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혼의 샘터

옹달샘

개인적인 맨토들의 글을 모았습니다. 천천히 읽으면 더 좋은 글들입니다.

눈 쌓인 은석산(銀石山)

이현주 이현주............... 조회 수 64 추천 수 0 2017.02.14 08:44:37
.........

이현주2380<깨달음의 노래134/지금여기>

10741_26382_198.jpg
눈 쌓인 은석산(銀石山)


눈 쌓인 은석산(銀石山)
중턱 어디쯤부터
애기노루 발자국이
산길을 이끌었다.
깊은 데는 허벅지까지
빠지는 눈 위로
애기노루 발걸음은
구름처럼 가벼웠다.
이윽고 정상(頂上)
정강이가 묻히는 백설에
발자국 몇 개 남기고
내려왔다, 내려오다가
문득 알게 되었다.
정상 바로 아래턱까지
나를 이끌었던 애기노루의
발자국이 보이지 않았었다.
정상에서는 보이지 않았었다.
거기에는 아무것도 없었다.
발자국이라고는 없었다.
내 구두가 함부로
짓밟아대기 전에는
참으로 깨끗하고 거룩한
정수리였다.
애기노루는 왜 정상에
오르지 않았을까?
오를 필요가 없어서였을까?
올라서는 안 되는 곳인 줄
알아서였을가?
정상에서 섰다는
허무하고도 맹랑한 기쁨에
잠시 눈이 어두워
나는 거기 애기노루의
발자국이 찍혀 있지 않다는
두려운 사실조차
모르고 있었다.
뉘우쳐 봤자
쓸데없는 일이지만.
다시 또 눈 내리고
바람 불기까지는
지워지지도 않을
부끄러움이지만.  ⓒ이현주 (목사)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8819 한희철 아무것도 되려하지 않는자 [1] 한희철 2017-03-16 44
8818 한희철 골말 너와집 한희철 2017-03-16 31
8817 한희철 한희철 2017-03-16 30
8816 이현주 천국과 지옥 [1] 이현주 2017-03-15 96
8815 이현주 모르는 자만이 배울 수 있다 [1] 이현주 2017-03-15 54
8814 이현주 개미 이현주 2017-03-15 33
8813 이현주 고마움 세상 이현주 2017-03-15 33
8812 이현주 유리는 맑아서 file 이현주 2017-03-15 29
8811 한희철 인적 드문 길을 쓰는 것은 한희철 2017-03-10 91
8810 한희철 씨앗 한희철 2017-03-10 51
8809 한희철 한 자리 변함없으니 한희철 2017-03-10 48
8808 한희철 가난한 수도자의 기도 [1] 한희철 2017-03-10 125
8807 이현주 돼지가 아니다 이현주 2017-03-07 62
8806 이현주 소금과 돼지 이현주 2017-03-07 55
8805 이현주 적막강산(寂寞江山) 이현주 2017-03-07 90
8804 이현주 이현주 2017-03-07 26
8803 이현주 자세히 보니, 새다 file 이현주 2017-03-07 31
8802 한희철 너희도 가려느냐 한희철 2017-03-02 67
8801 한희철 그만큼 한희철 2017-03-02 55
8800 한희철 어디로 갔을까 한희철 2017-03-02 34
8799 한희철 꽃으로만 한희철 2017-03-02 32
8798 한희철 봄꽃 -추위와 한희철 2017-03-02 50
8797 한희철 봄꽃 -당연하게 한희철 2017-03-02 38
8796 한희철 바보 바보들 한희철 2017-03-02 37
8795 이현주 내 눈 또한 유리에 지나지 않으니 이현주 2017-03-02 35
8794 이현주 주먹을 펴려면 이현주 2017-03-02 31
8793 이현주 나는 곶감이 좋다 이현주 2017-03-02 39
8792 이현주 해 아래 무엇이? 이현주 2017-03-02 31
8791 이현주 올라가겠지 file 이현주 2017-03-02 21
8790 이현주 그럴 수밖에 이현주 2017-02-24 81
8789 이현주 어둠별 이현주 2017-02-24 50
8788 이현주 먹기전에 이현주 2017-02-24 43
8787 이현주 팔자걸음 file 이현주 2017-02-24 37
8786 한희철 별들의 바다 한희철 2017-02-21 65
8785 한희철 베임 한희철 2017-02-21 102

 

 

 

저자 프로필 ㅣ 이현주한희철이해인김남준임의진홍승표ㅣ 사막교부ㅣ ㅣ

 

개인적인 맨토들의 글을 모았습니다. 천천히 읽으면 더 좋은 글들입니다.

 

(글의 저작권은 각 저자들에게 있습니다. 여기에 있는 글을 다른데로 옮기면 안됩니다)

    본 홈페이지는 조건없이 주고가신 예수님 처럼, 조건없이 퍼가기, 인용, 링크 모두 허용합니다.(단, 이단단체나, 상업적, 불법이용은 엄금)
    *운영자: 최용우 (010-7162-3514) * 9191az@hanmail.net * 30083 세종특별시 금남면 용포쑥티2길 5-7 (용포리 53-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