한 모순 김장환 목사 2017-02-17 196
31879 신앙과 교육 김장환 목사 2017-02-17 120
31878 설악의 아침 구름 속 종교간의 대화 file 이주연 목사 2017-02-16 88
31877 믿는다는 것은 file 이주연 목사 2017-02-16 215
31876 먼저 남을 해치지 아니하되 file 이주연 목사 2017-02-16 91
31875 초월의 눈을 갖도록 file 이주연 목사 2017-02-16 96
31874 주께 돌아오도록 기도해 주십시오. file 이주연 목사 2017-02-16 102
31873 교회 세습은 신사참배 file 이주연 목사 2017-02-16 88
31872 인생의 윈드 서퍼 file 이주연 목사 2017-02-16 89
31871 믿음이란 file 이주연 목사 2017-02-16 129
31870 행복은 어디서 오는 것인가 file 김석년 서울 서초성결교회 목사 2017-02-15 441
31869 누가 내 등을 긁어 줄 수 있는가 file 고경환 순복음원당교회 목사 2017-02-15 273
31868 새 길을 여시는 하나님 file 박성규 부산 부전교회 목사 2017-02-15 238
31867 자유를 주시는 예수 그리스도 file 청주 쌍샘자연교회 목사 2017-02-15 104
31866 저성장 시대에 맞는 가치관은? file 최효석 무지개언약교회 목사 2017-02-15 82
    본 홈페이지는 조건없이 주고가신 예수님 처럼, 조건없이 퍼가기, 인용, 링크 모두 허용합니다.(단, 이단단체나, 상업적, 불법이용은 엄금)
    *운영자: 최용우 (010-7162-3514) * 9191az@hanmail.net * 30083 세종특별시 금남면 용포쑥티2길 5-7 (용포리 53-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