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파주의와 열두지파

2016년 최용우............... 조회 수 103 추천 수 0 2019.07.19 09:21:37
.........

hb6419.jpg

♣매일 아침 차 한잔 마시면서 전해드리는 햇볕같은이야기 그 6419번째 쪽지!


□교파주의와 열두지파


우리나라 대통령은 해마다 각 종교 지도자들을 청와대로 초청하여 의견도 듣고 밥도 같이 먹는 시간을 갖습니다. 그런데 다른 종교의 대표를 초청하는 것은 크게 어렵지 않은데, 기독교 대표를 선정하는 데 해마다 애를 먹는다고 합니다. 왜냐하면 서로 자기가 대표라고 주장하기 때문입니다. 다른 말로 하면 기독교는 자기들끼리 사분오열 되어 대표적 지도자 하나도 못 내놓는 종교인 것입니다.
이스라엘 열두지파 사이에서 벌어지는 암투와 음모와 서로 합치고 찢어지는 내적 분쟁을 보면서, 현대 기독교 신앙에 나타나는 교파주의의 뿌리가 바로 여기에 있는 것이 아닌가 싶을 정도입니다. 전 세계 기독교 교파는 20세기 전까지 1900개였는데, 지금은 3만 5천 500개로 급속하게 늘었다고 합니다.
이러한 기독교의 분열의 원인을 살펴보면 실소를 자아내게 합니다. 서로 갈라지는 원인은 좋은 이유보다는 안 좋은 이유가 대부분입니다. 그렇게 갈라져서 서로 원수 대하듯 합니다. 교회 옆에 절이 들어오는 것보다도 다른 교회가 들어오는 것에 더 민감하게 신경질적으로 반응을 합니다.
제가 안양에 살 때 주일 아침에 헌금봉투가 떨어졌습니다. 저는 “잠깐만요.”하고 옆 교회에 달려가서 헌금봉투를 빌려왔습니다. 그때 장로님이 막 화를 내며 “젊은 전도사가 뭘 모르는구만, 순복음교회는 이단이야. 빨리 갖다 주고 와.” 어떻게 우리 교단만 빼고 다른 교단은 다 이단으로 취급을 할까요? 분파주의는 그리스도의 몸을 갈기갈기 찢는 행위입니다. 전 세계가 하나의 교회인 카톨릭의 영향력에 비하면 모래처럼 흩어진 기독교의 영향력은 너무나 힘이 없으니 안타까운 일입니다. 어찌하면 좋습니까? ⓒ최용우


♥2019.7.19. 금땡이 날에 좋은해, 밝은달 아빠 드립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6425 2016년 세번째 왕 솔로몬 최용우 2019-07-27 233
6424 2016년 두 번째 왕 다윗 최용우 2019-07-26 178
6423 2016년 첫번째 왕 사울 [2] 최용우 2019-07-25 209
6422 2016년 왕을 원하는 사람들 [3] 최용우 2019-07-24 172
6421 2016년 믿음의 영웅과 열두지파 [2] 최용우 2019-07-22 144
6420 2016년 헛된 길을 걷는 열두지파 최용우 2019-07-20 196
» 2016년 교파주의와 열두지파 최용우 2019-07-19 103
6418 2016년 삼손과 열두지파 최용우 2019-07-18 151
6417 2016년 오합지졸 열두지파 [1] 최용우 2019-07-17 166
6416 2016년 열두지파 [2] 최용우 2019-07-15 313
6415 2016년 요단강 건너 탈출하려면 최용우 2019-07-13 242
6414 2016년 홍해 건너 탈출 [1] 최용우 2019-07-12 180
6413 2016년 그래도 탈출 [1] 최용우 2019-07-11 121
6412 2016년 탈출 방해 공작 [2] 최용우 2019-07-10 193
6411 2016년 애굽 탈출! 최용우 2019-07-09 137
6410 2016년 탈출 하라 최용우 2019-07-08 159
6409 2016년 믿음의 명문 가문 [2] 최용우 2019-07-06 286
6408 2016년 가문의 진단 최용우 2019-07-05 172
6407 2016년 가문의 부활 [1] 최용우 2019-07-04 160
6406 2016년 가문의 위기 최용우 2019-07-03 170
6405 2016년 가문의 영광 [2] 최용우 2019-07-02 220
6404 2016년 아브라함의 가문 최용우 2019-07-01 166
6403 2016년 외면의 정결함 최용우 2019-06-29 163
6402 2016년 내면의 정결함 최용우 2019-06-28 216
6401 2016년 정결예복 최용우 2019-06-27 139
6400 2016년 천국잔치 최용우 2019-06-26 193
6399 2016년 즐겁고 재미있게 살다가 최용우 2019-06-25 203
6398 2016년 두 가지 고통 [3] 최용우 2019-06-24 207
6397 2016년 방탄소년단의 성공비결 [1] 최용우 2019-06-22 285
6396 2016년 소유냐 존재냐 [1] 최용우 2019-06-21 247
6395 2016년 아기 약 먹이기 [5] 최용우 2019-06-20 314
6394 2016년 동상이몽(同床異夢) [2] 최용우 2019-06-19 208
6393 2016년 기독교 구원론 최용우 2019-06-18 205
6392 2016년 왜 구원을 강조하나? [1] 최용우 2019-06-17 154
6391 2016년 기독교의 본질은 ‘구원’인가? [4] 최용우 2019-06-15 337
    본 홈페이지는 조건없이 주고가신 예수님 처럼, 조건없이 퍼가기, 인용, 링크 모두 허용합니다.(단, 이단단체나, 상업적, 불법이용은 엄금)
    *운영자: 최용우 (010-7162-3514) * 9191az@hanmail.net * 30083 세종특별시 금남면 용포쑥티2길 5-7 (용포리 53-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