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주 주보에 넣기 좋은 기독교적인 글만 엄선하여 모았습니다.

예수님도 비유로

예화모음

 

인생이 풀린다

한별 목사............... 조회 수 309 추천 수 0 2019.10.21 20:54:31
.........

201909230003_23110924098955_1.jpg

[겨자씨] 인생이 풀린다

 

한국 문화에는 ‘풀림’이 스며 있습니다. 서양음악 오케스트라 마지막은 “짠, 짠, 빠빠빠 밤!” 하며 끝나기 때문에 모르는 사람도 손뼉 칠 때를 쉽게 알 수 있습니다. 그러나 한국음악 가야금산조를 들어보면 중모리 자진모리 휘모리 등으로 장단을 점점 빠르게 몰고 나가다가 갑자기 확 느려집니다. 그리고 “둥~두둥~당” 하며 느리고 작은 소리로 끝납니다. 끝난 줄도 모르게 끝나버려 박수 치는 타이밍 잡기도 모호합니다. 판소리는 풀림입니다. 판소리 5마당으로 불리는 흥부가 심청가 춘향가 수궁가 적벽가 등은 모두 끝을 시원하게 풀어주는 이야기 구조입니다. 비극적으로 묶여 끝나면 가뜩이나 한 많은 사람에게 시원함을 주지 못합니다.

인생도 풀려야 합니다. 사람과의 관계, 진학과 취업도 풀려야 합니다. 경제도 기업도 풀려야 합니다. 사랑도 풀려야 합니다. 로미오와 줄리엣의 엔딩이 우리 인생이 될 수는 없습니다. 묶인 채 숨 한번 쉬어보지 못하고 살기란 너무 힘듭니다. 그러나 이 모든 것들이 다 풀렸다고 인생이 완전히 풀린 것은 아닙니다. 재물은 많은데 죽고 싶을 수 있습니다. 원하는 대학에 합격했다고 원하는 인생을 사는 건 아닙니다. 하나님과 풀림을 소망하십시오. 이것이 첫 번째 단추입니다. 하나님과 풀릴 때 인생이 풀립니다.

한별(순복음대학원대 총장)
<겨자씨/국민일보>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5782 기다림의 축복 새벽기도 2020-05-30 166
35781 끝까지 견디라 새벽기도 2020-05-30 127
35780 성령충만한 삶의 실체 새벽기도 2020-05-30 203
35779 탐욕의 포로 김장환 목사 2020-05-26 351
35778 손해가 아닌 선 김장환 목사 2020-05-26 238
35777 빛을 발하는 만남 김장환 목사 2020-05-26 192
35776 존경하는 이유 김장환 목사 2020-05-26 179
35775 생명의 신호 김장환 목사 2020-05-26 158
35774 정말 조심해야할 것 김장환 목사 2020-05-26 230
35773 기도의 오솔길 김장환 목사 2020-05-26 179
35772 인생의 신기루 김장환 목사 2020-05-26 185
35771 너는 참 괜찮은 사람이야! 물맷돌 2020-05-24 215
35770 조금 더 따뜻한 사람이 될 수 있습니다 물맷돌 2020-05-24 89
35769 남보다 조금 더 무거운 짐을 지고 가기에 물맷돌 2020-05-24 76
35768 귀인(貴人) 물맷돌 2020-05-24 76
35767 주문과 다른 식당, 수상한 식당 물맷돌 2020-05-24 76
35766 대여섯 살 때의 일을, 아들은 어떻게 아는 걸까요? 물맷돌 2020-05-24 47
35765 오토바이 구입전쟁 물맷돌 2020-05-24 56
35764 내가 원해서 한 결혼도 아닌데, 당신한테 속았다! 물맷돌 2020-05-24 43
35763 사실, 저는 조급한 편입니다. 물맷돌 2020-05-24 56
35762 무릎 꿇은 나무 물맷돌 2020-05-24 76
35761 뉴노멀 file 이성준 목사 2020-05-18 330
35760 비바람에 쓰러진 나무에서 file 김상길 목사 2020-05-18 451
35759 여호와를 앙망하다 file 전담양 목사 2020-05-18 355
35758 멀리 날아가는 종이 한 장 file 손석일 목사 2020-05-18 267
35757 꽃아 일어나거라 file 한재욱 목사 2020-05-18 232
35756 우리에게는 답이 없습니다 file 한희철 목사 2020-05-18 328
35755 남 일, 내 일 file 이성준 목사 2020-05-18 251
35754 베토벤 머리카락 file 김상길 목사 2020-05-18 296
35753 구두가 준 교훈 김장환 목사 2020-05-14 552
35752 올바르게 사용하라 김장환 목사 2020-05-14 397
35751 용감함과 무모함 사이 김장환 목사 2020-05-14 319
35750 기다리는 지혜 김장환 목사 2020-05-14 382
35749 브레어의 선택 김장환 목사 2020-05-14 256
35748 위험한 믿음 김장환 목사 2020-05-14 352
    본 홈페이지는 조건없이 주고가신 예수님 처럼, 조건없이 퍼가기, 인용, 링크 모두 허용합니다.(단, 이단단체나, 상업적, 불법이용은 엄금)
    *운영자: 최용우 (010-7162-3514) * 9191az@hanmail.net * 30083 세종특별시 금남면 용포쑥티2길 5-7 (용포리 53-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