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판을 부인함

2016년 최용우............... 조회 수 50 추천 수 0 2019.12.03 06:59:19
.........

hb6525.jpg

♣매일 아침 차 한잔 마시면서 전해드리는 햇볕같은이야기 그 6525번째 쪽지!


□심판을 부인함


주께서 그 사랑하시는 자를 징계하시고(히12:6) 심판하심으로 그들의 죄악을 깨닫기를 원하셨지만 이스라엘은 심판을 부인하였습니다. “1가지 큰 사건이 터지기 전에 30가지 작은 사건이 있었고 300가지 징조가 있어 1:30:300이다” 이것을 하인리히의 법칙(Heinrich's law)이라고 합니다.
의사인 집사님 말하기를... 갑자기(?) 병이 발견되면 “내가 왜? 왜? 왜에?” 마치 금시초문이라는 듯 자신의 병을 받아들이지 못하는 환자들이 많다고 합니다. 초기증상들을 말하면 “그랬던 것 같아요...” 하고 비로소 수긍한다고 합니다. 원인 없는 병은 없습니다. 그 원인이 자신이든 가족이든 환경이든 반드시 300가지 습관과 30가지 증상 끝에 1가지 병이 생긴 것입니다.
이스라엘 백성들은 300가지 작은 죄악들을 저질렀고, 지도자들은 30가지 큰 범죄들을 저질렀고 그 결과로 바벨론의 포로가 되어 끌려가면서도 그들은 “우리는 하나님께서 택한 선민인데 우리가 왜? 왜? 왜에?...” 하면서 하나님의 심판을 부인하였습니다. 그들의 부인은 분노와 애통과 혼란과 비통을 거치더니 종국에 가서는 심판을 거부했습니다. 이렇게 된 가장 큰 원인은 ‘거짓 선지자’들의 평안하다 평안하다‘ 하는 ‘거짓 메시지’였습니다.(렘6:14)
오늘날 우리나라 기독교를 보십시오. 바벨론 포로로 끌려가고 있는 저 이스라엘 백성들 같지 않습니까? 교인들은 300가지 불법을 저지르면서도 아무 죄의식이 없고, 지도자들은 30가지 범죄들을 저질러서 기독교를 ‘개독교’로 만들고, 거짓 선지자들은 ‘아무리 죄를 지어도 예수 이름을 믿는다고 고백하기만 하면 천국은 따 놓은 당상이다. 걱정하지 마라. 평강하다 평강하다’ 하고 있습니다. ⓒ최용우

 
♥2019.12.3. 불날에 좋은해, 밝은달 아빠 드립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6529 2016년 어둠과 심판 new 최용우 2019-12-07 64
6528 2016년 심판과 승리 최용우 2019-12-06 50
6527 2016년 심판과 사랑 최용우 2019-12-05 55
6526 2016년 심판과 섭리 최용우 2019-12-04 65
» 2016년 심판을 부인함 최용우 2019-12-03 50
6524 2016년 심판의 복 [1] 최용우 2019-12-02 56
6523 2016년 상대성이론과 우주관 [2] 최용우 2019-11-30 75
6522 2016년 우주만물(宇宙萬物) 최용우 2019-11-28 74
6521 2016년 정년퇴직과 우주관 [3] 최용우 2019-11-26 115
6520 2016년 거위의 날개 [2] 최용우 2019-11-25 117
6519 2016년 사람 모양 [3] 최용우 2019-11-23 157
6518 2016년 왜 기도해야 하는가? [1] 최용우 2019-11-22 186
6517 2016년 영혼의 성장 최용우 2019-11-21 134
6516 2016년 나도 디지게 힘들다 [1] 최용우 2019-11-20 168
6515 2016년 임재와 천국 [1] 최용우 2019-11-19 70
6514 2016년 겸손한 사람들 [2] 최용우 2019-11-18 96
6513 2016년 가장 갈망하는 것 [1] 최용우 2019-11-16 171
6512 2016년 마음의 평화 [1] 최용우 2019-11-15 142
6511 2016년 참된 기쁨 [1] 최용우 2019-11-14 112
6510 2016년 상처받지 않음 최용우 2019-11-13 77
6509 2016년 편안함과 안식 [1] 최용우 2019-11-12 87
6508 2016년 감사와 기쁨 최용우 2019-11-11 285
6507 2016년 동역과 협력 최용우 2019-11-09 136
6506 2016년 기도와 순종 최용우 2019-11-08 143
6505 2016년 예민한 고통 [1] 최용우 2019-11-07 142
6504 2016년 비판과 비난 [3] 최용우 2019-11-06 115
6503 2016년 자유와 구속 최용우 2019-11-05 84
6502 2016년 기도와 일 최용우 2019-11-04 128
6501 2016년 길이 막힐 때 최용우 2019-11-03 140
6500 2016년 인도와 신뢰 [1] 최용우 2019-11-01 147
6499 2016년 사소한 일 [1] 최용우 2019-10-31 141
6498 2016년 세상 평가와 비판 최용우 2019-10-30 93
6497 2016년 자랑과 칭찬 [1] 최용우 2019-10-28 171
6496 2016년 높임 받는 것 [1] 최용우 2019-10-27 125
6495 2016년 시천주 인내천 [3] 최용우 2019-10-26 139
    본 홈페이지는 조건없이 주고가신 예수님 처럼, 조건없이 퍼가기, 인용, 링크 모두 허용합니다.(단, 이단단체나, 상업적, 불법이용은 엄금)
    *운영자: 최용우 (010-7162-3514) * 9191az@hanmail.net * 30083 세종특별시 금남면 용포쑥티2길 5-7 (용포리 53-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