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수와 여자

2016년 최용우............... 조회 수 148 추천 수 0 2020.05.16 06:29:48
.........

hb6656.jpg

♣매일 아침 차 한잔 마시면서 전해드리는 햇볕같은이야기 그 6656번째 쪽지!


□예수와 여자


시몬이라고 하는 돈 많은 바리새인이 있었는데, 요즘 예수라는 사람이 한참 핫하게 떠오르고 있다는 소문을 듣고 도대체 그가 누구인지 궁금하여서 예수를 자기 집에 초대했습니다. 시몬이 먼발치서 오고 있는 예수를 보니 아직 30대 초반의 새파란 젊은이요 소문과는 달리 별 볼일 없게 생긴 지라 시큰둥하였습니다.
그래서 별다른 성의 없이 식탁의 말석에 앉아 국수나 한 그릇 말아먹고 가라하고 예수를 무시했는데, 갑자기 어디에서 한 여자가 나타나 예수의 발에 5천만원어치나 되는 향수를 붓고 그 머리털로 예수의 발을 닦았습니다. 부자의 집에는 향수의 향기가 진동을 했습니다.
그 여자의 이름은 마리아였고 직업은 창녀였습니다. 예수를 청한 바리새인이 이것을 보고 마음에 이르되 ‘이 사람이 만일 진짜 선지자라면 자기를 만지는 이 여자가 창녀이며 얼마나 큰 죄인인지를 알았으리라’(눅7:39)
예수님은 시몬의 속마음을 아시고 “이 창녀가 작은 죄인이라면, 진짜 큰 죄인들은 위선적이고 가식적인 너희 바리새인들이다”라고 하시면서 그 여자에게 “네 죄를 용서받았다.”고 말씀하십니다.(눅7:48) 그러자 거기에 모여 있던 사람들이 “저가 누구기에 감히 죄를 사해준다고 하는가?”하고 수근거렸습니다.(눅7:49) 이 여자는 예수님께 죄를 용서받고 구원을 받은 첫 번째 사람이 되었습니다.
사람들이 죄인이라고 손가락질 하고 멀리했던 여자는 예수님을 믿고 그 발에 향유를 부어 자신의 사랑을 표현하였습니다. 그러나 자신은 하나님께 선택받은 특별한 사람이라 죄가 없다고 자부하였던 바리새인(한국교회로 치면 장로교인)은 오히려 예수님을 믿지 못하고 책망을 들었습니다. ⓒ최용우

 
♥2020.5.16. 흙날에 좋은해, 밝은달 아빠 드립니다.


댓글 '5'

삐딱이

2020.05.16 12:00:32

굳이 괄호에 '장로교인'이라고 해야 하나요?
장로교인들이 바리새인과 같다고 생각하시나요?'
장로교인들이 '죄가 없다'고 자부하나요?
교단이 아니라, 누구든지 진실로 자기가 죄인임을 인정하고
예수님을 믿는 분들이 어디에나 있는거 아닌가요?

최용우

2020.05.16 12:59:50

장로교인이시군요. 저도 장로교인입니다.
성서주석의 '바리새파'항목에 보면 바리새파는 오늘날 '보수 장로교단'과 거의 비슷하다고 나옵니다.
당시 사회의 주류 기득권에 속해 있으면서 선민의식으로 가득하였고
자신들의 라인에 들어오지 않는 아웃 사이더인 예수님을 인정하지 않고
예수님을 십자가에 못박도록 작업을 했죠.
(그렇다고 오늘날 보수 장로교가 그렇게 한다는 뜻은 아닙니다.)

등대지기

2020.05.23 22:43:26

성서주석에 바리새파를 '보수 장로교단'과 비슷하다고 했나요?
보수 장로교단 외에 자유주의 교단 모두는 온전하다는 이야기 인데
우리 중에 누가 누구를 정죄하고 판단할 수 있겠습니까?
성서주석을 누가 기록했는지 모르겠지만 그렇게 기록한 사람의 신학 사상이 의심스럽습니다.

