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혼의 샘터

옹달샘

개인적인 맨토들의 글을 모았습니다. 천천히 읽으면 더 좋은 글들입니다.

그러니 하늘아

이현주 이현주............... 조회 수 15 추천 수 0 2020.07.27 22:23:42
.........

□이현주2578.<풍경소리222>


그러니 하늘아


아무도 원망스럽지 않다.
모두가,
그저 모두가 고맙고 미안할 뿐,


그러니 하늘아,
무너질 테면 무너져 내려라.
ⓒ이현주 (목사)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0143 이현주 ............... 이현주 2020-09-06 38
10142 이현주 이 사람은 저 사람을 이현주 2020-09-06 44
10141 이현주 가없이 먼 바다가 이현주 2020-09-06 31
10140 이현주 장롱에 팬티는 일곱장도 더 되고 이현주 2020-09-01 61
10139 이현주 바람도 이현주 2020-09-01 43
10138 이현주 풀보다 작은 풀이 이현주 2020-09-01 42
10137 이현주 미안하다 이현주 2020-08-30 48
10136 이현주 보이지 않았다 이현주 2020-08-30 44
10135 이현주 오직 사랑만 이현주 2020-08-30 45
10134 이현주 누가 그랬던가? 이현주 2020-08-26 43
10133 이현주 나도 한 마디 이현주 2020-08-26 43
10132 이현주 우리 어머니 이현주 2020-08-26 34
10131 이현주 소원 이현주 2020-08-21 50
10130 이현주 숲은 조금도 아프지 않다 이현주 2020-08-21 52
10129 이현주 이제 반기(反旗)를 들자 이현주 2020-08-21 34
10128 이현주 아무도 잘못하지 않았다 이현주 2020-08-21 46
10127 이현주 달이 떠 있다는 것은 이현주 2020-08-14 51
10126 이현주 자유 이현주 2020-08-14 48
10125 이현주 처음 보는 사람 이현주 2020-08-14 46
10124 이현주 빅토르 위고 이현주 2020-08-14 41
10123 이현주 사라져버리네 이현주 2020-08-14 27
10122 이현주 저 모든 눈송이마다 이현주 2020-08-08 37
10121 이현주 이 세상 끝자리 이현주 2020-08-08 35
10120 이현주 춤추는 눈발 사이로 이현주 2020-08-08 13
10119 이현주 쏟아지는 눈발 이현주 2020-08-08 8
10118 이현주 출렁출렁 바다 혼자 이현주 2020-08-03 31
10117 이현주 갈매기가 바다에 떠 있는 이유 이현주 2020-08-03 43
10116 이현주 세상아, 세상아 이현주 2020-08-03 39
10115 이현주 와온 앞바다인들 이현주 2020-08-03 14
10114 이현주 누이의 참말 이현주 2020-07-27 31
10113 이현주 아하, 그랬구나! 이현주 2020-07-27 45
10112 이현주 우리 어머니 이현주 2020-07-27 27
10111 이현주 모를 것이다 이현주 2020-07-27 23
10110 이현주 커튼과 햇빛 이현주 2020-07-27 25
» 이현주 그러니 하늘아 이현주 2020-07-27 15

 

 

 

저자 프로필 ㅣ 이현주한희철이해인김남준임의진홍승표ㅣ 사막교부ㅣ ㅣ

 

개인적인 맨토들의 글을 모았습니다. 천천히 읽으면 더 좋은 글들입니다.

 

(글의 저작권은 각 저자들에게 있습니다. 여기에 있는 글을 다른데로 옮기면 안됩니다)

    본 홈페이지는 조건없이 주고가신 예수님 처럼, 조건없이 퍼가기, 인용, 링크 모두 허용합니다.(단, 이단단체나, 상업적, 불법이용은 엄금)
    *운영자: 최용우 (010-7162-3514) * 9191az@hanmail.net * 30083 세종특별시 금남면 용포쑥티2길 5-7 (용포리 53-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