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주 주보에 넣기 좋은 기독교적인 글만 엄선하여 모았습니다.

예수님도 비유로

예화모음

 

천대에 이르러 복을 받자

김용호............... 조회 수 475 추천 수 0 2018.01.13 06:15:15
.........
천대에 이르러 복을 받자

옛날 미국의 청교도 역사 속에 이런 이야기가 있습니다.
뉴잉글랜드 한 동네에 함께 자란 두 사람이 있었습니다.
청교도 조나단 에드워드와 불신자 맥스 쥬크입니다.
조나단 에드워드는 독실한 신앙의 여인과 결혼해서 가정을 이룹니다.
그런데 맥스 쥬크는 방탕한 여인과 결혼합니다.
그 후 두 가문이 전혀 다른 길을 걷게 됩니다.
이 두 사람의 가계를 추적한 연구 결과입니다.
신앙의 가정을 이루었던 조나단 에드워드는 오늘날까지 617명의
후손을 두었는데, 그 중에 대학의 총장을 지냈던 사람이 12명. 교수가 75명.
의사가 60명. 성직자가 100명. 군대 장교가 75명. 저술가가 80명.
변호사가 100 명. 판사가 30명. 공무원이 80명. 하원의원이 3명.
상원의원이 1명. 미국의 부통령을 1명 배출했습니다.

그러나 불행하게도 불신앙의 가정을 이루었던 맥스 쥬크는 에드워드
가계보다 두 배나 더 많은 1292명의 후손을 두었는데 유아로
사망한사람이 309명. 직업적인 거지가 310명. 불구자가 440명.
매춘부가 50명. 도둑이 60명. 살인자가 70명. 그저 그렇고 그런 사람이
53명이었습니다.
두 가문의 차이는 신앙 외에 아무 것도 없습니다.

세계 역사를 봐도 이런 증거가 수두룩합니다.
영국을 볼 때 그들은 본래 섬나라 해적들이었습니다.
그들이 대륙을 침략해서 크리스천 귀부인들을 납치해 갔습니다.
그런데 그 부인들이 자식을 낳아 해적의 민족 영국을 신앙의 믿음의 민족,
신사 나라로 만들었습니다.
후에 영국의 청교도가 신앙을 찾아 신대륙으로 가서 신앙위주로
나라를 나라를 일으켰는데 그게 바로 미국입니다.

그러나 남미는 유럽인들이 세웠지만 가난합니다.
왜냐하면 그들은 신앙이 아니라 금과 보석을 위해 찾아가 나라를
세웠기 때문입니다.
우리나라도 마찬가지 남한과 북한이 차이가 무엇입니까?
옛날에는 북한이 남한보다 더 잘 살던 시절도 있었습니다.
그런데 왜 이렇게 격차가 생겼나요?
정치도 문제지만 그 이전에 영적인 문제입니다.
북한은 우상숭배의 땅입니다.
남한은 교회가 있고 성도들이 있습니다.
이게 가장 큰 차이점입니다.
하나님께서는 장차 우리 한국을 세계 두세 번째 가는 나라로 만드실 것입니다.
지금 세계 제 2위인 일본보다는 앞서는 나라로 만드실 것이라고
저는 생각합니다.
그것은 우리나라는 세계 선교하는 나라이기 때문입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3497 탐욕 아닌 소명으로 file 박성규 목사 2018-08-17 122
33496 약속을 지킵시다 file 안성국 목사 2018-08-17 82
33495 친절한 얼굴 file 곽주환 목사 2018-08-17 97
33494 득도(得道)했을 때가 위험한 때 file 한재욱 목사 2018-08-17 68
33493 가장 필요한 지식 file 김석년 목사 2018-08-17 79
33492 예수님의 사자후 file 한상인 목사 2018-08-17 63
33491 우울증을 이긴 힘 file 박성규 목사 2018-08-17 81
33490 궁극의 본향을 향하여 file 안성국 목사 2018-08-17 49
33489 세상이 줄 수 없는 평안 김장환 목사 2018-08-15 249
33488 성도의 에너지 김장환 목사 2018-08-15 206
33487 담대함의 비결 김장환 목사 2018-08-15 119
33486 하나님께 인정받는 믿음 김장환 목사 2018-08-15 131
33485 한알의 씨앗 김장환 목사 2018-08-15 110
33484 감옥도 하나님의 뜻 김장환 목사 2018-08-15 68
33483 넷 중독의 증상들 김장환 목사 2018-08-15 52
33482 신앙의 본질 김장환 목사 2018-08-15 103
33481 단순한 삶의 실현을 위하여 file 이주연 목사 2018-08-13 52
33480 행복을 풀다 file 이주연 목사 2018-08-13 71
33479 목사가 아니라 수사 file 이주연 목사 2018-08-13 59
33478 영적 그리움과 교제 file 이주연 목사 2018-08-13 41
33477 진정한 제사는 자신을 바치는 것 file 이주연 목사 2018-08-13 35
33476 인간의 탐욕과 월권을 줄이라 file 이주연 목사 2018-08-13 24
33475 잔반 제로에 도전합시다 file 이주연 목사 2018-08-13 21
33474 꿈과 경쟁적 삶 file 이주연 목사 2018-08-13 23
33473 관심을 더하면 사랑 김장환 목사 2018-08-09 311
33472 의미있는 인생이란? 김장환 목사 2018-08-09 383
33471 위기 속의 기회 김장환 목사 2018-08-09 276
33470 행복한 한해를 위해 필요한 것 김장환 목사 2018-08-09 111
33469 그리스도인의 내일 김장환 목사 2018-08-09 258
33468 세 가지 공통점 김장환 목사 2018-08-09 303
33467 한 가지 소망 김장환 목사 2018-08-09 219
33466 잘못된 강요 김장환 목사 2018-08-09 129
33465 진정한 혁명이 필요합니다. file 이주연 목사 2018-08-07 102
33464 하루 한 발짝씩만 가면 됩니다 file 이주연 목사 2018-08-07 145
33463 쫓기는 마음 벗어나기 file 이주연 목사 2018-08-07 75
    본 홈페이지는 조건없이 주고가신 예수님 처럼, 조건없이 퍼가기, 인용, 링크 모두 허용합니다.(단, 이단단체나, 상업적, 불법이용은 엄금)
    *운영자: 최용우 (010-7162-3514) * 9191az@hanmail.net * 30083 세종특별시 금남면 용포쑥티2길 5-7 (용포리 53-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