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주 주보에 넣기 좋은 기독교적인 글만 엄선하여 모았습니다.

예수님도 비유로

예화모음

 

오늘의 햇살

한재욱 목사............... 조회 수 81 추천 수 0 2019.03.15 23:32:32
.........

201811020004_23110924027615_1.jpg

[겨자씨] 오늘의 햇살
 
 “프랑스의 작가 프랑수아즈 사강은 임종 직전에 건강한 사람들을 이렇게 질투했습니다. ‘나는 죽어 가는데, 당신은 눈부신 햇살 아래를 걸어가는가?’ 이 세상에 그냥 두고 가기에 너무나 아쉬운 것들을 꼽아보면, 거기에는 지금 이 순간의 햇살도 들어 있을 겁니다.” 송정림 저 ‘사랑하는 이의 부탁’(예담, 240쪽)에 나오는 구절입니다.

동화작가 정채봉은 오늘 내가 나 자신을 슬프게 한 일들이 무엇이 있을까 생각해 보면 이런 것이 슬펐다고 했습니다. 꽃밭을 그냥 지나쳐 버린 것, 새소리에 무심하게 응대하지 않은 것, 밤하늘의 별들을 세지 못한 것, 좋은데도 체면 때문에 환호하지 않은 것….

오늘의 햇살에 환호하지 않는다면 주님의 선물을 무시하는 것과 같습니다. 오늘의 햇살은 어제 죽은 이들이 그리도 아쉽게 여기던 내일의 햇살이었습니다. 오늘의 햇살은 우리의 남은 인생의 첫 햇살이고, 모든 가능성이 깃들어 있는 보물상자입니다. 오늘 하루면 모든 것을 이룰 수 있는 첫 시작이 됩니다. 그러기에 오늘의 햇살은 우리 생애 최고의 꽃봉오리입니다.

주님은 범사에 감사하라고 하셨지요. 건강한 것도, 돈을 벌 수 있는 것도, 다른 것도 다 감사했는데 오늘의 햇살은 감사하지 못했으니, 감사 노트에 이 고운 이를 적어 넣습니다. “범사에 감사하라. 이것이 그리스도 예수 안에서 너희를 향하신 하나님의 뜻이니라.” (살전5:18)

한재욱 목사(서울 강남비전교회)
<겨자씨/국민일보>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4348 갈등의 미학 newfile 안성국 목사 2019-03-21 40
34347 보이스 피싱과 사탄의 전략 newfile 곽주환 목사 2019-03-21 29
34346 옳고도 좋은 당신 newfile 한재욱 목사 2019-03-21 23
34345 하나님의 손 안에 newfile 김석년 목사 2019-03-21 35
34344 성경 쓰기 newfile 한상인 목사 2019-03-21 18
34343 두려움 극복, 인생 승리 newfile 박성규 목사 2019-03-21 26
34342 음계’에 담긴 고백 newfile 안성국 목사 2019-03-21 23
34341 상처가 있거든 newfile 곽주환 목사 2019-03-21 25
34340 사람의 온도 newfile 한재욱 목사 2019-03-21 19
34339 예배를 기다리는 행복 김장환 목사 2019-03-20 84
34338 값을 매길 수 없는 열정 김장환 목사 2019-03-20 67
34337 기다리시는 하나님 김장환 목사 2019-03-20 63
34336 사명에 집중하라 김장환 목사 2019-03-20 54
34335 날마다 변화되는 삶 김장환 목사 2019-03-20 59
34334 매일 감사하라 김장환 목사 2019-03-20 55
34333 지금 있는 것을 드리자 김장환 목사 2019-03-20 45
34332 일곱 가지 선교의 원칙 김장환 목사 2019-03-20 34
34331 우리가 기억해야할 단어 김용호 2019-03-19 85
34330 프로와 아마추어의 20가지 차이 김용호 2019-03-19 75
34329 행복은 향수 김용호 2019-03-19 80
34328 미국의 17대 대통령 앤드류 존슨 김용호 2019-03-19 58
34327 동물의 수명 사람의 수명 김용호 2019-03-19 61
34326 주는 사랑 나누는 기쁨 김용호 2019-03-19 45
34325 기도의 결심 김장환 목사 2019-03-18 79
34324 게으름의 단계 김장환 목사 2019-03-18 75
34323 인간관계를 살리는 세 가지 방문 김장환 목사 2019-03-18 79
34322 성경을 믿으십니까? 김장환 목사 2019-03-18 58
34321 이상한 가격의 붕어빵 김장환 목사 2019-03-18 79
34320 제발로 감옥에 가는 사람들 김장환 목사 2019-03-18 51
34319 포기도 순종이다 김장환 목사 2019-03-18 57
34318 목회를 떠나 화가가 된 사람 김장환 목사 2019-03-18 51
34317 나를 위로해 줄 분 김장환 목사 2019-03-16 148
34316 날 위해 오신 독생자 김장환 목사 2019-03-16 86
34315 생각하지 않은 죄 김장환 목사 2019-03-16 92
34314 절호의 기회 김장환 목사 2019-03-16 79
    본 홈페이지는 조건없이 주고가신 예수님 처럼, 조건없이 퍼가기, 인용, 링크 모두 허용합니다.(단, 이단단체나, 상업적, 불법이용은 엄금)
    *운영자: 최용우 (010-7162-3514) * 9191az@hanmail.net * 30083 세종특별시 금남면 용포쑥티2길 5-7 (용포리 53-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