절대고독

2016년 최용우............... 조회 수 91 추천 수 0 2020.07.23 09:04:47
.........

hb6708.jpg

♣매일 아침 차 한잔 마시면서 전해드리는 햇볕같은이야기 그 6708번째 쪽지!


□절대고독


나는 이제야 내가 생각하던
영원의 먼 끝을 만지게 되었다.
그 끝에서 나는 하품을 하고
비로소 나의 오랜 잠을 깬다.
내가 만지는 손끝에서
아름다운 별들은 흩어져 빛을 잃지만
내가 만지는 손끝에서
나는 무엇인가 내게로 더 가까이 다가오는
따스한 체온을 느낀다. -김현승 시인의 <절대고독(絶對孤獨)> 中


가능하면 가까운 자연으로 나가세요. 그리고 한적한 곳에 홀로 편안한 마음으로 자리를 잡고 앉으세요. 그리고 눈을 감고 잠시 가만히 있어 보세요. 처음에는 껍데기 소리가 들릴 것입니다. 차가 지나가는 소리, 사람들 소리, 공장의 기계 소리 같은 익숙한 소음이 들릴 것입니다. 보통은 이런 소리에 못 견디고 눈을 뜨고 맙니다.
하지만 조금만 인내를 가지고 한 30분 정도만 가만히 있다보면 어느 순간에 껍데기 소리가 사라지고 대지(大地)의 깊은 소리가 들려오는 고독의 초기 단계로 들어갑니다. 땅이 말을 하고 나무가, 하늘이, 풀이, 풀벌레가 부드러운 소리를 냅니다.
더 깊은 단계로 들어가면, 이 세상 우주만물이 내는 기쁨의 소리, 촉감, 색깔, 패턴 같은 것들의 조화가 느껴지면서 이 세상은 참으로 놀라움과 경이로움으로 가득 차 있다는 것을 보게 됩니다. 바닥이 보이지 않는 깊은 우물에서 퍼내어도 퍼내어도 마르지 않는 하나님의 은혜가 흐르는 순간을 경험하게 됩니다. ⓒ최용우


♥2020.7.23. 나무날에 좋은해, 밝은달 아빠 드립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6710 2016년 바람과 영성 최용우 2020-07-25 148
6709 2016년 웃음과 영성 최용우 2020-07-24 152
» 2016년 절대고독 최용우 2020-07-23 91
6707 2016년 고독으로 가는 길 최용우 2020-07-22 81
6706 2016년 고독과 침묵 최용우 2020-07-21 71
6705 2016년 고독과 외로움 최용우 2020-07-20 108
6704 2016년 예수와 베드로 [1] 최용우 2020-07-18 142
6703 2016년 예수와 종교재판 최용우 2020-07-16 95
6702 2016년 24년간의 마라톤 [25] 최용우 2020-07-15 282
6701 2016년 예수와 죽음의 키스 최용우 2020-07-14 88
6700 2016년 예수와 겟세마네 최용우 2020-07-11 113
6699 2016년 예수의 중보기도 최용우 2020-07-10 128
6698 2016년 예수의 작별인사 최용우 2020-07-08 105
6697 2016년 에수와 유다 [2] 최용우 2020-07-07 120
6696 2016년 예수와 세족식 최용우 2020-07-06 86
6695 2016년 예수의 마지막 만찬 최용우 2020-07-04 68
6694 2016년 주인의 아들 예수 [1] 최용우 2020-07-03 107
6693 2016년 예수와 이방인들 최용우 2020-07-02 106
6692 2016년 예수의 예루살렘 입성 최용우 2020-07-01 81
6691 2016년 너는 나를 누구라고 하느냐? [2] 최용우 2020-06-29 176
6690 2016년 환대(歡待)-최고의 삶 [4] 최용우 2020-06-27 156
6689 2016년 환대(歡待)-겸손 [1] 최용우 2020-06-26 108
6688 2016년 환대(歡待)-무조건, 무료 file [1] 최용우 2020-06-25 102
6687 2016년 환대(歡待)-우리 같이 밥먹어요 [1] 최용우 2020-06-24 147
6686 2016년 환대(歡待)-환영합니다 [2] 최용우 2020-06-23 108
6685 2016년 손가락 십자가 file 최용우 2020-06-22 159
6684 2016년 동네 모정 풍경 최용우 2020-06-20 137
6683 2016년 해야 될 말 최용우 2020-06-19 177
6682 2016년 하지 말아야 될 말 최용우 2020-06-18 164
6681 2016년 생명의 흐름 최용우 2020-06-17 138
6680 2016년 말과 글 최용우 2020-06-16 105
6679 2016년 한판 정면승부 최용우 2020-06-15 91
6678 2016년 해탈과 성화 최용우 2020-06-13 128
6677 2016년 본(本)받아 [3] 최용우 2020-06-12 127
6676 2016년 급진주의자 예수 최용우 2020-06-11 106
    본 홈페이지는 조건없이 주고가신 예수님 처럼, 조건없이 퍼가기, 인용, 링크 모두 허용합니다.(단, 이단단체나, 상업적, 불법이용은 엄금)
    *운영자: 최용우 (010-7162-3514) * 9191az@hanmail.net * 30083 세종특별시 금남면 용포쑥티2길 5-7 (용포리 53-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