헛된 길을 걷는 열두지파

2016년 최용우............... 조회 수 196 추천 수 0 2019.07.20 10:53:32
.........

hb6420.jpg

♣매일 아침 차 한잔 마시면서 전해드리는 햇볕같은이야기 그 6420번째 쪽지!


□헛된 길을 걷는 열두지파


젖과 꿀이 흐르는 가나안 땅을 점령하여 각 지파별로 분배받아서 살아가던 이스라엘 열두지파는 시간이 지나면서 모세가 가르쳐준 율법을 다 잊어버리고 율법에서 멀리 떨어진 무지한 삶을 살았습니다. 그들에게는 하나님과의 만남도 없고 깨달음도 없었습니다.
그들은 실로에 세워진 ‘성막’에 정기적으로 방문하여 하나님을 만나야 함에도 불구하고 점점 가나안 거민들과 혼합되어 그들의 생활방식을 따라 부귀와 쾌락과 형상들을 하나님처럼 섬겼습니다. 놀라운 것은 실제로 그들의 삶은 거의 하나님을 대적하는 삶을 살고 있으면서도 자신들은 ‘하나님의 선택 받은 선민’이라서 하나님이 지켜주신다고 철썩 같이 믿고 있었다는 것입니다.
요즘 각 교회마다 ‘가나안 교인’들이 많습니다. 교회에 만족하지 못하고 교회를 떠나려고 눈치를 보고 있는 교인들을 ‘가나 안가나’ 간 보고 있다고 해서 가나안 교인이라고 합니다.
예수님을 믿는 순간 잠자던 영혼이 깨어나 하나님을 찾게 됩니다. 영혼은 갈급하여 하나님을 찾는데, 교회는 세상에서 성공하여 부자 되자는 이야기만 합니다. 교회에서 영혼에 만족함을 느끼지 못하는 교인들은 자신의 영혼을 만족시켜 줄 참된 복음을 찾아 이 교회 저 교회 떠돌아다니는 것입니다.
영적 감각이 사라진 교인들은 ‘영적 갈망’ 자체가 없습니다. 교회에 열심히 출석하는 것으로 잘 믿고 있다고 생각합니다. 그들의 삶은 거의 불신자들처럼 하나님을 대적하는 삶을 살고 있으면서도 자신들은 예수님을 믿는다고 입으로 시인했으니 틀림없이 구원을 받았다고 철썩 같이 믿습니다. 헛된 길을 걸으면서도 깨닫지 못하는 이스라엘 열두지파와 하나도 다를 것이 없습니다. ⓒ최용우


♥2019.7.20. 흙날에 좋은해, 밝은달 아빠 드립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 2016년 헛된 길을 걷는 열두지파 최용우 2019-07-20 196
6419 2016년 교파주의와 열두지파 최용우 2019-07-19 104
6418 2016년 삼손과 열두지파 최용우 2019-07-18 154
6417 2016년 오합지졸 열두지파 [1] 최용우 2019-07-17 166
6416 2016년 열두지파 [2] 최용우 2019-07-15 317
6415 2016년 요단강 건너 탈출하려면 최용우 2019-07-13 249
6414 2016년 홍해 건너 탈출 [1] 최용우 2019-07-12 181
6413 2016년 그래도 탈출 [1] 최용우 2019-07-11 123
6412 2016년 탈출 방해 공작 [2] 최용우 2019-07-10 193
6411 2016년 애굽 탈출! 최용우 2019-07-09 138
6410 2016년 탈출 하라 최용우 2019-07-08 159
6409 2016년 믿음의 명문 가문 [2] 최용우 2019-07-06 295
6408 2016년 가문의 진단 최용우 2019-07-05 173
6407 2016년 가문의 부활 [1] 최용우 2019-07-04 160
6406 2016년 가문의 위기 최용우 2019-07-03 172
6405 2016년 가문의 영광 [2] 최용우 2019-07-02 220
6404 2016년 아브라함의 가문 최용우 2019-07-01 170
6403 2016년 외면의 정결함 최용우 2019-06-29 163
6402 2016년 내면의 정결함 최용우 2019-06-28 217
6401 2016년 정결예복 최용우 2019-06-27 139
6400 2016년 천국잔치 최용우 2019-06-26 193
6399 2016년 즐겁고 재미있게 살다가 최용우 2019-06-25 205
6398 2016년 두 가지 고통 [3] 최용우 2019-06-24 207
6397 2016년 방탄소년단의 성공비결 [1] 최용우 2019-06-22 287
6396 2016년 소유냐 존재냐 [1] 최용우 2019-06-21 249
6395 2016년 아기 약 먹이기 [5] 최용우 2019-06-20 327
6394 2016년 동상이몽(同床異夢) [2] 최용우 2019-06-19 208
6393 2016년 기독교 구원론 최용우 2019-06-18 210
6392 2016년 왜 구원을 강조하나? [1] 최용우 2019-06-17 154
6391 2016년 기독교의 본질은 ‘구원’인가? [4] 최용우 2019-06-15 341
6390 2016년 방탄소년단과 기독교 [1] 최용우 2019-06-14 542
6389 2016년 골든 타임 file 최용우 2019-06-13 228
6388 2016년 여호와 하나님은 방패 [1] 최용우 2019-06-12 229
6387 2016년 여호와 하나님은 해 최용우 2019-06-11 271
6386 2016년 공교한 일을 연구하여 최용우 2019-06-10 108
    본 홈페이지는 조건없이 주고가신 예수님 처럼, 조건없이 퍼가기, 인용, 링크 모두 허용합니다.(단, 이단단체나, 상업적, 불법이용은 엄금)
    *운영자: 최용우 (010-7162-3514) * 9191az@hanmail.net * 30083 세종특별시 금남면 용포쑥티2길 5-7 (용포리 53-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