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hb4957.jpg 

[원고지 한장 칼럼]


2271.안티 기독교
여호와여, 주의 백성들에게 긍휼을 베풀어 주십시오. 우리가 부끄러움을 당하지 않도록 해 주시고, 세상 사람들이 우리들을 조롱하지 못하게 해 주십시오. 세상 사람들이 ‘너희들의 하나님이 어디 있느냐’는 말을 할 수 없도록 해 주십시오.”(욜2:17) 오 주여, 주님의 살아계심을 이 세상이 목도하여 보고 두려움을 느끼도록 주님 우리 가운데 임재하여 주시옵소서. 아멘


2272.신의 부재
내 영혼이 죄악 가운데 깊이 잠겨 있을 때, 나는 어둠 속에 숨어서 숨죽이고 있었습니다. 그때, “내가 세상 끝 날까지 항상 너희와 함께 있겠다.”(마28:20)는 말씀이 귓가에 맴돌아 나의 마음을 더욱 무겁게 짓눌렀습니다. 정말인가? 정말 하나님이 나와 함께 계신가? 나는 가만히 손을 내밀어 보았습니다. 아무것도 잡히는 것은 없었습니다. 내 영혼이 어둠 속에 숨어 있을 때.


2273.진정한 복
예수님을 사랑하는 사람은 예수님의 말씀을 잘 지켜 행할 것입니다. 그러면 하나님께서도 기뻐하시면서 그 사람에게 은혜를 베풀어 주실 것이며, 예수님과 하나님은 항상 그 사람과 함께 있어(요14:23) 나가도 복을 받고 들어와도 복을 받는 사람이 되게 해 주실 것입니다. 자신의 힘으로 사는 사람이 아니라 하나님의 힘으로 사는 사람이 될 것입니다.


2274.예언자
주 여호와의 기운이 나를 휘감아 돌았다. 여호와께서 내게 기름을 부어 예언자로 세우시고 불쌍한 사람들에게 기쁜 소식을 전하고 마음이 상한 이들에게 새로운 용기를 일으켜 주고 감옥에 갇힌 이들에게 ‘너희가 이제 풀려 나간다! 모든 옥문들이 열리게 된다.’고 알려 주라고 나를 예루살렘으로 보내셨다.(사61:1) 이사야는 기쁜 소식을 전하는 예언자가 되었습니다.


2275.진리
인간은 전적으로 타락(Total Depravity)한 존재입니다. 인간의 마음속에는 부패하고 타락한 죄의 본성이 있어 평생 그 사람을 구속합니다. 진리를 알지니 진리가 너희를 자유롭게 하리라 (요8:32) 진리는 바로 하나님의 아들 예수 그리스도이십니다. 그분이 우리를 그 모든 ‘죄’에서 자유하게 하셨습니다. 예수님을 믿는 사람은 모든 죄의 묶임에서 자유를 얻게 됩니다.


2276. 자유
자유는 죄의식, 근심, 괴롬, 죽음의 두려움에서 벗어나는 것입니다. 오직 예수님만이 이러한 문제에서 우리를 자유롭게 풀어주실 수 있습니다.(요8:36) 사랑 안에 두려움이 없고 온전한 사랑만이 두려움을 이깁니다. 하나님의 그 사랑이 이해가 되고 깨달아지고 믿어질 때 우리는 참으로 자유하게 됩니다.


2277.생명성령법
우리는 이 세상에서 ‘죄와사망법’으로 구속되어 죽어가던 사람들이었습니다. 그러나 예수님이 오셔서 ‘생명성령법’으로 우리를 살려 주시고 자유롭게 해 주셨습니다.(롬8:2) 이것은 전제주의에서 민주주의로, 공산주의에서 자본주의로 체재가 바뀐 것 만큼이나 혁명적인 사건입니다.


2278.참 자유
인간은 하나님을 향함으로 하나님의 주권이 그를 구속하고 지배할 때에만 자유로울 수 있습니다. 인간은 하나님과 연결되어 있을 때에만 참 자유함을 얻습니다. 하나님의 영이 그를 충만하게 하기 때문입니다.(고후3:17) 하나님의 영은 단지 최고 이성만이 아닙니다. 그 영은 사랑의 영이며 그리스도의 영입니다.


2279.종려나무와 백향목
의인은 종려나무 같이 번성하며 레바논의 백향목 같이 성장합니다.(시92:12) 사막에서 자라는 종려나무는 도끼로 베고 그루터기를 불에 태워도 다시 싹이 나는 강한 생명력이 있어 ‘불사조나무’라고 부르기도 합니다. 만년설로 뒤덮인 레바논 산맥의 백향목은 100미터 이상 자라며 병충해와 추위와 저항력이 강하여 천년이상 사는 강인한 생명력을 지닌 나무입니다.


