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원한 시간

2016년 최용우............... 조회 수 160 추천 수 0 2020.02.01 10:21:00
.........

hb6572.jpg

♣매일 아침 차 한잔 마시면서 전해드리는 햇볕같은이야기 그 6572번째 쪽지


□영원한 시간


우리는 시각과 시각의 간격을 ‘시간’이라고 합니다. 초, 분, 시간, 일, 월, 년으로 시각을 표시합니다. 천체물리학에서는 시간을 측정하는 단위로 ‘거리’를 사용합니다. 빛이 1년 동안 간 거리를 1광년이라고 합니다. 아직까지는 이 세상에서 빛이 가장 빠르며, 광속으로 계산해 보면 빛이 지구를 일곱 바퀴 반을 도는 것을 ‘1초’라고 합니다. 그러니까 1초는 약 300,000km 거리입니다. 알고 보면 시간은 정말 빠르죠?
그런데 빛의 관점에서 볼 때, 빛이 움직이는 가장 짧은 순간의 시각은 0입니다. 빛은 0의 시각에 무한대의 거리를 이동하는 셈이며, 그것은 중력에 의한 굴절 및 회절에도 변하지 않습니다. 0인 빛의 속도를 인간이 이해할 수 없기 때문에 어쩔 수 없이 과학자들이 ‘빛이 1년 동안 가는 공간의 거리를 1광년이라고 하자.’고 서로 약속한 것이죠. 그러므로 시간의 창조자(?)는 과학자들인 셈입니다.
그렇게 광속으로 계산했을 때, 태양에서 출발한 빛이 지구까지 오는데 약 8분이라는 시간이 걸립니다. 지금 내가 쬐고 있는 이 햇볕은 8분 전에 태양을 출발했던 햇볕입니다. 하늘에 있는 무수히 많은 별들 가운데 어떤 별은 지금 존재하지 않습니다. 별이 존재했을 때 출발한 별빛이 우리 눈에 도달하기 전에 사라져버렸기 때문에 별빛만이 남은 것이죠. 실체는 없는데 ‘시간’만 남은 것입니다.
저는 지금 ‘영원’에 대해 최대한 쉽게 설명해 보았는데 유한한 세상에서 무한을 설명하고 이해한다는 것이 가능한 일인지는 모르겠습니다. 하나님은 영원하신 분인데 그 ‘영원’은 인간들이 생각하는 ‘시간적 영원’이 아닙니다. 영원은 분명히 있고 지금 우리가 영원 가운데 있지만 그것을 설명하고 이해하기는 쉽지 않습니다. ⓒ최용우

 
♥2020.2.1. 흙날에 좋은해, 밝은달 아빠 드립니다.


댓글 '3'

들꽃613

2020.02.05 13:58:54

영원토록 예수님과 동행하고 싶은 최용우 올립니다.

아카시아

2020.02.08 11:47:47

최용우님 축복합니다. 늘 좋고 귀한글 감사합니다.

최용우

2020.02.10 08:02:08

감사합니다. 100배의 축복으로 반사 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6585 2016년 낙랑공주의 결혼 new 최용우 2020-02-17 39
6584 2016년 주편단심(主片丹心) 최용우 2020-02-15 81
6583 2016년 한 조각 붉은 마음 최용우 2020-02-14 81
6582 2016년 프레임에 빠지면 [5] 최용우 2020-02-13 134
6581 2016년 천국에 어울리는 얼굴 [3] 최용우 2020-02-12 115
6580 2016년 하나님과 나의 자아 [1] 최용우 2020-02-11 79
6579 2016년 심복(心腹) [2] 최용우 2020-02-10 91
6578 2016년 성령충만과 임재 최용우 2020-02-08 87
6577 2016년 성령충만 받는 방법 최용우 2020-02-07 96
6576 2016년 성령세례와 성령충만 [3] 최용우 2020-02-06 86
6575 2016년 물세례와 성령세례 최용우 2020-02-05 77
6574 2016년 목사의 고민 [8] 최용우 2020-02-04 216
6573 2016년 예배 시간에 목이 떨어진 권사님 [3] 최용우 2020-02-03 127
» 2016년 영원한 시간 [3] 최용우 2020-02-01 160
6571 2016년 예수와 하나님 나라 최용우 2020-01-31 113
6570 2016년 예수와 세례요한 최용우 2020-01-30 61
6569 2016년 예수의 신성 최용우 2020-01-29 63
6568 2016년 예수의 인성 [1] 최용우 2020-01-28 65
6567 2016년 예수와 미래 [1] 최용우 2020-01-24 128
6566 2016년 예수 경험 최용우 2020-01-23 123
6565 2016년 예수와 경륜(經綸) [2] 최용우 2020-01-22 88
6564 2016년 예수와 믿음 [2] 최용우 2020-01-21 108
6563 2016년 예수와 회개 최용우 2020-01-20 93
6562 2016년 예수와 유대인들 최용우 2020-01-18 118
6561 2016년 예수와 법칙 [1] 최용우 2020-01-17 117
6560 2016년 예수는 왜 그때 거기에 최용우 2020-01-16 124
6559 2016년 예수와 역사 [1] 최용우 2020-01-15 101
6558 2016년 예수와 기독교 [1] 최용우 2020-01-14 113
6557 2016년 예수 그리스도 최용우 2020-01-13 101
6556 2016년 기독교와 우리나라 [2] 최용우 2020-01-11 180
6555 2016년 기독교와 근본주의 최용우 2020-01-10 118
6554 2016년 기독교와 프로테스탄트 최용우 2020-01-09 92
6553 2016년 기독교와 카톨릭 최용우 2020-01-08 125
6552 2016년 기독교와 유대교 [3] 최용우 2020-01-07 118
6551 2016년 기독교 나무 [1] 최용우 2020-01-06 124
    본 홈페이지는 조건없이 주고가신 예수님 처럼, 조건없이 퍼가기, 인용, 링크 모두 허용합니다.(단, 이단단체나, 상업적, 불법이용은 엄금)
    *운영자: 최용우 (010-7162-3514) * 9191az@hanmail.net * 30083 세종특별시 금남면 용포쑥티2길 5-7 (용포리 53-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