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님 아버지

2016년 최용우............... 조회 수 94 추천 수 0 2019.01.08 11:04:16
.........

hb6265.jpg

♣매일 아침 차 한잔 마시면서 전해드리는 햇볕같은이야기 그 6265번째 쪽지!


□하나님 아버지


하나님께서는 눈에 보이는 분이시라면 얼마나 좋을까요? 아마도 햄버거 가게 앞에 꼬부라진 지팡이를 들고 하루 종일 서 있는 할아버지 같으실까요? 아니면 하얀 수염을 휘날리는 산신령 같으실까요? 동양적인 정서에서는 하나님을 그렇게 생각하는 것 같습니다.
그러나 실증적인 서양인들은 하나님을 ‘아버지’라고 생각합니다. 그래서 정말 육신의 아버지처럼 자상하게 나의 말을 다 들어주고 “괜찮다. 괜찬어.”라고 해 줄 보이는 하나님이 필요했습니다. 그래서 자연스럽게 신부(神父, Priest)제도가 생겼습니다. 神父 즉 하나님 아버지(의 대리자)입니다. 신부는 천주교, 성공회, 정교회, 오리엔트정교회의 성직자이며 하나님께 제사를 드리는 ‘사제’입니다.
신부는 고해성사(告解聖事)를 주관하는데, 신자가 죄를 고백하면 ‘그 죄는 용서를 받았다’하고 선언해 줍니다. 제가 천주교인이 아니어서 그쪽 동네를 잘 모르기 때문에 이 정도만 말합니다.
기독교에서는 모든 성도가 하나님 앞에 나아가서 직접 죄를 아뢰고 용서받을 수 있다는 ‘만인제사장설’을 믿습니다. 기독교의 성직자를 목사(牧師)라고 하는데 pastor, 또는 minister 또는 rector입니다.
목사는 하나님과 신자 사이에서 중재자의 역할을 하는 천주교의 ‘신부’가 아닙니다. 목사는 신자들을 돕는 ‘서비스맨’의 역할입니다. 어떤 목사님은 자칭 ‘주의 종’이라고 하면서 신자들로부터는 ‘종님’으로 대접을 받으려고 하는데 잘못된 것이죠.
하나님에 대해서 서양적인 정서로는 신부(神父)의 존재와 같이 매우 구체적이고 실질적입니다. 동양적인 정서로는 아직 하나님에 대한 인상은 매우 ‘신비적인’것 같습니다. 그러나 제가 만난 하나님은 산신령같은 외모로 구름을 타고 다니시는 분은 아니셨습니다.  ⓒ최용우


♥2019.1.8. 불날에 좋은해, 밝은달 아빠 드립니다.


댓글 '1'

Changkuk Oh

2019.01.09 08:07:30

기대합니다
아버지를 더 잘 들어내는 서비스맨이 되고 싶습니다
주의 종님이 되려고 하다보니 그래서 힘이들었나봅니다
神父노릇 하려니 말입니다ㅡ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6276 2016년 안식하시는 하나님 new 최용우 2019-01-23 10
6275 2016년 여상하신 하나님 new 최용우 2019-01-22 51
6274 2016년 인내하시는 하나님 new 최용우 2019-01-21 70
6273 2016년 초연하신 하나님 [1] 최용우 2019-01-19 102
6272 2016년 고상함과 여상함 [1] 최용우 2019-01-17 108
6271 2016년 뽈레뽈레 update [2] 최용우 2019-01-16 126
6270 2016년 시끄러움과 조용함 최용우 2019-01-15 94
6269 2016년 만남의 깊이 [2] 최용우 2019-01-14 147
6268 2016년 하나님의 존재 인식 최용우 2019-01-12 146
6267 2016년 하나님의 음성 [1] 최용우 2019-01-10 129
6266 2016년 조용히 부름 [1] 최용우 2019-01-09 100
» 2016년 하나님 아버지 [1] 최용우 2019-01-08 94
6264 2016년 인격이신 하나님 [2] 최용우 2019-01-07 90
6263 2016년 할 수 있을까? [2] 최용우 2019-01-05 164
6262 2016년 하나님을 깊이 알기 최용우 2019-01-04 131
6261 2016년 솔직한 고백 최용우 2019-01-03 116
6260 2016년 하나님과 동행하는 삶 [2] 최용우 2019-01-01 222
6259 2016년 예수 형님 [3] 최용우 2018-12-29 129
6258 2016년 동방박사와 예수 최용우 2018-12-28 127
6257 2016년 영혼의 햇볕 최용우 2018-12-27 174
6256 2016년 불가사의와 구글 [1] 최용우 2018-12-26 87
6255 2016년 빛과 어두움 file [1] 최용우 2018-12-24 143
6254 2016년 빛이 쨘~ [1] 최용우 2018-12-22 132
6253 2016년 아이쿠야 [1] 최용우 2018-12-21 145
6252 2016년 정신 차립시다 [1] 최용우 2018-12-20 196
6251 2016년 10억원 [3] 최용우 2018-12-19 176
6250 2016년 교사와 교수 [1] 최용우 2018-12-18 110
6249 2016년 되고 법칙 [1] 최용우 2018-12-17 115
6248 2016년 두 눈으로 최용우 2018-12-15 137
6247 2016년 권능의 은사 최용우 2018-12-14 91
6246 2016년 발성의 은사 [1] 최용우 2018-12-13 82
6245 2016년 계시의 은사 [1] 최용우 2018-12-12 81
6244 2016년 세 가지 은사 최용우 2018-12-11 109
6243 2016년 재능과 은사 [1] 최용우 2018-12-10 94
6242 2016년 치유의 에너지 최용우 2018-12-08 118
    본 홈페이지는 조건없이 주고가신 예수님 처럼, 조건없이 퍼가기, 인용, 링크 모두 허용합니다.(단, 이단단체나, 상업적, 불법이용은 엄금)
    *운영자: 최용우 (010-7162-3514) * 9191az@hanmail.net * 30083 세종특별시 금남면 용포쑥티2길 5-7 (용포리 53-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