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주 주보에 넣기 좋은 기독교적인 글만 엄선하여 모았습니다.

예수님도 비유로

예화모음

 

진정한 사랑의 조건

김장환 목사............... 조회 수 200 추천 수 0 2019.11.05 23:38:55
.........

진정한 사랑의 조건
 
한 교수가 강의 중에 남학생들에게 질문을 했습니다.
“정말 멋진 외모를 가진 한 여자가 사고를 당해 얼굴이 추하게 변하고 말았네, 그녀와 함께 지내던 남자는 그녀를 이전처럼 사랑할 수 있을까? 자네들 생각은 어떤가?”
30%가 이전처럼 사랑은 어려울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교수는 여학생들에게 물었습니다.
“백만장자가 불황으로 하루아침에 알거지가 됐네, 그와 함께 지내던 여자는 이전처럼 그를 사랑할 수 있을까? 자네들이 그 여자라면 어떨까?”
비슷한 비율의 대답이 나왔습니다. 교수가 말을 이었습니다.
“대부분이 이 질문의 관계를 아마 연인으로 생각했겠지, 그러나 첫 번째 질문의 여자는 어머니였고, 두 번째 질문의 남자는 아들이었네, 그렇다면 어떻게 생각하나?”
이 말을 들은 학생들은 모두 100% “이전처럼 사랑할 수 있다”고 손을 들었습니다.
“진정한 사랑이란 조건에 따라 변하는 게 아니지, 그렇게 사랑할 수 있는 사람을 꼭 만났으면 좋겠네.”
진정한 사랑은 모든 것을 참고, 모든 것을 이깁니다. 사랑은 버티지 않고 극복합니다. 조건없이 변함없이 날 사랑하시는 주님을 통해 참된 사랑을 깨달으십시오. 반드시 주님께서 좋은 것으로 채워주십니다.
주님! 조건 없이 변함없이 저를 사랑하는 주님을 느끼며 살게 하소서.
주님이 베푸신 사랑을 통해 참된 사랑이 무엇인지 배웁시다.
<김장환 큐티365/나침반출판사>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5771 너는 참 괜찮은 사람이야! 물맷돌 2020-05-24 36
35770 조금 더 따뜻한 사람이 될 수 있습니다 물맷돌 2020-05-24 22
35769 남보다 조금 더 무거운 짐을 지고 가기에 물맷돌 2020-05-24 19
35768 귀인(貴人) 물맷돌 2020-05-24 25
35767 주문과 다른 식당, 수상한 식당 물맷돌 2020-05-24 19
35766 대여섯 살 때의 일을, 아들은 어떻게 아는 걸까요? 물맷돌 2020-05-24 15
35765 오토바이 구입전쟁 물맷돌 2020-05-24 16
35764 내가 원해서 한 결혼도 아닌데, 당신한테 속았다! 물맷돌 2020-05-24 14
35763 사실, 저는 조급한 편입니다. 물맷돌 2020-05-24 20
35762 무릎 꿇은 나무 물맷돌 2020-05-24 20
35761 뉴노멀 file 이성준 목사 2020-05-18 256
35760 비바람에 쓰러진 나무에서 file 김상길 목사 2020-05-18 376
35759 여호와를 앙망하다 file 전담양 목사 2020-05-18 291
35758 멀리 날아가는 종이 한 장 file 손석일 목사 2020-05-18 225
35757 꽃아 일어나거라 file 한재욱 목사 2020-05-18 190
35756 우리에게는 답이 없습니다 file 한희철 목사 2020-05-18 271
35755 남 일, 내 일 file 이성준 목사 2020-05-18 213
35754 베토벤 머리카락 file 김상길 목사 2020-05-18 243
35753 구두가 준 교훈 김장환 목사 2020-05-14 506
35752 올바르게 사용하라 김장환 목사 2020-05-14 358
35751 용감함과 무모함 사이 김장환 목사 2020-05-14 285
35750 기다리는 지혜 김장환 목사 2020-05-14 349
35749 브레어의 선택 김장환 목사 2020-05-14 233
35748 위험한 믿음 김장환 목사 2020-05-14 305
35747 집중을 위한 준비 김장환 목사 2020-05-14 214
35746 행복의 6가지 조건 김장환 목사 2020-05-14 357
35745 돈 벌려고 열심히 일하고 있지! 물맷돌 2020-05-12 117
35744 저를 위로해주는 남편은 어떤 약보다 강력했어요! 물맷돌 2020-05-12 96
35743 삶이 우리에게 바라는 단 한 가지는? 물맷돌 2020-05-12 133
35742 그래도 희망을 가져야 합니다. 물맷돌 2020-05-12 108
35741 우리 삼남매는 뿔뿔이 헤어졌습니다. 물맷돌 2020-05-12 64
35740 집에서도 쫓겨나고, 갈 데가 없었습니다. 물맷돌 2020-05-12 79
35739 최소한 이 네 가지만 거꾸로 해도 물맷돌 2020-05-12 174
35738 정말이지, 구세주가 따로 없었습니다. 물맷돌 2020-05-12 65
35737 어느 순간, 그분에게 물들어가기 시작했습니다. 물맷돌 2020-05-12 88
    본 홈페이지는 조건없이 주고가신 예수님 처럼, 조건없이 퍼가기, 인용, 링크 모두 허용합니다.(단, 이단단체나, 상업적, 불법이용은 엄금)
    *운영자: 최용우 (010-7162-3514) * 9191az@hanmail.net * 30083 세종특별시 금남면 용포쑥티2길 5-7 (용포리 53-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