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인의 아들 예수

2016년 최용우............... 조회 수 88 추천 수 0 2020.07.03 06:53:13
.........

hb6694.jpg

♣매일 아침 차 한잔 마시면서 전해드리는 햇볕같은이야기 그 6694번째 쪽지!


□주인의 아들 예수


예수님이 예루살렘 성에 들어왔다는 소문을 듣고 사람들이 한 말씀 들으려고 모여들었습니다. 그 가운데에는 이방인들도 있었지만 유대 종교 지도자들도 예수님을 무고할 마지막 증거를 찾기 위해 무리 가운데 섞여 있었습니다. 예수님은 그들을 보시고 ‘구약’의 예언이 72시간 후에 모두 성취되어 끝날 것이며, 그 이후에 새로운 세상이 시작될 것을 마지막 비유를 들어 설명하십니다.
포도원의 비유는 왕의 아들인 자신이 소작인들에게 죽임을 당한다는 비유입니다. 그로 인해 그들은 ‘상속권’을 빼앗기고 그것은 이방인들에게 넘어옵니다. “그러므로 내가 너희에게 말한다. 하나님께서는 하나님의 나라를 너희에게서 빼앗아, ‘열매를 맺는 민족에게’ 주실 것이다.”(마21:43) 공동번역 성경에는 ‘열매를 맺는 민족에게’가 ‘도조를 잘 내는 백성들에게’로 번역되어 있습니다. ‘열매를 맺는 것’보다 ‘세를 잘 내는’이 더 맞는 번역인 것 같습니다. 지금 소작인들은 ‘도지세’를 안 내려고 포도원 주인의 아들을 죽인 것이니까요.
예수님께서 마지막으로 말씀하십니다. “이 돌 위에 떨어지는 자는 깨지겠고 이 돌이 사람 위에 떨어지면 그를 가루로 만들어 흩으리라”(마21:44) 그리하여 그 예언대로 돌 위에 떨어진 유대인들은 산산히 깨져 가루가 되어 전 세계에 흩어져서 2천년을 먼지처럼 떠돌게 되었고, 유대인들에게만 주어졌던 ‘선민의 혜택’은 고스란히 이방인들에게로 넘어온 것입니다. 그 덕분에 이방인인 제가 이렇게 예수님을 믿고 천국의 상속자가 된 것입니다.^^

대제사장들과 바리새인들이 예수의 비유를 듣고 자기들을 가리켜 말씀하심인 줄 알고 화가 머리끝까지 치밀어서 당장 예수를 잡아 죽이고 싶었으나 무리들이 많아 실행에 옮기지는 못합니다.(마21:45-46) ⓒ최용우


♥2020.7.3. 쇠날에 좋은해, 밝은달 아빠 드립니다.


댓글 '1'

임경수

2020.07.06 06:56:35

아멘입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6723 2016년 기적에서 수덕으로 new [1] 최용우 2020-08-11 41
6722 2016년 믿음에서 닮음으로 update [1] 최용우 2020-08-10 72
6721 2016년 복음화에서 새복음화로 [1] 최용우 2020-08-08 80
6720 2016년 성령을 머리로만 믿기 때문에 [1] 최용우 2020-08-07 102
6719 2016년 성령의 소원 [2] 최용우 2020-08-06 87
6718 2016년 귀신의 역사 [3] 최용우 2020-08-05 76
6717 2016년 성령세례를 받지 않으면 [7] 최용우 2020-08-04 117
6716 2016년 하나님의 자녀라는 정체성 [1] 최용우 2020-08-01 173
6715 2016년 예수 영접기도 [3] 최용우 2020-07-31 120
6714 2016년 떠나지 않기에 [2] 최용우 2020-07-30 99
6713 2016년 악한 영의 역사 [2] 최용우 2020-07-29 96
6712 2016년 영적 무지 [1] 최용우 2020-07-28 147
6711 2016년 흐르는 영성 최용우 2020-07-27 106
6710 2016년 바람과 영성 최용우 2020-07-25 129
6709 2016년 웃음과 영성 최용우 2020-07-24 121
6708 2016년 절대고독 최용우 2020-07-23 74
6707 2016년 고독으로 가는 길 최용우 2020-07-22 56
6706 2016년 고독과 침묵 최용우 2020-07-21 54
6705 2016년 고독과 외로움 최용우 2020-07-20 73
6704 2016년 예수와 베드로 [1] 최용우 2020-07-18 114
6703 2016년 예수와 종교재판 최용우 2020-07-16 76
6702 2016년 24년간의 마라톤 [25] 최용우 2020-07-15 243
6701 2016년 예수와 죽음의 키스 최용우 2020-07-14 68
6700 2016년 예수와 겟세마네 최용우 2020-07-11 93
6699 2016년 예수의 중보기도 최용우 2020-07-10 98
6698 2016년 예수의 작별인사 최용우 2020-07-08 84
6697 2016년 에수와 유다 [2] 최용우 2020-07-07 101
6696 2016년 예수와 세족식 최용우 2020-07-06 69
6695 2016년 예수의 마지막 만찬 최용우 2020-07-04 54
» 2016년 주인의 아들 예수 [1] 최용우 2020-07-03 88
6693 2016년 예수와 이방인들 최용우 2020-07-02 81
6692 2016년 예수의 예루살렘 입성 최용우 2020-07-01 56
6691 2016년 너는 나를 누구라고 하느냐? [1] 최용우 2020-06-29 137
6690 2016년 환대(歡待)-최고의 삶 [4] 최용우 2020-06-27 136
6689 2016년 환대(歡待)-겸손 [1] 최용우 2020-06-26 98
    본 홈페이지는 조건없이 주고가신 예수님 처럼, 조건없이 퍼가기, 인용, 링크 모두 허용합니다.(단, 이단단체나, 상업적, 불법이용은 엄금)
    *운영자: 최용우 (010-7162-3514) * 9191az@hanmail.net * 30083 세종특별시 금남면 용포쑥티2길 5-7 (용포리 53-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