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혼의 샘터

옹달샘

개인적인 맨토들의 글을 모았습니다. 천천히 읽으면 더 좋은 글들입니다.

춤추는 눈발 사이로

이현주 이현주............... 조회 수 13 추천 수 0 2020.08.08 13:47:11
.........

□이현주2589.<풍경소리225>


춤추는 눈발 사이로


춤추는 눈발 사이로
온몸 흔들며 날아가는 까마귀여


아서라, 말아라.


무슨 수로 그대가 저 막막한 허공의
적막강산을 흔들겠다는 거냐?
흔들어보겠다는 거냐?


ⓒ이현주 (목사)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0388 이현주 몇 번이나? 이현주 2020-11-28 31
10387 이현주 때로는 우주라 부르지만 이현주 2020-11-28 31
10386 이현주 험난한 길 이현주 2020-11-28 38
10385 이현주 산 속의 오케스트라 이현주 2020-11-28 28
10384 이현주 죽은 나무들 위에 이현주 2020-11-22 50
10383 이현주 가난한 사람이 복이 있다고 이현주 2020-11-22 33
10382 이현주 누가 말리겠느냐? 이현주 2020-11-22 28
10381 이현주 내가 너를 보는 것이 이현주 2020-11-22 25
10380 이현주 성남 가는 버스 이현주 2020-11-22 26
10379 이현주 이냥 이렇게 이현주 2020-11-22 30
10378 이현주 누군가? 이현주 2020-11-15 39
10377 이현주 아서라, 마라 이현주 2020-11-15 56
10376 이현주 퉁소 이현주 2020-11-15 25
10375 이현주 고요한 현기증 이현주 2020-11-15 21
10374 이현주 영원한 오늘 이현주 2020-11-15 37
10373 이현주 오랜 이야기 이현주 2020-11-15 16
10372 임의진 [시골편지]피카 약속 file [1] 임의진 2020-11-09 41
10371 이현주 눈 깜박할 순간 이현주 2020-11-08 27
10370 이현주 소슬한 바람결에 이현주 2020-11-08 12
10369 이현주 젊은이들아 이현주 2020-11-08 19
10368 이현주 아서라 이현주 2020-11-08 15
10367 이현주 늙은 소나무 이현주 2020-11-08 20
10366 이현주 눈 하나 이현주 2020-11-08 12
10365 이현주 숨 쉬고 움직이는 순간마다 이현주 2020-10-27 40
10364 이현주 누가 말리느냐? 이현주 2020-10-27 19
10363 이현주 싸울 줄 몰라서 이현주 2020-10-27 19
10362 이현주 너지금 어디에 있는 거냐? 이현주 2020-10-27 24
10361 이현주 강이 바다로 흘러가는 게 아니다 이현주 2020-10-27 23
10360 이현주 이 맹추들아 이현주 2020-10-27 16
10359 이현주 어뢰나무, 멀고 먼 가지 끝에서 이현주 2020-10-27 8
10358 이현주 비 오면 비에 젖고 이현주 2020-10-27 15
10357 이현주 인류의 초상화 이현주 2020-10-27 12
10356 임의진 [시골편지]홀쭉 지갑 file 임의진 2020-10-26 22
10355 홍승표 [시골편지]‘오지’의 마법사 file 임의진 2020-10-23 26
10354 이현주 두 얼굴의 눈물 이현주 2020-10-20 31

 

 

 

저자 프로필 ㅣ 이현주한희철이해인김남준임의진홍승표ㅣ 사막교부ㅣ ㅣ

 

개인적인 맨토들의 글을 모았습니다. 천천히 읽으면 더 좋은 글들입니다.

 

(글의 저작권은 각 저자들에게 있습니다. 여기에 있는 글을 다른데로 옮기면 안됩니다)

    본 홈페이지는 조건없이 주고가신 예수님 처럼, 조건없이 퍼가기, 인용, 링크 모두 허용합니다.(단, 이단단체나, 상업적, 불법이용은 엄금)
    *운영자: 최용우 (010-7162-3514) * 9191az@hanmail.net * 30083 세종특별시 금남면 용포쑥티2길 5-7 (용포리 53-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