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주 주보에 넣기 좋은 기독교적인 글만 엄선하여 모았습니다.

예수님도 비유로

예화모음

 

바람이 분다 살아야겠다

한재욱 목사............... 조회 수 254 추천 수 0 2018.11.03 18:55:54
.........

201804200002_23110923936673_1.jpg

[겨자씨] 바람이 분다 살아야겠다
 
 “바람이 분다. … 살아야겠다.(Le vent se lve! Il faut tenter de vivre!)”

프랑스 시인 폴 발레리의 시 ‘해변의 묘지’에 나오는 구절입니다. 이 구절은 숱한 예술인 문학인의 소재가 되고, 영화 제목 드라마 대사가 됐습니다. 누군가에겐 삶의 이유가 되기도 했습니다. 시인 서정주는 “무슨 꽃으로 문질렀기에 이리도 살고 싶은가”라고 했지요.

발레리와 서정주를 그토록 살고 싶게 만들었던 ‘바람’과 ‘꽃’은 무엇일까요. 정말 살고 싶은 마음을 불러오는 바람과 꽃이 있을까요. 에스겔서 37장에 보면 하나님께서 에스겔 선지자를 마른 뼈가 가득한 골짜기로 데려가십니다. 그리고 이렇게 물으십니다.

“인자야, 이 뼈들이 능히 살 수 있겠느냐?” 에스겔이 대답합니다. “여호와여 주께서 아시나이다.” 하나님은 계속해서 말씀하십니다. “주 여호와께서 이 뼈들에게 이같이 말씀하시기를 내가 생기를 너희에게 들어가게 하리니 너희가 살아나리라.”(겔 37:5)

주의 말씀이 들어가고 주의 생기를 불어넣으니 마른 뼈들이 살아났습니다. 더 나아가 이들은 하나님의 큰 군대가 됐습니다. 사람을 살리는 바람과 꽃이 있습니다. 바로 하나님의 말씀입니다. 하나님의 생기입니다. 하나님의 말씀을 듣는 자는 살아납니다. 주님이 말씀하십니다. “바람이 분다. 일어나 걸어라.” 바람이 분다. 살아야겠다. 바람이 분다. 꽃 피워야겠다.
한재욱 목사(서울 강남비전교회) 삽화=이영은 기자
<겨자씨/국민일보>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3941 하나님은 어떤 하나님인가? new 새벽기도 2018-12-16 6
33940 축복 계승에 필요한 것 new 새벽기도 2018-12-16 3
33939 문제는 최선의 과제다 new 새벽기도 2018-12-16 1
33938 여행 영혼의정원 2018-12-15 64
33937 인생 전쟁에서 승리하는 길 새벽기도 2018-12-15 78
33936 복을 구하라 새벽기도 2018-12-15 58
33935 인생 전환기의 승리비결 새벽기도 2018-12-15 47
33934 좋은 인생을 건축하는 법 새벽기도 2018-12-15 68
33933 영성의 일기 김장환 목사 2018-12-13 130
33932 거짓 사랑을 가려내는 방법 김장환 목사 2018-12-13 152
33931 조금 더 멀리보라 김장환 목사 2018-12-13 183
33930 인생의 중심을 바쳐라 김장환 목사 2018-12-13 170
33929 안드레 이야기 김장환 목사 2018-12-13 103
33928 시간을 드려라 김장환 목사 2018-12-13 119
33927 하나님을 경험하게 하라 김장환 목사 2018-12-13 109
33926 죄에서 자유한 기쁨 김장환 목사 2018-12-13 79
33925 이단 신앙의 4대 특징 새벽기도 2018-12-12 131
33924 좁은 문으로 들어가라 새벽기도 2018-12-12 74
33923 기도의 축복을 활용하라 새벽기도 2018-12-12 53
33922 응답받는 기도의 원리 새벽기도 2018-12-12 50
33921 협상의 법칙 ‘최상의 차선’ file 한재욱 목사 2018-12-11 128
33920 그 길을 걷는 사람들 file 김석년 목사 2018-12-11 144
33919 백범의 결초보은 file 한상인 목사 2018-12-11 72
33918 애국하는 성도 file 박성규 목사 2018-12-11 54
33917 법보다 훌륭한 것은 사랑입니다 file 안성국 목사 2018-12-11 85
33916 미리 준비하시는 하나님 file 곽주환 목사 2018-12-11 123
33915 성숙 file 한재욱 목사 2018-12-11 87
33914 거듭남의 의미 file 김석년 목사 2018-12-11 80
33913 놓아주기 영혼의정원 2018-12-10 77
33912 비판을 주의하라 새벽기도 2018-12-10 64
33911 은혜로운 얼굴 관리 새벽기도 2018-12-10 69
33910 행복한 인생 건축의 길 새벽기도 2018-12-10 63
33909 자기 우상화를 극복하라 새벽기도 2018-12-10 69
33908 우리 자신의 옷 영혼의 정원 2018-12-09 106
33907 뜻을 돌이키는 하나님 새벽기도 2018-12-09 80
    본 홈페이지는 조건없이 주고가신 예수님 처럼, 조건없이 퍼가기, 인용, 링크 모두 허용합니다.(단, 이단단체나, 상업적, 불법이용은 엄금)
    *운영자: 최용우 (010-7162-3514) * 9191az@hanmail.net * 30083 세종특별시 금남면 용포쑥티2길 5-7 (용포리 53-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