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수와 향유

2016년 최용우............... 조회 수 115 추천 수 0 2020.05.29 08:42:06
.........

hb6667.jpg

♣매일 아침 차 한잔 마시면서 전해드리는 햇볕같은이야기 그 6667번째 쪽지!


□예수와 향유


“값비싼 향유를 주께 드린 막달라 마리아 본받아서 향기론 산 제물 주님께 바치리 (후렴)사랑의 주 내 주님께 아멘.”(찬송가211장1절) 
그런데 성경에는 ‘막달라 마리아’가 예수님께 향유를 드렸다는 말은 없습니다. 예수님의 발에 향유를 부은 여인은 ‘베다니 마리아’였습니다.(요12:1-8) 성경에는 예수님의 발에 향유를 부은 여인이 2명 나오는데, 첫 번째 여인은 창녀이면서 예수님께 최초로 ‘죄 사함’을 받은 ‘마리아’로서 그녀의 이름도 그냥 ‘마리아’라고만 나옵니다.
예수님께서 예루살렘 성에 들어가기 전날 제자들과 함께 한때 나병환자였다가 예수님의 기적으로 치료를 받은 시몬의 집에서 식사를 하고 있었습니다. 예수님은 제자들에게 분명하게 당신의 수난과 죽음을 예고하고 있었지만 제자들은 깨닫지 못하였고, 시중을 들던 한 여인이 그 말뜻을 알아챘습니다. 그리고 자신이 가지고 있던 ‘나드 향유’ 옥합을 깨뜨려 예수의 발과 머리에 부었습니다.(향유는 향기나는 기름이라는 뜻입니다.) 그것은 예수가 ‘그리스도’ 즉, ‘기름부음을 받은 자’라는 상징적인 행위였습니다. 예수님은 이 무명의 여인에게 ‘기름부음’을 받은 것입니다. 물론 그것은 하나님의 계획이었습니다.
아무것도 모르는 제자들은 ‘향유 값’에만 신경을 썼습니다. 예수님께서 이렇게 말씀하셨습니다. “이것은 내 몸에 향유를 부어 내 장례를 미리 준비하는 것이다”(막14:8) 그녀는 세상 죄를 지신 희생양 예수의 시신에 향유를 미리 바른 것입니다.
세상에는 수많은 왕들과 장군들의 기념비를 세우지만 세월이 흐르면서 말없이 무너지고 지워지고 잊혀지고 말았습니다. 그러나 이 무명의 여인이 한 일은 지금도 복음이 전해지는 전 세계의 사람들이 기억하고 기리고 있습니다.(마26:13)  ⓒ최용우


♥2020.5.29. 금날에 좋은해, 밝은달 아빠 드립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6694 2016년 주인의 아들 예수 new 최용우 2020-07-03 13
6693 2016년 예수와 이방인들 new 최용우 2020-07-02 34
6692 2016년 예수의 예루살렘 입성 최용우 2020-07-01 26
6691 2016년 너는 나를 누구라고 하느냐? update [1] 최용우 2020-06-29 63
6690 2016년 환대(歡待)-최고의 삶 [3] 최용우 2020-06-27 89
6689 2016년 환대(歡待)-겸손 [1] 최용우 2020-06-26 68
6688 2016년 환대(歡待)-무조건, 무료 file 최용우 2020-06-25 60
6687 2016년 환대(歡待)-우리 같이 밥먹어요 [1] 최용우 2020-06-24 73
6686 2016년 환대(歡待)-환영합니다 최용우 2020-06-23 66
6685 2016년 손가락 십자가 file 최용우 2020-06-22 88
6684 2016년 동네 모정 풍경 최용우 2020-06-20 83
6683 2016년 해야 될 말 최용우 2020-06-19 112
6682 2016년 하지 말아야 될 말 최용우 2020-06-18 115
6681 2016년 생명의 흐름 최용우 2020-06-17 88
6680 2016년 말과 글 최용우 2020-06-16 74
6679 2016년 한판 정면승부 최용우 2020-06-15 69
6678 2016년 해탈과 성화 최용우 2020-06-13 92
6677 2016년 본(本)받아 [3] 최용우 2020-06-12 95
6676 2016년 급진주의자 예수 최용우 2020-06-11 87
6675 2016년 안경 생각 [1] 최용우 2020-06-10 103
6674 2016년 꼭 말로 해야 한다 [2] 최용우 2020-06-09 130
6673 2016년 장애물을 만나거든 [1] 최용우 2020-06-08 98
6672 2016년 죄(罪)에서 해방 [2] 최용우 2020-06-05 129
6671 2016년 감사해요 감사합니다 [4] 최용우 2020-06-04 146
6670 2016년 진짜로 예수님을 믿어보자 [3] 최용우 2020-06-03 121
6669 2016년 진짜로 예수님을 믿으려면 [3] 최용우 2020-06-02 104
6668 2016년 진짜로 예수님을 믿는 사람 최용우 2020-06-01 120
» 2016년 예수와 향유 최용우 2020-05-29 115
6666 2016년 예수의 3대 죄 [2] 최용우 2020-05-28 134
6665 2016년 예수와 쓴 잔 최용우 2020-05-27 62
6664 2016년 예수와 서열 최용우 2020-05-26 96
6663 2016년 예수와 교회 최용우 2020-05-25 123
6662 2016년 예수와 영광 [2] 최용우 2020-05-23 124
6661 2016년 예수의 자기 증언 최용우 2020-05-22 118
6660 2016년 예수와 부자청년 최용우 2020-05-21 103
    본 홈페이지는 조건없이 주고가신 예수님 처럼, 조건없이 퍼가기, 인용, 링크 모두 허용합니다.(단, 이단단체나, 상업적, 불법이용은 엄금)
    *운영자: 최용우 (010-7162-3514) * 9191az@hanmail.net * 30083 세종특별시 금남면 용포쑥티2길 5-7 (용포리 53-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