니케아신경

2016년 최용우............... 조회 수 122 추천 수 0 2020.03.18 07:00:46
.........

hb6610.jpg

♣매일 아침 차 한잔 마시면서 전해드리는 햇볕같은이야기 그 6610번째 쪽지!


□니케아신경


교회마다 ‘신천지 출입 금지’라는 글씨가 붙어 있습니다. 그런데 천안의 아무개 목사님 교회에는 <신천지 환영> 이라는 현수막이 붙어 있다고 합니다. 도대체 신천지 따위가 뭐가 무서워서 교회마다 신천지 출입을 막고 문까지 걸어 잠그냐는 것이지요.
그러고 보니 그렇네요. 신천지와 기독교가 어떻게 다른지 딱 구분을 할 수 있으면 신천지를 무서워하거나 똥처럼 더러워도 피하지 않을 수 있겠는데, 딱히 교회에서 그런 설교는 하지 않는 것 같습니다.
초대교회 시대에도 신천지 같은 이단들이 있었습니다. 그 중에 ‘아리우스주의자’들이 가장 골치 아팠습니다. 그들은 삼위일체나 성령을 부인하였고 사사건건 기존 교인들을 혼란스럽게 하였습니다. 그리하여 콘스탄티노플 공의회(381)에서 아리우스주의를 반박하고, 신앙의 기준을 딱 잡아주는 ‘니케아신경’을 발표하였습니다.
우리나라에서는 니케아신경을 고백하는 교회가 드물지만, 전 세계적으로 보면 니케아신경은 사도신경과 함께 교회에서 가장 많이 고백하는 신앙고백입니다. 그 내용은 다음과 같습니다.
“우리는 천지의 창조자이며 모든 보이는 것과 보이지 아니하는 것을 만드신 한분의 전능한 하나님 아버지를 믿습니다.
우리는 또한 하나님의 독생자이신 한분의 주 예수 그리스도를 믿습니다. 그는 영원전에 성부에게서 태어난 신중의 신이며 빛중의 빛이고 참 신중의 참 신으로서, 창조되지 않고 출생되었으며, 모든 것을 창조하신 성부와 동일한 본질을 가지고 있으신 분입니다. 그는 우리 인류를 위하여, 우리 구원을 위하여 하늘에서 내려와 성령의 능력으로 동정녀 마리아에게서 육신을 받아 인간이 되었고, 우리를 위하여 본디오 빌라도에게 십자가 처형을 받았습니다. 그는 고난을 받고 장사되었으며, 성경대로 사흘만에 부활하여 하늘에 오르사 아버지의 우편에 앉으셨습니다. 그리고 그는 산 자와 죽은 자를 심판하러 영광중에 다시 오실 것이며, 그의 나라는 끝이 없을 것입니다.
우리는 또한 성부(와 성자)에게서 나온 생명의 부여자와 주님이신 성령을 믿습니다. 그는 성부와 성자와 함께 예배와 영광을 받으시며 거룩한 선지자들을 통해 말씀하셨습니다. 그리고 우리는 하나의 거룩하고 사도적인 세계교회를 믿습니다. 우리는 죄의 용서를 주시는 하나의 세례를 믿으며, 죽은 자의 부활과 내세의 삶을 기다립니다. 아멘.” ⓒ최용우


♥2020.3.18. 물날에 좋은해, 밝은달 아빠 드립니다.


댓글 '3'

임경수

2020.03.18 22:35:23

아멘입니다

김교자

2020.03.18 22:35:40

아멘.
저희 교회에서는 언젠가 부터 사도신경을 고백하지 않으며 그 자리에 주기도문 송 으로 대신 하는데 니케아신경이 딱 인듯 하네요.

김형태

2020.03.18 22:35:56

작년부터 시골교회를 살펴보면서... 사실 그 부분이 가장 의아했습니다. 그래서 당시에 내린 결론은(이건 물론 제 개인적인 생각입니다만).... '교회가 신천지를 이용해서 결속력을 다지려고 하는구나!'였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6623 2016년 바보가 되겠네 new 최용우 2020-04-04 69
6622 2016년 나도 내가 이럴 줄 몰랐네 최용우 2020-04-03 81
6621 2016년 잠시 쉬어갑시다 [4] 최용우 2020-04-02 80
6620 2016년 성전에서 나가라 [1] 최용우 2020-04-01 127
6619 2016년 제자의 정체성 [1] 최용우 2020-03-31 92
6618 2016년 제자입니까? 최용우 2020-03-30 60
6617 2016년 반응하는 사람이 제자다 최용우 2020-03-28 106
6616 2016년 왜곡된 제자도 [3] 최용우 2020-03-26 96
6615 2016년 제자도 최용우 2020-03-25 90
6614 2016년 원래 찬송은 챈트 update [3] 최용우 2020-03-23 98
6613 2016년 다양한 제자들 최용우 2020-03-21 107
6612 2016년 제자들을 뽑으심 최용우 2020-03-20 96
6611 2016년 열두제자? 최용우 2020-03-19 95
» 2016년 니케아신경 [3] 최용우 2020-03-18 122
6609 2016년 제자들과 사도신경 [4] 최용우 2020-03-17 115
6608 2016년 예수님과 제자들 [2] 최용우 2020-03-16 81
6607 2016년 하나님 나라는 박해받는다 최용우 2020-03-14 142
6606 2016년 하나님 나라는 평화롭다 최용우 2020-03-13 116
6605 2016년 하나님 나라는 청결하다 [1] 최용우 2020-03-12 75
6604 2016년 하나님 나라는 긍휼을 행한다 [4] 최용우 2020-03-11 95
6603 2016년 하나님 나라는 정의롭다 [2] 최용우 2020-03-10 83
6602 2016년 하나님 나라는 온유하다 [1] 최용우 2020-03-09 138
6601 2016년 하나님 나라는 애통하다 [1] 최용우 2020-03-07 162
6600 2016년 하나님 나라는 가난하다 최용우 2020-03-06 187
6599 2016년 하나님 나라와 어거스틴 [2] 최용우 2020-03-05 142
6598 2016년 하나님 나라는 운동이다 [2] 최용우 2020-03-04 158
6597 2016년 교회 밖 예배 [3] 최용우 2020-03-03 324
6596 2016년 제의법과 도덕법 [3] 최용우 2020-03-02 109
6595 2016년 절두산 언덕 [2] 최용우 2020-02-28 105
6594 2016년 해골 언덕 [2] 최용우 2020-02-27 137
6593 2016년 골고다 언덕 [3] 최용우 2020-02-26 152
6592 2016년 코로나보다 더 무서운 것 [1] 최용우 2020-02-25 417
6591 2016년 구원을 이루라 [1] 최용우 2020-02-24 144
6590 2016년 떨림으로 [1] 최용우 2020-02-22 143
6589 2016년 두렵고 [2] 최용우 2020-02-21 182
    본 홈페이지는 조건없이 주고가신 예수님 처럼, 조건없이 퍼가기, 인용, 링크 모두 허용합니다.(단, 이단단체나, 상업적, 불법이용은 엄금)
    *운영자: 최용우 (010-7162-3514) * 9191az@hanmail.net * 30083 세종특별시 금남면 용포쑥티2길 5-7 (용포리 53-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