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성의 삶

2016년 최용우............... 조회 수 92 추천 수 0 2020.10.18 07:42:03
.........

hb6775.jpg

♣매일 아침 차 한잔 마시면서 전해드리는 햇볕같은이야기 그 6775번째 쪽지!


□3.영성의 삶


1.옛사람을 벗어버리고 새사람을 입어서 새로운 존재로 살아가는 삶은 ‘영성의 삶’입니다. 영성의 삶을 살려면 ‘영성’이 무엇인지부터 알아야겠죠? 영성이란 ‘예수 그리스도를 구주로 믿고 하나님의 자녀로 의롭다 함을 받은 구원받은 성도들 속에 타락으로 사라졌던 하나님의 형상을 회복하는 것’입니다. 존 칼빈(J.calvin)은 “인간의 유일한 목적은 아담의 범죄로 인하여 손상되고 소멸된 하나님의 형상을 우리 안에 회복하는 것이다.”라고 했습니다.
2.예수님을 믿지 않는 친구에게 “예수 믿는 사람들은 어떤 것 같냐?”고 물어보았습니다. 그 친구는 “예수 믿는 사람들은 참 쩨쩨하고 쫀쫀하다. 화해를 모르고 자기주장이 너무 강해서 이기주의자들처럼 보인다. 배려할 줄 모르고 배타적이다.”라고 대답했습니다. 물론 그 친구는 일부 기독교인들의 모습을 보고 얘기한 것입니다. 저는 크게 반박하지 못했습니다. 반박하는 그 태도가 바로 자기주장이 강하고 배타적인 모습입니다.
3.우리가 영적으로 무기력하고 이 세상에 별로 좋은 영향력을 끼치지 못하는 이유는 기독교인이 된 후에 하나님의 형상이 회복되고 지속적으로 영성의 삶을 살지 못하기 때문입니다. 정말로 기독교인들이 성화를 이루어 가는 영성의 삶을 산다면 결코 쩨쩨하고 쫀쫀하고 자기밖에 모르는 이기주의자가 될 수 없습니다. 결코 다른 사람들을 배려할 줄 모르는 배타적인 사람이 될 수 없습니다.
4.예수님을 닮아가고 예수님을 따라간다는 것은 외모를 예수님처럼 꾸미고 예수님처럼 목소리를 깔고 근엄한 척 흉내를 낸다는 뜻이 아니고, 그분의 성품을 닮아간다는 뜻입니다. 그것이 바로 영성의 삶을 사는 것입니다. ⓒ최용우


♥2020.10.18. 해 날에 좋은해, 밝은달 아빠 드립니다.


댓글 '1'

춘천샬롬

2020.10.28 11:30:52

예전에는 교회가 세상을 걱정 했는데 요즘은 세상이 교회를 걱정한다고하지요 그러나
선한일 하는 많은 기독교 성도들이 세상에는 이름없이 빛도 없이 봉사하며 나누며 헌신하는 아름다운 모습도 많이 있다고 봅니다 보통사람이 바르게 살지않고 있어도 무관심 그냥 넘어가는데 교회 성도라하면 완벽하기를 바라는 마음이 있는것같습니다
목사 성도 중에 잘못된 이단도있고 어쩌다 못된 사람도 더러 있을있지만 수많은 목사님 수많은 기독교 성도들 중에 좋은 사람 선한사람이 더 많습니다 인간은 모두가 죄인이지만 죄를 죄 인줄도 모르고 회개를 모르며 각종 우상을 따라 사는 사람들이 살아계신 하나님을 인격적으로 만날수 있기를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 2016년 영성의 삶 [1] 최용우 2020-10-18 92
6774 2016년 진리의 삶 최용우 2020-10-17 122
6773 2016년 새로운 삶 [1] 최용우 2020-10-16 114
6772 2016년 하나님 사랑이 내 안에 [3] 최용우 2020-10-15 110
6771 2016년 하나님 안에서 사랑 [2] 최용우 2020-10-14 111
6770 2016년 좋은소식과 나쁜소식 [1] 최용우 2020-10-13 150
6769 2016년 충분한 기도시간 [1] 최용우 2020-10-12 121
6768 2016년 유교와 기독교 [1] 최용우 2020-10-10 159
6767 2016년 똥방구 최용우 2020-10-08 86
6766 2016년 문명전환과 기독교 file 최용우 2020-10-07 861
6765 2016년 새로운 예배 [3] 최용우 2020-10-06 275
6764 2016년 그때 하나님과 지금 하나님 [1] 최용우 2020-10-05 166
6763 2016년 웃음천국 울음지옥 [1] 최용우 2020-09-30 200
6762 2016년 공회 공교회 공동교회 [3] 최용우 2020-09-28 159
6761 2016년 세계정복의 역사 [1] 최용우 2020-09-26 152
6760 2016년 신자유주의와 민주공화국 [2] 최용우 2020-09-25 145
6759 2016년 십자가 아래 일곱 번째 말 최용우 2020-09-24 67
6758 2016년 십자가 아래 여섯 번째 말 최용우 2020-09-23 60
6757 2016년 십자가 아래 다섯 번째 말 [1] 최용우 2020-09-22 67
6756 2016년 십자가 아래 네 번째 말 [2] 최용우 2020-09-21 105
6755 2016년 십자가 아래 세 번째 말 [1] 최용우 2020-09-19 114
6754 2016년 십자가 아래 두 번째 말 [1] 최용우 2020-09-18 116
6753 2016년 십자가 아래 첫 번째 말 [2] 최용우 2020-09-17 109
6752 2016년 십자가 위에 일곱 번째 말씀 [2] 최용우 2020-09-16 96
6751 2016년 십자가 위에 여섯 번째 말씀 [2] 최용우 2020-09-15 78
6750 2016년 십자가 위에 다섯 번째 말씀 [1] 최용우 2020-09-14 79
6749 2016년 십자가 위의 네 번째 말씀 [3] 최용우 2020-09-12 185
6748 2016년 십자가 위에 세 번째 말씀 [3] 최용우 2020-09-11 210
6747 2016년 십자가 위에 두 번째 말씀 [1] 최용우 2020-09-10 154
6746 2016년 십자가 위에 첫 번째 말씀 [1] 최용우 2020-09-09 190
6745 2016년 예수와 클라우디아 [2] 최용우 2020-09-07 212
6744 2016년 예수와 채찍질 [1] 최용우 2020-09-05 169
6743 2016년 예수냐 바라바냐 [1] 최용우 2020-09-04 171
6742 2016년 예수와 안티파스(안디바) [1] 최용우 2020-09-03 123
6741 2016년 예수의 왕권 [3] 최용우 2020-09-02 141
    본 홈페이지는 조건없이 주고가신 예수님 처럼, 조건없이 퍼가기, 인용, 링크 모두 허용합니다.(단, 이단단체나, 상업적, 불법이용은 엄금)
    *운영자: 최용우 (010-7162-3514) * 9191az@hanmail.net * 30083 세종특별시 금남면 용포쑥티2길 5-7 (용포리 53-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