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난의 신비

2016년 최용우............... 조회 수 148 추천 수 0 2019.09.05 09:23:37
.........

hb6455.jpg

♣매일 아침차 한잔 마시면서 전해드리는 햇볕같은이야기 그 6455번째 쪽지!


□고난의 신비


신비(神秘)란 인간의 힘이나 지혜나 이론이나 상식으로는 도저히 이해가 안 되는 어떤 현상입니다. 성경적으로는 인간의 힘으로는 불가능한 일을 하나님께서 초자연적인 방법으로 가능하게 해주시는 것입니다. 욥기서를 꼼꼼하게 읽어보면, 먼저 욥의 삶 가운데 고난이 섬세하고 치밀하게 모습을 드러냅니다. 욥은 처음에는 고난 때문에 혼란스러워 하지만 그러나 고난 가운데 숨어있는 신비를 발견한 후에는 오히려 고난에 대해 감사하는 것을 볼 수 있습니다.
사람들은 고난이 닥칠 때, “하필 왜 나에게 이런 일이? 하나님을 열심히 믿었는데 하나님도 참 너무 하시네... 복을 주지는 못할망정...” 하고 반응을 합니다. 그동안 자신이 살아온 망나니 같은 삶을 그 순간에 다 망각 속으로 보내버리고 자신은 고난 받을 이유가 없는 성인(聖人)이라고 생각하는 것입니다. 그러나 이 세상에 고난을 받지 않아도 될 자격이 있는 사람은 한 사람도 없습니다. 그러니 고난이 닥칠 때, “드디어 올 것이 왔군.”하고 받아들여야 합니다.
고난이 신비(神秘)인 이유는 고난 가운데에서만 진짜 예수님의 진면목을 경험할 수 있기 때문입니다. 우리는 태평성대 가운데 복 주시고 소원 이루어 주시는 축복의 예수님을 만나고 싶어 하지만 예수님은 고난, 고통 가운데 우리의 손을 잡아 주시고 싶어 하십니다.
팀 켈러(Timothy J. Keller)는 <고통에 답하다>라는 책에서 ‘고난까지도 다스리시는 만물의 주권자심에도 불구하고, 우리의 인생 풀무불에 뛰어들어 몸소 고난당하신 예수님을 항상 바라보라’고 합니다.
나의 고난은 반드시 내 발로 내가 걸어서 통과해야 합니다. 그때, 예수님이 나와 동행하시면서 함께 고난을 당하시고 함께 수치를 당시시면서 나를 보호하십니다. 그것이 고난의 신비입니다.ⓒ최용우

 
♥2019.9.5. 나무 날에 좋은해, 밝은달 아빠 드립니다.


댓글 '1'

임경수

2019.09.06 14:03:11

아멘입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6489 2016년 중보기도 [4] 최용우 2019-10-19 162
6488 2016년 선포기도 최용우 2019-10-18 124
6487 2016년 간구기도 [1] 최용우 2019-10-17 200
6486 2016년 화목기도 최용우 2019-10-16 110
6485 2016년 대적기도 [1] 최용우 2019-10-15 296
6484 2016년 보호기도 최용우 2019-10-14 122
6483 2016년 임재기도 최용우 2019-10-12 167
6482 2016년 감사기도 [1] 최용우 2019-10-11 237
6481 2016년 회개기도 [1] 최용우 2019-10-10 183
6480 2016년 식사기도 [3] 최용우 2019-10-09 463
6479 2016년 감각과 지성 최용우 2019-10-08 160
6478 2016년 점점 하나님과 가까워지려면 최용우 2019-10-07 268
6477 2016년 구심점 [1] 최용우 2019-10-05 207
6476 2016년 무너진 마음 [2] 최용우 2019-10-04 269
6475 2016년 선지자들과 성경 [1] 최용우 2019-10-03 128
6474 2016년 선지자의 설교 [3] 최용우 2019-10-02 152
6473 2016년 선지자의 외침 [1] 최용우 2019-09-30 114
6472 2016년 전하지도 않고 듣지도 않고 [2] 최용우 2019-09-28 226
6471 2016년 선지자로 부르심 [1] 최용우 2019-09-27 139
6470 2016년 선지자와 백성들 최용우 2019-09-25 121
6469 2016년 선지자와 목사 최용우 2019-09-24 140
6468 2016년 선지자와 하나님 [1] 최용우 2019-09-23 138
6467 2016년 잠언과 지혜 최용우 2019-09-21 204
6466 2016년 뱀과 지혜 [1] 최용우 2019-09-20 325
6465 2016년 지혜의 말씀 최용우 2019-09-19 235
6464 2016년 지혜와 윤리도덕 [1] 최용우 2019-09-18 115
6463 2016년 지혜와 계시 최용우 2019-09-17 110
6462 2016년 지혜와 지식 최용우 2019-09-16 144
6461 2016년 시편과 희노애락(喜怒哀樂) [1] 최용우 2019-09-12 178
6460 2016년 시와 찬송과 신령한 노래로 최용우 2019-09-11 154
6459 2016년 시편기도 최용우 2019-09-10 163
6458 2016년 시편 찬양 최용우 2019-09-09 161
6457 2016년 고난과 성숙 최용우 2019-09-07 192
6456 2016년 고난과 침묵 [2] 최용우 2019-09-06 161
» 2016년 고난의 신비 [1] 최용우 2019-09-05 148
    본 홈페이지는 조건없이 주고가신 예수님 처럼, 조건없이 퍼가기, 인용, 링크 모두 허용합니다.(단, 이단단체나, 상업적, 불법이용은 엄금)
    *운영자: 최용우 (010-7162-3514) * 9191az@hanmail.net * 30083 세종특별시 금남면 용포쑥티2길 5-7 (용포리 53-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