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짓된 혀

2016년 최용우............... 조회 수 161 추천 수 0 2018.11.05 11:17:09
.........

hb6214.jpg

♣매일 아침 차 한잔 마시면서 전해드리는 햇볕같은이야기 그 6214번째 쪽지!


□거짓된 혀


하나님은 인간의 죄(罪)를 결코 두고 보지 않으십니다. 하나님은 ‘거짓된 혀’를 싫어하십니다.
인간이 다른 피조물들과 차별되는 것은 ‘언어’ 때문입니다. 언어는 그 사람의 ‘삶의 질’을 나타냅니다. 인간은 생각하는 것 만큼 말하고 말하는 것 만큼 그 수준으로 삽니다. 그래서 어떤 철학자가 언어는 우리의 ‘정신이 살고 있는 집’이라고 했습니다.
말을 잘 한다고 해서 수준 높은 언어를 사용한다고 평가하지는 않습니다. 그럴 때는 “말은 뻔지르르하게 잘하네. 사기꾼도 말은 잘하지.” 라고 하지요.
수준 높은 언어는 ‘진실한 언어’입니다. 진실한 언어는 진실한 인격을 드러냅니다. 잠언은 ‘진실한 입술은 영원히 보존된다’고 합니다. 진실하신 하나님이 그 진실을 보장하시기 때문입니다. 하나님은 참되고 진실하셔서 진실한 사람을 지키시고 진실의 가치가 실현되도록 진실하신 성령으로 도우십니다.
진실한 언어는 저절로 되어집니다. 그 사람이 진실한 사람이면 진실한 언어는 그냥 저절로 나옵니다. 진실이 입력되어 있으니 당연히 진실한 말이 나오지요.
진실한 언어는 연습한다고 해서 만들어지지 않습니다. 그 사람이 진실하지 않은 사람이면 아무리 말하는 연습을 하고 노력을 한다고 해도 그 입은 그 마음을 숨기지 못합니다.
‘거짓 입술은 여호와께 미움을 받아도 진실히 행하는 자는 그의 기뻐하심을 받느니라.(잠12:22) 거짓말하는 사람은 형통의 복을 받을 수 없습니다. ⓒ최용우


♥2018.11.5. 달날에 좋은해, 밝은달 아빠 드립니다.


댓글 '2'

Changkuk Oh

2018.11.07 14:16:22

좋은 사람은 좋은 말 행동을 하겠네요?
고맙습니다

최인숙

2018.11.07 14:16:44

시와 찬미로 서로 화답 하라고 하신 주님의 말씀이 우리의 삶속에 언어로 전달 되어졌으면 참~ 좋을것 같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6248 2016년 두 눈으로 new 최용우 2018-12-15 67
6247 2016년 권능의 은사 최용우 2018-12-14 64
6246 2016년 발성의 은사 [1] 최용우 2018-12-13 51
6245 2016년 계시의 은사 [1] 최용우 2018-12-12 66
6244 2016년 세 가지 은사 최용우 2018-12-11 76
6243 2016년 재능과 은사 최용우 2018-12-10 74
6242 2016년 치유의 에너지 최용우 2018-12-08 92
6241 2016년 손을 잡아보면 [2] 최용우 2018-12-07 132
6240 2016년 소중한 것 세가지 [3] 최용우 2018-12-06 214
6239 2016년 고등한 삶 최용우 2018-12-05 74
6238 2016년 선한 사람 [1] 최용우 2018-12-04 94
6237 2016년 인간이 되신 하나님 [2] 최용우 2018-12-03 105
6236 2016년 설교가 가장 쉬웠어요 [2] 최용우 2018-12-01 138
6235 2016년 세대 교회 최용우 2018-11-30 104
6234 2016년 의식 변화 [2] 최용우 2018-11-29 127
6233 2016년 악동뮤지션 file 최용우 2018-11-28 143
6232 2016년 손을 들고 찬양 [1] 최용우 2018-11-27 99
6231 2016년 2만통의 편지 [2] 최용우 2018-11-26 93
6230 2016년 세 번째 방해 최용우 2018-11-24 125
6229 2016년 두 번째 방해 [1] 최용우 2018-11-23 123
6228 2016년 기도하면 나타는 현상 [2] 최용우 2018-11-22 213
6227 2016년 성령 충만 [1] 최용우 2018-11-21 97
6226 2016년 성령의 불 [1] 최용우 2018-11-20 104
6225 2016년 성령세례 [3] 최용우 2018-11-19 154
6224 2016년 사랑과 진리 [1] 최용우 2018-11-17 153
6223 2016년 자식이 너무 말을 안 들을 때 [4] 최용우 2018-11-15 165
6222 2016년 저항하지 않으면 자유도 없다 [1] 최용우 2018-11-14 121
6221 2016년 종교개혁은 저항이다. 최용우 2018-11-13 89
6220 2016년 노예는 왜 저항하지 못하나? 최용우 2018-11-12 93
6219 2016년 형제 사이를 이간질하는 자 [1] 최용우 2018-11-10 155
6218 2016년 거짓을 말하는 망령된 증인 [1] 최용우 2018-11-09 115
6217 2016년 빨리 악으로 달려가는 발 [2] 최용우 2018-11-08 92
6216 2016년 악한 계교를 꾀하는 마음 최용우 2018-11-07 96
6215 2016년 무죄한 자의 피를 흘리는 손 [1] 최용우 2018-11-06 83
» 2016년 거짓된 혀 [2] 최용우 2018-11-05 161
    본 홈페이지는 조건없이 주고가신 예수님 처럼, 조건없이 퍼가기, 인용, 링크 모두 허용합니다.(단, 이단단체나, 상업적, 불법이용은 엄금)
    *운영자: 최용우 (010-7162-3514) * 9191az@hanmail.net * 30083 세종특별시 금남면 용포쑥티2길 5-7 (용포리 53-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