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혼의 샘터

옹달샘

개인적인 맨토들의 글을 모았습니다. 천천히 읽으면 더 좋은 글들입니다.

별들의 바다

한희철 한희철............... 조회 수 65 추천 수 0 2017.02.21 09:06:44
.........

한희철2977 


별들의 바다


내와 내가 모여 강을 이루고
강과 강이 어울려 바다에 닿듯
엄마 아빠 손을 잡은 초롱초롱 아이로부터
백발성성 노인에 이르기까지
촛불과 촛불이 만나 이룬 빛들의 일렁임을
젖은 눈으로 바라볼 때
아, 저 별무리
하늘을 흐르던 은하수에
눈물로 떠난 아이들의 꿈까지
왈칵 이 땅으로 쏟아져
이 땅은 한순간 별들의 바다
이 땅은 이내 하늘이었으니  ⓒ한희철 목사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8813 이현주 고마움 세상 이현주 2017-03-15 33
8812 이현주 유리는 맑아서 file 이현주 2017-03-15 29
8811 한희철 인적 드문 길을 쓰는 것은 한희철 2017-03-10 91
8810 한희철 씨앗 한희철 2017-03-10 51
8809 한희철 한 자리 변함없으니 한희철 2017-03-10 48
8808 한희철 가난한 수도자의 기도 [1] 한희철 2017-03-10 125
8807 이현주 돼지가 아니다 이현주 2017-03-07 62
8806 이현주 소금과 돼지 이현주 2017-03-07 55
8805 이현주 적막강산(寂寞江山) 이현주 2017-03-07 90
8804 이현주 이현주 2017-03-07 26
8803 이현주 자세히 보니, 새다 file 이현주 2017-03-07 31
8802 한희철 너희도 가려느냐 한희철 2017-03-02 67
8801 한희철 그만큼 한희철 2017-03-02 55
8800 한희철 어디로 갔을까 한희철 2017-03-02 34
8799 한희철 꽃으로만 한희철 2017-03-02 32
8798 한희철 봄꽃 -추위와 한희철 2017-03-02 50
8797 한희철 봄꽃 -당연하게 한희철 2017-03-02 38
8796 한희철 바보 바보들 한희철 2017-03-02 37
8795 이현주 내 눈 또한 유리에 지나지 않으니 이현주 2017-03-02 35
8794 이현주 주먹을 펴려면 이현주 2017-03-02 31
8793 이현주 나는 곶감이 좋다 이현주 2017-03-02 39
8792 이현주 해 아래 무엇이? 이현주 2017-03-02 31
8791 이현주 올라가겠지 file 이현주 2017-03-02 21
8790 이현주 그럴 수밖에 이현주 2017-02-24 81
8789 이현주 어둠별 이현주 2017-02-24 50
8788 이현주 먹기전에 이현주 2017-02-24 43
8787 이현주 팔자걸음 file 이현주 2017-02-24 37
» 한희철 별들의 바다 한희철 2017-02-21 65
8785 한희철 베임 한희철 2017-02-21 102
8784 한희철 나무의 길 한희철 2017-02-21 45
8783 한희철 말없는 말 한희철 2017-02-21 55
8782 한희철 이슬 한희철 2017-02-21 31
8781 한희철 나를 이기소서 한희철 2017-02-21 60
8780 한희철 주님 죄송합니다 한희철 2017-02-21 74
8779 이현주 마찰 이현주 2017-02-18 42

 

 

 

저자 프로필 ㅣ 이현주한희철이해인김남준임의진홍승표ㅣ 사막교부ㅣ ㅣ

 

개인적인 맨토들의 글을 모았습니다. 천천히 읽으면 더 좋은 글들입니다.

 

(글의 저작권은 각 저자들에게 있습니다. 여기에 있는 글을 다른데로 옮기면 안됩니다)

    본 홈페이지는 조건없이 주고가신 예수님 처럼, 조건없이 퍼가기, 인용, 링크 모두 허용합니다.(단, 이단단체나, 상업적, 불법이용은 엄금)
    *운영자: 최용우 (010-7162-3514) * 9191az@hanmail.net * 30083 세종특별시 금남면 용포쑥티2길 5-7 (용포리 53-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