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서하게 하시는 성령님

2016년 최용우............... 조회 수 47 추천 수 0 2021.04.05 08:33:54
.........

♣매일 아침 차 한잔 마시면서 전해드리는 햇볕같은이야기 그 6911번째 쪽지!


□용서하게 하시는 성령님


1.성령님은 우리를 용서하게 해 주십니다.(마6:14-15, 눅6:37, 고후2:10, 골3:13) 서로 친절하게 하며 불쌍히 여기며 서로 용서하기를 하나님이 그리스도 안에서 너희를 용서하심과 같이 하라.(엡4:32) 시골교회에서 어떤 할머니 권사님이 임종을 맞이했는데 죽을 듯 하면서도 눈을 쉽게 감지 못하는 것이었습니다. 동네 이장이 ‘큰아들과 싸우고 헤어졌는데 아마도 그것 때문인 것 같다’고 해서 급히 수소문해 큰아들을 찾아서 데리고 왔습니다. 권사님은 아들을 보자 힘없는 목소리로 ‘용서...’하고 숨을 거두었습니다. 용서한다는 말인지 용서해달라는 말인지 그건 모르겠습니다.
2.성령님은 우리를 ‘자기 부인(否認)’하게 해 주십니다.(마16:24, 눅9:23) 자기를 부인한다는 것은 무엇입니까? 나를 위해 살아왔던 ‘옛사람’을 십자가에 못박는 것입니다. 사도 바울은 “내가 그리스도와 함께 십자가에 못 박혔나니 그런즉 이제는 내가 사는 것이 아니요 오직 내 안에 그리스도께서 사시는 것이라. 이제 내가 육체 가운데 사는 것은 나를 사랑하사 나를 위하여 자기 자신을 버리신 하나님의 아들을 믿는 믿음 안에서 사는 것이라.”(갈 2:20)고 고백했습니다.
3.성령님은 우리를 온전하게 하시며, 굳게 하시며, 강하게 하시며, 터를 견고하게 해 주십니다.(벧전5:10)
4.성령님은 우리를 겸손하게 해주십니다.(마9:30, 마11:29, 사57:15, 마11:29) ‘겸손’에 대한 성경구절을 찾으려 하면 무수히 많습니다. 예수님의 성품이 ‘온유와 겸손’이었고, 우리는 예수님의 성품을 닮아서 ‘겸손’해야 될 사람들이기 때문에 성경은 끊임없이 ‘겸손’을 강조합니다.  ⓒ최용우


♥2021.4.5. 달날에 좋은해, 밝은달 아빠 드립니다.


댓글 '1'

최용우

2021.04.05 09:06:01

우리를 도우시는 성령님의 하시는 일이 얼마나 많은지 모릅니다. 딱 50가지만 쓰려고 작정하고 하루에 네 가지씩 짤막하게 쓰고 있는데, 오늘까지 44가지를 썼습니다. 한가지로 한꼭지씩 글을 쓰고 싶은데 올해 성령님에 대해 써야 될 글이 너무 많아서 압축하기 시작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6917 2016년 할 수 있게 하는 대화 new 최용우 2021-04-12 14
6916 2016년 까만영화 update [2] 최용우 2021-04-10 47
6915 2016년 미운놈과 우는 놈 [2] 최용우 2021-04-09 89
6914 2016년 권세주시는 성령님 최용우 2021-04-08 55
6913 2016년 예수를 시인하게 하시는 성령님 최용우 2021-04-07 49
6912 2016년 봉사하게 하시는 성령님 [1] 최용우 2021-04-06 34
» 2016년 용서하게 하시는 성령님 [1] 최용우 2021-04-05 47
6910 2016년 열매 맺게 하시는 성령님 최용우 2021-04-03 51
6909 2016년 은사 주시는 성령님 최용우 2021-04-02 42
6908 2016년 기쁨 주시는 성령님 최용우 2021-04-01 51
6907 2016년 함께 하시는 성령님 최용우 2021-03-29 58
6906 2016년 권능을 주시는 성령님 최용우 2021-03-27 75
6905 2016년 자유케 하시는 성령님 최용우 2021-03-26 72
6904 2016년 감동시키시는 성령님 최용우 2021-03-25 48
6903 2016년 깨우쳐 주시는 성령님 [1] 최용우 2021-03-24 50
6902 2016년 가르쳐주시는 성령님 [1] 최용우 2021-03-23 54
6901 2016년 위로하시는 성령님 최용우 2021-03-22 71
6900 2016년 해같이 빛나는 웃음 최용우 2021-03-20 120
6899 2016년 표적과 기사 최용우 2021-03-19 60
6898 2016년 방언과 예언 최용우 2021-03-18 58
6897 2016년 불처럼 바람처럼 최용우 2021-03-17 72
6896 2016년 쓰러짐과 떨림 최용우 2021-03-16 60
6895 2016년 냉수같은 시원한 기쁨 [1] 최용우 2021-03-15 87
6894 2016년 믿음으로 행해야 최용우 2021-03-13 97
6893 2016년 갈급함으로 구해야 [2] 최용우 2021-03-12 120
6892 2016년 절대적으로 순종해야 [1] 최용우 2021-03-11 93
6891 2016년 죄에 대한 태도를 바꿔야 [1] 최용우 2021-03-10 97
6890 2016년 회개해야 최용우 2021-03-09 65
6889 2016년 성령세례 받는 방법 최용우 2021-03-08 93
6888 2016년 주권적 역사 [1] 최용우 2021-03-06 108
6887 2016년 구원과 성령세례 최용우 2021-03-05 79
6886 2016년 베드로의 깨달음 최용우 2021-03-04 93
6885 2016년 물세례와 성령세례 [1] 최용우 2021-03-03 77
6884 2016년 오순절과 칠칠절 [1] 최용우 2021-03-02 80
6883 2016년 하나님은 어디에 계시는가? [2] 최용우 2021-03-01 129
    본 홈페이지는 조건없이 주고가신 예수님 처럼, 조건없이 퍼가기, 인용, 링크 모두 허용합니다.(단, 이단단체나, 상업적, 불법이용은 엄금)
    *운영자: 최용우 (010-7162-3514) * 9191az@hanmail.net * 30083 세종특별시 금남면 용포쑥티2길 5-7 (용포리 53-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