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혼의 샘터

옹달샘

개인적인 맨토들의 글을 모았습니다. 천천히 읽으면 더 좋은 글들입니다.

[시골편지] 오십대

임의진 임의진............... 조회 수 48 추천 수 0 2020.03.12 23:36:35
.........

l_2019011001001029200081341.jpg

만화가 ‘히로카네 겐시’는 오십대 중년 시기를 잘 사는 6가지 비법을 소개했는데,

1. 작은 욕심 부리기(예컨대 따뜻한 찌개를 안주 삼아 마시는 술 한 잔의 즐거움. 싸고 맛있는 세계의 즐거움이 있음),

2. 과거 따위 돌아보지 않기(묵은 감정 깨끗이 정리하고 이름조차 잊기. 가슴 뛰지 않는 물건 버리기),

3. 망설임 없이 즐거움으로 향하기(언제 죽을지 모르니 매일을 진지하게 즐기고, 오래 살지 모르니 배우는 일에도 새삼 도전하기),

4. 방황하지 않기(제발 좋아하는 일만 찾아서 하고, 피차 좋아하는 사람만 만나기),

5. 감정 온화하게 다스리기(섭섭한 마음이 들지 않도록 뭘 줘도 아깝지 않은 존재를 갖기. 뭘 받을까가 아니라 뭘 줄까에 관심 쏟기. 자식이 있다면 부모 품을 떠나도록 놓아주기),

6. 인생은 일장춘몽임을 깨닫기(평소에 유서쓰기. 가급적 이별은 산뜻하게). 나나 당신이나 버릴 것 하나 없이 6가지가 빠짐없이 필요하겠다.
촌락에서는 오십대도 이팔청춘. 환갑은 돌잔치나 비스무리. 품바 몸뻬 바짓가랑이를 걷어 입고 이태리 가짜상표가 붙은 오일장 목도리를 펄럭이고서 활개를 치는 아낙네들. 어깨허리치마를 해 입고 만세를 부르던 3·1운동 여학생들의 피가 흐르는 분들. 후반생을 이리 산다고 생각하니 없던 정도 생겨나고, 미운 정은 미운 정대로 고마워라. 어쩌다보니 오십대에 와 닿은 나는 젊고 대찬 ‘차도녀’는 ‘무섬증’부터 덥석 든다. 또 젊은 사내의 원대한 꿈이나 패기에 찬 언변을 감상하는 자리도 얼른 피하고 보는 게 상책. 냉대를 할 것 같으면 냅다 망설임 없이 집으로 향하기. 방황하지 않기, 인생은 일장춘몽. 방어가 최선의 공격. 수비가 튼튼한 축구는 재미가 없으나 결승전에는 그런 팀들이 남더라.
인생 중반이 되면 개그도 하나 외울 줄 알아야 한다. 소가 죽으면 다이소. 얼음이 죽으면 다이빙. 김밥이 죽으면 김밥천국. 아몬드가 죽으면 다이아몬드. 죽기 전에 외우라. 실없이 웃다가 잠들면 꿈자리도 좋지. 밤새 싸우다가 한을 품고 등져 눕는 오십대 부부도 많다더라. 등이 가려울 때는, 여깃다! 효자손. 오십대 필수품 가운데 하나인데 편의점에서는 왜 팔지 않는지 모르겠다.
임의진 목사·시인
2019.01.09


댓글 '1'

나무

2020.03.12 23:39:10

나도 오십대 100% 공감이 가는 얘기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9974 김남준 양보할 수 없는 사명 김남준 2020-03-31 45
9973 김남준 교회 공동체 안에서 김남준 2020-03-31 48
9972 김남준 공동체와 함께 김남준 2020-03-31 32
9971 김남준 끝까지 사랑 김남준 2020-03-31 39
9970 김남준 교통적 사랑 김남준 2020-03-31 28
9969 김남준 보이는 교회가 어려움을 당할 때 김남준 2020-03-31 47
9968 임의진 [시골편지]성냥불 file 임의진 2020-03-30 26
9967 임의진 [시골편지] 북한 여행 회화 file 임의진 2020-03-29 31
9966 임의진 [시골편지] 개그맨 file 임의진 2020-03-28 39
9965 임의진 [시골편지] 실업자 file [1] 임의진 2020-03-25 30
9964 임의진 [시골편지] 마음의 크기 file 임의진 2020-03-24 39
9963 임의진 [시골편지] 흉가 file 임의진 2020-03-22 18
9962 임의진 [시골편지] 교회 없는 마을 file 임의진 2020-03-20 52
9961 김남준 고난의 흔적 김남준 2020-03-20 86
9960 김남준 예수의 흔적 김남준 2020-03-20 79
9959 김남준 공동생활을 통하여 얻는 유익 김남준 2020-03-20 42
9958 김남준 공동체적 지평 김남준 2020-03-20 21
9957 김남준 공동체적 구원 김남준 2020-03-20 20
9956 김남준 사랑의 질서 아래 김남준 2020-03-20 25
9955 김남준 하나님 나라의 질서 김남준 2020-03-20 40
9954 김남준 교회의 고통은 김남준 2020-03-20 40
9953 임의진 [시골편지] 전기장판 file [1] 임의진 2020-03-19 29
9952 임의진 [시골편지] 짜라빠빠 file 임의진 2020-03-18 27
9951 임의진 [시골편지] 세 가지 자랑 file [1] 임의진 2020-03-17 30
9950 임의진 [시골편지] 공기청정기 file [1] 임의진 2020-03-16 31
9949 김남준 사랑의 일치를 위해 부름받은 공동체 김남준 2020-03-15 23
9948 김남준 밤하늘에 떠 있는 별 김남준 2020-03-15 39
9947 김남준 하나님에 관한 지식은 김남준 2020-03-15 32
9946 김남준 허물 많은 사람을 사랑하는 일은 김남준 2020-03-15 30
9945 임의진 [시골편지] 그리운 사람의 별명 file 임의진 2020-03-14 28
9944 임의진 [시골편지] 젊은 시인에게 보내는 편지 file 임의진 2020-03-13 21
» 임의진 [시골편지] 오십대 file [1] 임의진 2020-03-12 48
9942 임의진 [시골편지] 근사한 유리창 file [1] 임의진 2020-03-11 29
9941 임의진 [시골편지] 수고한 이들에게 file [1] 임의진 2020-03-10 41
9940 임의진 [시골편지] 북극여우와 여관 file [1] 임의진 2020-03-09 30

 

 

 

저자 프로필 ㅣ 이현주한희철이해인김남준임의진홍승표ㅣ 사막교부ㅣ ㅣ

 

개인적인 맨토들의 글을 모았습니다. 천천히 읽으면 더 좋은 글들입니다.

 

(글의 저작권은 각 저자들에게 있습니다. 여기에 있는 글을 다른데로 옮기면 안됩니다)

    본 홈페이지는 조건없이 주고가신 예수님 처럼, 조건없이 퍼가기, 인용, 링크 모두 허용합니다.(단, 이단단체나, 상업적, 불법이용은 엄금)
    *운영자: 최용우 (010-7162-3514) * 9191az@hanmail.net * 30083 세종특별시 금남면 용포쑥티2길 5-7 (용포리 53-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