2280.빛된 삶
하나님을 경외하며 순종하는 사람은 그 존재 자체만으로도 ‘돋는 햇빛’과 같아서 어두움을 밀어냅니다.(잠4:18) 빛은 ‘밝은’이며, 빛은 따뜻한 열을 냅니다. 빛으로 만물이 생명을 얻으며, 빛은 누군가가 가야 할 길과 방향이 됩니다. 빛은 자신의 삶을 녹여 타인의 삶을 밝힙니다. 주님께 믿음으로 순종하는 자들은 이와 같이 빛된 삶을 살게 됩니다. ⓒ최용우(전재및 재배포 대환영!)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6373 햇빛일기 안녕 꼬맹이 file 최용우 2020-08-10 24
6372 햇빛일기 꽃은 꽃이다 updatefile 최용우 2020-08-09 35
6371 햇빛일기 오늘 풍경 file 최용우 2020-08-08 30
6370 햇빛일기 장마가 아니라 기후 위기 file 최용우 2020-08-07 41
6369 햇빛일기 꿈을 향하여 file 최용우 2020-08-06 25
6368 햇빛일기 가득 가득 file 최용우 2020-08-05 41
6367 햇빛일기 정말 길고도 긴 하루 file 최용우 2020-08-04 30
6366 햇빛일기 난 서울에서 못살 것 같아 file 최용우 2020-08-03 33
6365 햇빛일기 9시 예배 file 최용우 2020-08-02 31
6364 햇빛일기 지혜의 숲에 들어가다 file 최용우 2020-08-01 38
6363 햇빛일기 마무리 file 최용우 2020-07-31 41
6362 햇빛일기 雨雨雨雨雨雨 file 최용우 2020-07-30 45
6361 햇빛일기 내가 심지 않은 꽃 file 최용우 2020-07-29 47
6360 햇빛일기 교회는 누구를 위해 존재하는가? file [1] 최용우 2020-07-28 69
6359 햇빛일기 홀로 외로운 금계국 file 최용우 2020-07-27 41
6358 햇빛일기 가꽃과 진꽃 file 최용우 2020-07-26 30
6357 햇빛일기 흔들바위 file 최용우 2020-07-25 38
6356 만가지생각 [2281-2290]바울기도,권면,주님,순결한말씀,네비게이션,정금,말씀,첫열매... 최용우 2020-07-25 29
» 만가지생각 [2271-2280]안티기독교,신의부재,예언자,진리,자유,참자유,빛된삶..... 최용우 2020-07-25 21
6354 만가지생각 [2261-2270]청결한 마음,열매,의로운사람,지킴,구원의희망,빛가운데... 최용우 2020-07-25 22
6353 햇빛일기 장마 소식 file 최용우 2020-07-24 46
6352 햇빛일기 망신줄 겁니다 file 최용우 2020-07-23 42
6351 햇빛일기 푹 삭은 홍어냄새 file 최용우 2020-07-22 46
6350 햇빛일기 못난이 복숭아 file 최용우 2020-07-21 50
6349 햇빛일기 장모님과 칼국수 file 최용우 2020-07-20 44
6348 햇빛일기 드디어 잡혔다 file 최용우 2020-07-19 42
6347 햇빛일기 온 가족 밥 먹기 file 최용우 2020-07-18 37
6346 햇빛일기 모니터 file 최용우 2020-07-17 34
6345 햇빛일기 고운 눈 내려 file 최용우 2020-07-16 39
6344 햇빛일기 동네 형 file 최용우 2020-07-15 39
6343 햇빛일기 방바닥 일기3 file 최용우 2020-07-14 47
6342 햇빛일기 방바닥 일기2 file 최용우 2020-07-13 45
6341 햇빛일기 방바닥 일기1 file 최용우 2020-07-12 49
6340 햇빛일기 농민교회와 한강희 목사님 file 최용우 2020-07-11 43
6339 햇빛일기 나무와 영랑 file 최용우 2020-07-10 40
    본 홈페이지는 조건없이 주고가신 예수님 처럼, 조건없이 퍼가기, 인용, 링크 모두 허용합니다.(단, 이단단체나, 상업적, 불법이용은 엄금)
    *운영자: 최용우 (010-7162-3514) * 9191az@hanmail.net * 30083 세종특별시 금남면 용포쑥티2길 5-7 (용포리 53-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