최용우

2020.05.23 23:14:01

예수님 당시에 유대교 안에는 네개의 주요 교파가 있었습니다.
1.바리새파-바리새(parush, perish)는 구별된 자라는 뜻이다. 자기들은 특별히 선택받은 선민으식으로 가득하여서 성경(구약 율법)을 철저하게 지킨다고 하는데 그게 지나쳐 위선으로 보였다.
2.사두개파-사두개파는 거만하고 배타적인 권력지향적인 소수의 귀족층으로서 매우 정치적으로 권력층과 밀착되어 있었다.
3.열심당 -(zealots) 가장 급진적인 당파로 사회운동을 주로 하였다.
4.에센파 - 공동체를 만들어 자기들끼리 모여 살았다.
제자들은 원래 네개의 교파 중에 소속되어 있었는데 제자가 된 후에는 '나사렛파'가 된다. 예수님도 유대인으로서 어느 한 교파에 소속되기를 강요받았지만 결국에는 거절했다가 십자가에 못박히게 된다. 그후 예수님을 따르는 사람들을 '나사렛파'라고 불렀다.
성경은 감정적으로 사사로이 읽으면 안되고 매우 '객관적'이고 있는 사실 그대로 읽어야 합니다. 학자들이 오랫동안 여러가지 자료들을 연구하여 성경이 쓰여진 당시의 상황을 알려주기위한 목적으로 주석을 쓴 것이기 때문에 우리는 성경을 읽을때 성서주석을 반드시 참고하여야 합니다. 안그러면 성경을 내 맘대로 엉뚱하게 해석하게 됩니다.

유세비우스

2020.05.17 22:19:01

장로교인이 아니라 '한국목사들'이 더 타당할 것 같네요?

저도 목사입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6672 2016년 죄(罪)에서 해방 new 최용우 2020-06-05 29
6671 2016년 감사해요 감사합니다 new [3] 최용우 2020-06-04 41
6670 2016년 진짜로 예수님을 믿어보자 update [3] 최용우 2020-06-03 44
6669 2016년 진짜로 예수님을 믿으려면 [3] 최용우 2020-06-02 56
6668 2016년 진짜로 예수님을 믿는 사람 최용우 2020-06-01 46
6667 2016년 예수와 향유 최용우 2020-05-29 91
6666 2016년 예수의 3대 죄 [2] 최용우 2020-05-28 99
6665 2016년 예수와 쓴 잔 최용우 2020-05-27 45
6664 2016년 예수와 서열 최용우 2020-05-26 77
6663 2016년 예수와 교회 최용우 2020-05-25 96
6662 2016년 예수와 영광 [2] 최용우 2020-05-23 104
6661 2016년 예수의 자기 증언 최용우 2020-05-22 105
6660 2016년 예수와 부자청년 최용우 2020-05-21 81
6659 2016년 예수와 교파 최용우 2020-05-20 52
6658 2016년 예수와 돈 [2] 최용우 2020-05-19 102
6657 2016년 예수와 헤롯 최용우 2020-05-18 50
» 2016년 예수와 여자 [5] 최용우 2020-05-16 148
6655 2016년 예수와 계명 [1] 최용우 2020-05-15 81
6654 2016년 예수와 열두제자2 [2] 최용우 2020-05-14 84
6653 2016년 예수와 열두제자1 최용우 2020-05-13 77
6652 2016년 예수와 십자가 최용우 2020-05-12 73
6651 2016년 예수와 사마리아인 최용우 2020-05-11 63
6650 2016년 예수와 니고데모 최용우 2020-05-09 135
6649 2016년 예수와 성전 최용우 2020-05-08 108
6648 2016년 예수의 때 최용우 2020-05-06 94
6647 2016년 예수와 세례 요한 최용우 2020-05-05 80
6646 2016년 예수님과 유혹 [1] 최용우 2020-05-04 123
6645 2016년 어린이 예수 최용우 2020-05-02 165
6644 2016년 예고된 예수 [1] 최용우 2020-05-01 151
6643 2016년 내가 걸어갈 때 [3] 최용우 2020-04-29 118
6642 2016년 새로운 변화 앞에서 [1] 최용우 2020-04-28 164
6641 2016년 넓다 [5] 최용우 2020-04-27 83
6640 2016년 작다 [6] 최용우 2020-04-25 171
6639 2016년 크다 [2] 최용우 2020-04-24 119
6638 2016년 현재 진행형 최용우 2020-04-23 146
    본 홈페이지는 조건없이 주고가신 예수님 처럼, 조건없이 퍼가기, 인용, 링크 모두 허용합니다.(단, 이단단체나, 상업적, 불법이용은 엄금)
    *운영자: 최용우 (010-7162-3514) * 9191az@hanmail.net * 30083 세종특별시 금남면 용포쑥티2길 5-7 (용포리 53-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