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주 주보에 넣기 좋은 기독교적인 글만 엄선하여 모았습니다.

예수님도 비유로

예화모음

 

하나님이 인도하시는 길

최낙중 목사............... 조회 수 5200 추천 수 0 2010.10.28 18:26:06
.........
사람마다 승리의 길,행복의 길을 찾습니다. 가능한 한 빠른 길로 가려고 합니다. 그러나 하나님은 바른 길로 인도합니다. 이스라엘 백성이 젖과 꿀이 흐르는 약속의 땅으로 갈 때에 블레셋 사람의 땅을 지나는 길은 가까울지라도 하나님이 그들을 그 길로 인도하지 아니하셨으니 백성이 전쟁을 보면 뉘우쳐 애굽으로 돌아갈까 하셨습니다. 그러나 하나님은 그들 앞에 행하시되 낮에는 구름기둥으로 밤에는 불기둥으로 그들에게 비취사 주야로 진행하게 하여 그들을 떠나지 아니하셨습니다. 하나님의 백성이 가는 길을 하나님께서 친히 인도하십니다. 그러면 하나님이 자기 백성의 길을 인도하시는 일이 주는 교훈은 무엇일까요?

첫째, 하나님이 자기 백성을 인도하시는 길의 목적지는 천국입니다. 출애굽한 이스라엘 백성에게 약속한 젖과 꿀이 흐르는 가나안땅은 오늘날 성도들에게 있어서는 천국모형입니다. 우리를 향한 하나님의 생각은 평안이요 장래에 대한 소망을 주려는 것입니다(렘 29:11). 하나님은 그의 자녀 된 성도들이 영혼도 범사도 잘 되고 강건하기를 원하시며 하나님 나라에 들어갈 때까지 온 영과 혼과 몸이 온전히 보전되기를 원하시니 우리를 진정 사랑하심을 알 수 있습니다. 나그네 인생길에 완전한 안내자와 보호자는 전능하신 하나님입니다. 하나님의 인도를 받아야 실족하지 않고 승리하며 영생에 들어갈 수 있습니다.

둘째, 하나님은 빠른 길보다는 안전한 길로 인도합니다(17절). 애굽에서 가나안 땅까지 10일이면 가는 길이 있었습니다. 지중해 해안길입니다. 그 길은 군사도로로서 해적 출신인 블레셋 군대가 있는 길입니다. 그들은 싸움에 능한 자들이기 때문에 전쟁에 익숙지 못한 이스라엘 사람들이 그들과 싸울 경우 피해가 클 수밖에 없습니다. 그래서 하나님은 그들의 발걸음을 돌려 광야길로 인도하셨습니다. 빠른 길보다 안전한 길로 인도하신 것입니다. 하나님은 그들을 겸손하고 하나님 섬기는데 익숙한 자들이 되도록 40년동안 광야길을 걷게 하신 것입니다(신 8:2∼4).

셋째, 하나님이 인도하는 길을 걷는 자는 항오를 지어 전진해야 합니다(18절). 이스라엘 백성이 애굽땅에서 항오를 지어 나왔습니다. 항오란 군대를 편성한 행렬을 의미합니다. 우리가 질서를 지킬 때 하나님의 온전한 인도가 있습니다. 앞장서야 할 제사장과 그 뒤를 따르는 백성,그 위에 하나님의 구름기둥과 불기둥의 인도가 있었습니다. 앞서가는 목회자,그 뒤를 따르며 순종하는 성도,거기에 하나님의 인도가 있어 젖과 꿀이 흐르는 곳에 이르게 되는 것입니다.
/최낙중 목사(관악교회)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8869 믿는 자는 죽음도 아름답습니다. 한태완 목사 2014-12-18 105
28868 인생이 무엇입니까? 한태완 목사 2014-12-18 86
28867 문둥병 환자가 된 것을 감사 한태완 목사 2014-12-18 55
28866 부주의한 말 한태완 목사 2014-12-18 69
28865 참된 교회의 모습 한태완 목사 2014-12-18 60
28864 충성이 필요한 시대 file 권병훈 목사(상계광림교회) 2014-12-17 92
28863 신앙의 기차가 잘 달리려면 file 주서택 목사(청주주님의교회) 2014-12-17 80
28862 어떻게 가르치고 있습니까. file 장덕봉 목사(요나3일영성원 2014-12-17 53
28861 소금 맛이 좋은 이유 file 권병훈 목사(상계광림교회) 2014-12-17 99
28860 물처럼 생명처럼 file 김대동 목사(분당구미교회) 2014-12-17 67
28859 12년 전에 file 주서택 목사(청주주님의교회) 2014-12-17 68
28858 얼마나 허무한 일입니까 file 장덕봉 목사(요나3일영성원) 2014-12-17 66
28857 진짜는 포장하지 않습니다 file 조관호 목사 (부산 수정동교회) 2014-12-17 95
28856 인내가 바닥날 때 file 권병훈 목사(상계광림교회) 2014-12-17 75
28855 무엇을 붙들고 있습니까 file 장덕봉 목사(요나3일영성원) 2014-12-17 63
28854 낙엽 file 김민수 목사 2014-12-15 91
28853 털여뀌(기준) file 김민수 목사 2014-12-15 67
28852 시들지 않는 꽃 file 김민수 목사 2014-12-15 82
28851 욕탕 file 김민수 목사 2014-12-15 73
28850 아침이슬 file 김민수 목사 2014-12-15 73
28849 연기와 인생 file 김민수 목사 2014-12-15 76
28848 부추 file 김민수 목사 2014-12-15 68
28847 가을빛 file 김민수 목사 2014-12-15 46
28846 태양초 file 김민수 목사 2014-12-15 48
28845 큰물퉁이&중대가리풀 file 김민수 목사 2014-12-15 55
28844 어느 편에 설 것인가?| file 김민수 목사 2014-12-15 72
28843 노년에도 꼿꼿하게 file 김민수 목사 2014-12-15 67
28842 태양초 file 김민수 목사 2014-12-15 46
28841 연잎의 마음 file 김민수 목사 2014-12-15 41
28840 나무 file 김민수 목사 2014-12-15 49
28839 능소화(양반꽃) file 김민수 목사 2014-12-15 50
28838 샘으로의 초청 file 조관호 목사 (부산 수정동교회) 2014-12-13 285
28837 칭찬의 힘 file 김대동 목사(분당구미교회) 2014-12-13 369
28836 생명을 단축시키는 삶 file 주서택 목사(청주주님의교회) 2014-12-13 245
28835 이렇게 싸우면 어떨까요 file 장덕봉 목사(요나3일영성원) 2014-12-13 235
    본 홈페이지는 조건없이 주고가신 예수님 처럼, 조건없이 퍼가기, 인용, 링크 모두 허용합니다.(단, 이단단체나, 상업적, 불법이용은 엄금)
    *운영자: 최용우 (010-7162-3514) * 9191az@hanmail.net * 044-866-5146 * 339-835 세종시 금남면 용포리 53-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