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사를 잘하자

2016년 최용우............... 조회 수 224 추천 수 0 2019.05.25 09:35:12
.........

hb6375.jpg

♣매일 아침차 한잔 마시면서 전해드리는 햇볕같은이야기 그 6375번째 쪽지!


□인사를 잘하자


조치원시장에는 ‘3천원 짜장’ 가게가 있습니다. 항상 사람들이 많은데 진짜 맛이 있어서인지 가격이 싸서인지는 잘 모르겠습니다. 그날도 가족들과 그 식당에 갔습니다. 그때, 온 국민이 다 아는 유명한 정치인이 보좌관들과 함께 들어왔습니다. 먼저 온 손님 자리 미처 치우기도 전에 그 빈자리에 앉았습니다. “짜장면 한 개 줘봐유”
사람들이 더러는 악수를 청하기도 했습니다. 저는 이런 기회가 자주 오는 것이 아니니 작은딸과 함께 사진을 한 장 찍어 주어야겠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식사를 다 한 것을 확인하고 얼른 “제 딸과 사진 한 장 찍고 싶습니다.” 그분은 “그래요.” 하면서 얼른 손거울을 보고 얼굴을 매만지고 코트를 벗는 것이었습니다. 그리고 작은딸과 나란히 서서 인자한 미소를 지으며 사진을 찍었습니다. “어느 학교 다니지요?” 작은딸이 아무개 고등학교에 다닌다고 하니 “오! 그 공부 잘하는 학생들만 들어가는 학교... 그래요. 꼭 꿈을 이루기를 바래요.”
저는 그분이 한 카리스마 하는 ‘무서운 사람’이라는 소문과는 달리 참 섬세하고 사람을 정성껏 대한다는 인상을 받았습니다. 너무 빠르지도 늦지도 않게 공손히 고개를 숙이는 인사가 참으로 정성스러웠습니다. 인사만으로도 이렇게 깊은 감동을 줄 수 있다니...
인사는 무조건 나를 낮추고 나의 좋은 기운을 상대방에게 주는 것입니다. 좋은 기운을 받은 상대는 기분이 좋아집니다. 지위가 높아도 인사를 할 때는 최대한 기운을 낮춰야 합니다. 기운을 낮추지 않는 인사는 좋은 기운을 주지 못해서 인사를 하고도 상대를 기분 나쁘게 합니다. 저는 사람들이 그렇게 무서운 분을 왜 그렇게 추종하는지 알 것 같았습니다. ⓒ최용우


♥2019.5.25. 흙날에 좋은해, 밝은달 아빠 드립니다.


댓글 '3'

Changkuk Oh

2019.05.26 07:52:38

인사는 기운을 빼고 하는게 정석이구나 고마버요
햇빛님

임경수

2019.05.26 07:52:57

감동입니다

들꽃603

2019.06.09 17:58:41

그 유명한 분이 누구일까?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6387 2016년 여호와 하나님은 해 최용우 2019-06-11 187
6386 2016년 공교한 일을 연구하여 최용우 2019-06-10 101
6385 2016년 때를 기다리는 지혜 최용우 2019-06-08 218
6384 2016년 인간답다는 것 최용우 2019-06-07 304
6383 2016년 인간은 원래 선하다 [2] 최용우 2019-06-06 218
6382 2016년 선이란 무엇인가? -애린 [1] 최용우 2019-06-05 110
6381 2016년 선이란 무엇인가? -건덕 최용우 2019-06-03 179
6380 2016년 선이란 무엇인가?-신신 [1] 최용우 2019-06-01 189
6379 2016년 마누라님의 말씀 [1] 최용우 2019-05-30 209
6378 2016년 하나님에 대한 두려움 최용우 2019-05-29 198
6377 2016년 능력의 원동력은 경건 최용우 2019-05-28 165
6376 2016년 무너진 경건생활 최용우 2019-05-27 194
» 2016년 인사를 잘하자 [3] 최용우 2019-05-25 224
6374 2016년 생각은 실제여 최용우 2019-05-24 182
6373 2016년 생각을 생각하고 [1] 최용우 2019-05-23 181
6372 2016년 죄의 무게 [1] 최용우 2019-05-22 218
6371 2016년 영혼의 무게 [1] 최용우 2019-05-21 215
6370 2016년 고령화 사회 [1] 최용우 2019-05-20 157
6369 2016년 도무지 [2] 최용우 2019-05-17 290
6368 2016년 치매(癡?) [1] 최용우 2019-05-16 227
6367 2016년 믿음의 디테일 [4] 최용우 2019-05-15 221
6366 2016년 지식과 믿음 최용우 2019-05-14 151
6365 2016년 고난 받는 특권 [1] 최용우 2019-05-13 127
6364 2016년 죽음은 복이다 [4] 최용우 2019-05-11 205
6363 2016년 개혁과 혁명 [2] 최용우 2019-05-10 164
6362 2016년 팔의론(八醫論) 최용우 2019-05-09 144
6361 2016년 간접적인 대화 [1] 최용우 2019-05-08 126
6360 2016년 축복의 대화 [3] 최용우 2019-05-07 259
6359 2016년 소수와의 대화 최용우 2019-05-04 112
6358 2016년 간헐적인 대화 최용우 2019-05-03 156
6357 2016년 직접적인 대화 [1] 최용우 2019-05-02 147
6356 2016년 쌍방향 대화 [1] 최용우 2019-05-01 155
6355 2016년 성경을 머리로 [1] 최용우 2019-04-29 148
6354 2016년 성경을 손으로 최용우 2019-04-26 164
6353 2016년 성경을 입으로 [1] 최용우 2019-04-25 168
    본 홈페이지는 조건없이 주고가신 예수님 처럼, 조건없이 퍼가기, 인용, 링크 모두 허용합니다.(단, 이단단체나, 상업적, 불법이용은 엄금)
    *운영자: 최용우 (010-7162-3514) * 9191az@hanmail.net * 30083 세종특별시 금남면 용포쑥티2길 5-7 (용포리 53-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