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의 남은 인생

2016년 최용우............... 조회 수 177 추천 수 0 2018.08.07 12:15:37
.........

♣♣매일 아침 차 한잔 마시면서 전해드리는 햇볕같은이야기
♣♣그 6145번째 쪽지!


□나의 남은 인생


주일 예배 중에 목사님께서 가족들과 함께 ‘신과 함께’라는 영화를 보러 갔었다는 설교를 듣고 저도 아내와 함께 ‘신과 함께’를 보러 갔습니다. 아, 그런 건 어찌 그리 적용이 빠른지...^^
어찌나 사람들이 많은지 밤 10시가 넘은 시간에 겨우 예매를 해서 영화를 보고 집에 오니 1시가 넘었습니다. 틀림없습니다. 살인지옥, 나태지옥, 거짓지옥, 불의지옥, 배신지옥, 폭력지옥, 천륜지옥.... 지옥을 잔뜩 보고 와서 잤으니, 당연히 지옥 꿈이죠. 아유 진짜...
꿈속에서 제가 ‘귀인’인지 뭔지는 모르겠지만 지옥을 다 통과 하고 천국 문 앞에 이르렀습니다. 그런데 감자밭이 있었어요. 베드로 사도가 말씀하시길, “각자 자기 감자가 있는데 뽑아보면 세상에서 얼마나 알차게 살았는지 알이 나오는 대로 상을 주겠다.” 
유명한 목사님도 있었고 텔레비전에 나와서 웃기는 설교를 하시는 목사님도 있었고 암튼 많은 사람들이 자기 감자 줄기를 잡아당겨 뽑았습니다. 아주 유명한 목사님 줄기에 도토리 감자 하나 뿐이어서 깜짝 놀랐습니다. 어떤 분은 어찌나 감자가 많이 나오는지 미처 주워 담을 수가 없을 정도였습니다.
드디어 제 감자를 뽑을 순서가 되었습니다. 저는 기대 반 걱정 반의 떨리는 마음으로 힘껏 잡아 당겼는데.... 안 뽑히는 것이었습니다. 잠에서 깼습니다. 꿈이었다니까요. 저도 제 감자 밑이 궁금합니다. 너무 많아서 안 뽑힌 것인지, 아니면 알은 없고 뿌리만 단단히 박혀서 안 뽑힌 것인지 진짜 궁금합니다.
그냥 제 개인적인 개꿈이니까 뭐라 따지지는 마세요. 저는 저의 남은 인생을 죽는 날까지 최선을 다해 선을 행하는 삶을 삶아서 감자 알을 풍~성하게 묻어두고 죽으려고 합니다. ⓒ최용우


♥2018.8.7. 불날에 좋은해, 밝은달 아빠 드립니다.


댓글 '2'

billygraham

2018.08.08 10:20:28

영화 볼 시간도 없이 최선을 다해 살고 있습니다. 커다란 감자가 나오길 기대하며..

최용우

2018.08.08 10:21:31

하나님도 여섯째 날에는 쉬셨는데...
그래도 좀 쉬어가면서 하세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6153 2016년 고독과 침묵 new 최용우 2018-08-17 13
6152 2016년 우아미 new 최용우 2018-08-16 27
6151 2016년 골계미 new 최용우 2018-08-15 46
6150 2016년 비장미 최용우 2018-08-14 35
6149 2016년 지성미 최용우 2018-08-13 49
6148 2016년 숭고미 [2] 최용우 2018-08-10 106
6147 2016년 미학(美學) 최용우 2018-08-09 79
6146 2016년 더 좋은 방법 [3] 최용우 2018-08-08 155
» 2016년 나의 남은 인생 [2] 최용우 2018-08-07 177
6144 2016년 행복한 얼굴2 최용우 2018-08-06 82
6143 2016년 행복한 얼굴 update [1] 최용우 2018-08-04 174
6142 2016년 반가운 얼굴 최용우 2018-08-03 103
6141 2016년 그리운 얼굴2 [1] 최용우 2018-08-02 101
6140 2016년 그리운 얼굴 최용우 2018-08-01 101
6139 2016년 외딴 곳 광야에서 [1] 최용우 2018-07-31 102
6138 2016년 오병이어가 기적인가? [1] 최용우 2018-07-30 136
6137 2016년 고구마와 사이다 최용우 2018-07-28 183
6136 2016년 깨달음 [4] 최용우 2018-07-27 212
6135 2016년 하나님을 뵈려면 최용우 2018-07-26 147
6134 2016년 예수님이 오신 이유 최용우 2018-07-25 142
6133 2016년 감사함 최용우 2018-07-24 99
6132 2016년 기도함 [1] 최용우 2018-07-23 173
6131 2016년 부모 공경 최용우 2018-07-20 107
6130 2016년 예배드림 최용우 2018-07-19 168
6129 2016년 경외함 최용우 2018-07-18 116
6128 2016년 소원과 꿈과 비전5 -소명 최용우 2018-07-17 87
6127 2016년 소원과 꿈과 비전4 -소망 [1] 최용우 2018-07-16 121
6126 2016년 소원과 꿈과 비전3 -비전 최용우 2018-07-14 115
6125 2016년 소원과 꿈과 비전2 -꿈 [1] 최용우 2018-07-13 119
6124 2016년 소원과 꿈과 비전1 최용우 2018-07-12 123
6123 2016년 작은 일에 충성함 최용우 2018-07-11 156
6122 2016년 온유함 최용우 2018-07-10 112
6121 2016년 정직함 최용우 2018-07-09 121
6120 2016년 주는 것 최용우 2018-07-06 172
6119 2016년 권위자 신뢰 최용우 2018-07-05 191
    본 홈페이지는 조건없이 주고가신 예수님 처럼, 조건없이 퍼가기, 인용, 링크 모두 허용합니다.(단, 이단단체나, 상업적, 불법이용은 엄금)
    *운영자: 최용우 (010-7162-3514) * 9191az@hanmail.net * 30083 세종특별시 금남면 용포쑥티2길 5-7 (용포리 53-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