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도와 순종

2016년 최용우............... 조회 수 142 추천 수 0 2019.11.08 06:30:02
.........

hb6506.jpg

♣매일 아침 차 한잔 마시면서 전해드리는 햇볕같은이야기 그 6506번째 쪽지!


□기도와 순종


기독교는 하나님을 만나는 종교입니다. 하나님을 만난 사람들은 무엇을 기도해야 하고 무엇을 기도하면 안 되는지 기도의 본질에 대해 정확하게 알고 기도를 합니다. 우리는 그런 사람들을 ‘거듭난 그리스도인’이라 합니다.
오대산 올라가는데 절간 앞에 ‘수능 100일 기도’ 현수막이 걸려 있었습니다. 교회에도 똑같이 ‘수능 100일 기도’ 현수막이 붙어 있습니다. 일행 중 한 분이 물었습니다. “진짜 궁금해서 그러는데요, 교회와 절간의 수능 100일 기도가 어떻게 다른지 모르겠네요. 저 현수막을 절이름 지우고 교회이름으로 바꾸어 그냥 걸어도 되겠네요.”
교회의 기도와 절간의 기도는 완전히 다릅니다. 절간의 기도가 소원이 이루어지기를 부처님께 비는 샤머니즘(Shamanism)적 기도라면, 교회의 기도는 하나님의 뜻을 알기 위해 하나님께 묻는 것입니다.
만약 교회에서 소원이 이루어지기를 예수님께 빈다면, 그것은 우리 민족의 역사 속에 깊게 뿌리를 내리고 있는 민간신앙의 영향을 받은 샤머니즘이지 기독교의 기도가 아닙니다. 기독교의 기도는 계약적(契約的) 윤리적(倫理的) 신앙적(信仰的) 축복사상인 반면, 절간의 기도는 현세적(現世的) 요행적(僥倖的) 주술적(呪術的) 기복사상에 가깝습니다.
왜 기도해도 기도가 잘 안 이루어집니까? 하나님의 뜻대로 하는 기도가 아니라 내 뜻대로 하는 기도이기 때문입니다. 기독교의 기도는 그 주체가 하나님이십니다. 기도는 하나님의 뜻을 이루기 위한 하나님의 방법이며, 우리는 도구로서 ‘순종’함으로 동참합니다.
거듭난 그리스도인은 함부로 자기의 소원을 기도하지 않고, 그것이 주님의 뜻을 이루는 것인지 아닌지 주님의 인도하심을 먼저 구합니다. 왜냐하면 그 기도에 무조건 순종해야 하기 때문입니다.ⓒ최용우


♥2019.11.8. 쇠날에 좋은해, 밝은달 아빠 드립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6528 2016년 심판과 승리 new 최용우 2019-12-06 28
6527 2016년 심판과 사랑 new 최용우 2019-12-05 43
6526 2016년 심판과 섭리 최용우 2019-12-04 56
6525 2016년 심판을 부인함 최용우 2019-12-03 42
6524 2016년 심판의 복 [1] 최용우 2019-12-02 45
6523 2016년 상대성이론과 우주관 [2] 최용우 2019-11-30 67
6522 2016년 우주만물(宇宙萬物) 최용우 2019-11-28 70
6521 2016년 정년퇴직과 우주관 [3] 최용우 2019-11-26 112
6520 2016년 거위의 날개 [2] 최용우 2019-11-25 108
6519 2016년 사람 모양 [3] 최용우 2019-11-23 150
6518 2016년 왜 기도해야 하는가? [1] 최용우 2019-11-22 175
6517 2016년 영혼의 성장 최용우 2019-11-21 128
6516 2016년 나도 디지게 힘들다 [1] 최용우 2019-11-20 161
6515 2016년 임재와 천국 [1] 최용우 2019-11-19 70
6514 2016년 겸손한 사람들 [2] 최용우 2019-11-18 92
6513 2016년 가장 갈망하는 것 [1] 최용우 2019-11-16 167
6512 2016년 마음의 평화 [1] 최용우 2019-11-15 138
6511 2016년 참된 기쁨 [1] 최용우 2019-11-14 109
6510 2016년 상처받지 않음 최용우 2019-11-13 74
6509 2016년 편안함과 안식 [1] 최용우 2019-11-12 85
6508 2016년 감사와 기쁨 최용우 2019-11-11 284
6507 2016년 동역과 협력 최용우 2019-11-09 133
» 2016년 기도와 순종 최용우 2019-11-08 142
6505 2016년 예민한 고통 [1] 최용우 2019-11-07 142
6504 2016년 비판과 비난 [3] 최용우 2019-11-06 115
6503 2016년 자유와 구속 최용우 2019-11-05 82
6502 2016년 기도와 일 최용우 2019-11-04 127
6501 2016년 길이 막힐 때 최용우 2019-11-03 133
6500 2016년 인도와 신뢰 [1] 최용우 2019-11-01 146
6499 2016년 사소한 일 [1] 최용우 2019-10-31 139
6498 2016년 세상 평가와 비판 최용우 2019-10-30 92
6497 2016년 자랑과 칭찬 [1] 최용우 2019-10-28 171
6496 2016년 높임 받는 것 [1] 최용우 2019-10-27 125
6495 2016년 시천주 인내천 [3] 최용우 2019-10-26 138
6494 2016년 토지와 재봉틀 [2] 최용우 2019-10-25 123
    본 홈페이지는 조건없이 주고가신 예수님 처럼, 조건없이 퍼가기, 인용, 링크 모두 허용합니다.(단, 이단단체나, 상업적, 불법이용은 엄금)
    *운영자: 최용우 (010-7162-3514) * 9191az@hanmail.net * 30083 세종특별시 금남면 용포쑥티2길 5-7 (용포리 53-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