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독과 외로움

2016년 최용우............... 조회 수 108 추천 수 0 2020.07.20 08:37:36
.........

hb6705.jpg

♣매일 아침 차 한잔 마시면서 전해드리는 햇볕같은이야기 그 6705번째 쪽지!


□고독과 외로움


사람들은 고독과 외로움을 잘 구별하지 못하는 것 같습니다. 외로움은 타인에게서 소외되었을 때 느끼는 고통의 감정입니다. 그러나 고독(孤獨)은 마음이 비어있고, 자유로우며, 고요하고, 평화로운 상태로 혼자 있는 시간을 말합니다.
사람의 ‘영적 감각’은 분주한 세상 가운데 먼지처럼 부유하여 어떤 형체는 보이지만 그것이 무엇인지 뚜렷하지 않은 상태로 있습니다. 그래서 사람들은 정신없이 살면서도 마음 한 구석에는 그것이 무엇인지 알고자 하는 갈급함과 허전함이 있습니다.
왜 나는 외로울까? 왜 나는 만족스럽지 못할까? 내 삶의 공허함의 이유를 알기 위하여 가끔씩 고독해질 필요가 있습니다. 인생에서 무엇인가 잘못되었기 때문에 외로울 수도 있는데, 그것이 무엇일지는 자기 자신의 고독과 대면함으로 인식할 수 있다는 것이죠.
어쩌면 고독한 시간을 갖지 않기 때문에 외로운 것일 수도 있습니다. 외로움을 극복하기 위하여 친구에게 달려가는 것은 잠시 외로움을 잊는 것이지 근본적으로  치유하는 것은 아닙니다. 외로움을 극복하려면 고독에 빠져 세상의 경이로움을 느끼기 위한 ‘영적 감각’을 일깨우는 것이 절대적으로 필요합니다.
기독교에서는 ‘고독’을 대체적으로 ‘묵상’이라고 표현합니다. 예수님은 내면의 심령의 고독을 즐기면서 사신 분이라는 증거가 성경 곳곳에서 발견됩니다. 특히, 새벽의 시간과 대사를 치른 전후에 홀로 산으로 가셔서 묵상을 많이 하셨습니다.
비 오는 날 외로운 사람은 청승맞아 보이지만, 고독한 사람은 뭔가 있어 보이쥬? 그 영혼이 깨어 있기 때문이라니깐요. 고독과 직면하여 자신을 들여다보는 것을 두려워하면 안 됩니다. ⓒ최용우


♥2020.7.20. 달 날에 좋은해, 밝은달 아빠 드립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6715 2016년 예수 영접기도 [3] 최용우 2020-07-31 201
6714 2016년 떠나지 않기에 [2] 최용우 2020-07-30 136
6713 2016년 악한 영의 역사 [2] 최용우 2020-07-29 136
6712 2016년 영적 무지 [1] 최용우 2020-07-28 214
6711 2016년 흐르는 영성 최용우 2020-07-27 142
6710 2016년 바람과 영성 최용우 2020-07-25 148
6709 2016년 웃음과 영성 최용우 2020-07-24 152
6708 2016년 절대고독 최용우 2020-07-23 91
6707 2016년 고독으로 가는 길 최용우 2020-07-22 81
6706 2016년 고독과 침묵 최용우 2020-07-21 71
» 2016년 고독과 외로움 최용우 2020-07-20 108
6704 2016년 예수와 베드로 [1] 최용우 2020-07-18 142
6703 2016년 예수와 종교재판 최용우 2020-07-16 95
6702 2016년 24년간의 마라톤 [25] 최용우 2020-07-15 283
6701 2016년 예수와 죽음의 키스 최용우 2020-07-14 88
6700 2016년 예수와 겟세마네 최용우 2020-07-11 113
6699 2016년 예수의 중보기도 최용우 2020-07-10 129
6698 2016년 예수의 작별인사 최용우 2020-07-08 105
6697 2016년 에수와 유다 [2] 최용우 2020-07-07 120
6696 2016년 예수와 세족식 최용우 2020-07-06 87
6695 2016년 예수의 마지막 만찬 최용우 2020-07-04 69
6694 2016년 주인의 아들 예수 [1] 최용우 2020-07-03 108
6693 2016년 예수와 이방인들 최용우 2020-07-02 106
6692 2016년 예수의 예루살렘 입성 최용우 2020-07-01 81
6691 2016년 너는 나를 누구라고 하느냐? [2] 최용우 2020-06-29 177
6690 2016년 환대(歡待)-최고의 삶 [4] 최용우 2020-06-27 156
6689 2016년 환대(歡待)-겸손 [1] 최용우 2020-06-26 108
6688 2016년 환대(歡待)-무조건, 무료 file [1] 최용우 2020-06-25 102
6687 2016년 환대(歡待)-우리 같이 밥먹어요 [1] 최용우 2020-06-24 147
6686 2016년 환대(歡待)-환영합니다 [2] 최용우 2020-06-23 108
6685 2016년 손가락 십자가 file 최용우 2020-06-22 159
6684 2016년 동네 모정 풍경 최용우 2020-06-20 137
6683 2016년 해야 될 말 최용우 2020-06-19 178
6682 2016년 하지 말아야 될 말 최용우 2020-06-18 164
6681 2016년 생명의 흐름 최용우 2020-06-17 138
    본 홈페이지는 조건없이 주고가신 예수님 처럼, 조건없이 퍼가기, 인용, 링크 모두 허용합니다.(단, 이단단체나, 상업적, 불법이용은 엄금)
    *운영자: 최용우 (010-7162-3514) * 9191az@hanmail.net * 30083 세종특별시 금남면 용포쑥티2길 5-7 (용포리 53-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