명설교 모음

택스트 설교

  설교자'가 확실한 설교만 올릴 수 있습니다.

축복에는 서열이 없다

창세기 이한규 목사............... 조회 수 144 추천 수 0 2020.01.13 23:47:00
.........
성경본문 : 창48:4-7 
설교자 : 이한규 목사 
참고 : 온라인새벽기도(2704) 

축복에는 서열이 없다 (창세기 48장 4-7절)


< 번성의 축복을 추구하라 >

 임종을 앞둔 야곱이 요셉에게 상기시킨 축복은 간단히 말하면 번성의 축복이었다. ‘물질의 축복’과 ‘번성의 축복’은 유사해보여도 아주 다르다. 물질의 축복은 재물이 많아지는 것이지만 번성의 축복은 자녀가 많아지는 것이다. 재물의 많아짐보다 자녀의 많아짐이 더 중요하다. 돈은 많은데 자녀가 없다면 불행한 일이다. 물론 육신적인 자녀만 자녀가 아니다. 육신적인 자녀가 없으면 나의 관심과 사랑과 헌신을 통해 영적인 자녀를 많이 만들면 된다. 영적인 자녀를 많이 낳고 섬기고 길러내려고 물질을 사용하는 것을 아끼지 말라.

 돈을 잘 버는 것보다 잘 쓰는 것이 더 중요하다. “돈을 어떻게 버느냐?”를 통해서도 사람됨이 나타나지만 “돈을 어떻게 쓰느냐?”를 통해서도 사람됨이 잘 나타난다. 돈을 가지고 해야 할 중요한 일은 자녀를 많이 낳고 기르는 일이다. 죽을 때 많은 돈을 남겨 놓았지만 많은 자녀를 낳지 못했다면 그의 생애는 이렇게 한 마디로 압축될 것이다. “그는 돈을 다스리지 못하고 살다가 죽었다.” 얼마나 안타까운 인생인가?

 재물을 영적인 자녀를 많이 낳는 일에 쓰라. 돈을 버는 참된 목적을 영적인 자녀를 많이 낳는 것에 두라. 돈을 좋은 도구로 사용하려는 꿈을 가지고 돈을 벌라. 하나님은 그 마음의 진실성을 살피고 재물의 축복도 풍성하게 주실 것이다. 재산이 많기를 바라기보다 자손이 많기를 바라라. 물질을 자손을 많이 낳고 기르는데 쓰는 것이 하나님이 물질을 내게 주신 가장 중요한 목적이다.

< 축복에는 서열이 없다 >

 당시 요셉의 최대 관심사는 애굽 아내로부터 낳은 두 아들인 에브라임과 므낫세를 아버지 야곱이 혼혈을 개의치 않고 언약 백성으로 받아들일 것인지에 관한 문제였다. 그런데 야곱이 에브라임과 므낫세를 ‘내 것’이라고 표현하며 언약 백성으로 받아들였다(5절). 그리고 에브라임과 므낫세 후로 낳은 요셉의 다른 아들들은 이스라엘의 12지파의 한 지파로서 기업을 받지 못하고 에브라임과 므낫세 지파에 소속되어 기업을 받을 것이라고 했다(6절). 이 기록을 보면 요셉에게 최소한 아들이 네 명 이상 있었음을 알 수 있다.

 야곱은 기업 배분과 관련된 유언을 한 후 라헬이 밧단에서 자신을 따르다가 가나안 땅에서 죽어 에브랏(베들레헴) 길에 장사했다고 언급했다(7절). 그 언급에는 야곱이 요셉의 두 아들을 언약 백성을 삼아 2지파의 기업을 허락한 것이 그들의 직계 할머니인 라헬에 대한 사랑 때문이었다는 암시도 들어있다. 결국 야곱이 요셉 아들들 중 두 아들에게 2지파의 기업을 준 것은 하나님의 축복은 서열과 정형대로 주어지지 않는다는 뜻이다.

 이스라엘에서는 장자를 중시했기에 장자권은 대개 장자에게 돌아간다. 그렇다면 야곱은 장자인 르우벤을 먼저 축복하고 그에게 장자권을 주어야 하지만 야곱의 임종 축복을 가장 먼저 받은 사람은 르우벤이나 요셉이 아닌 요셉의 두 아들이었다. 손자 둘을 먼저 축복한 후 다른 아들들에게 임종 축복을 했듯이 하나님의 축복은 사람의 서열대로 주어지지 않는다. 비록 야곱이 요셉의 두 아들인 에브라임과 므낫세를 먼저 축복했지만 그렇다고 해서 그 두 지파에서만 이스라엘의 전체 리더가 나온 것도 아니다.

 그때부터 약 400년 후 출애굽의 역사를 이끈 모세는 레위 지파였다. 그래서 레위 지파가 제사장 지파가 되었다. 그때는 레위 지파가 영적 장자권을 얻은 것 같지만 모세가 죽은 후 이스라엘의 지도자가 된 사람은 에브라임 지파 출신인 여호수아였다. 그러면 야곱의 예언대로 에브라임 지파가 장자권을 얻은 것 같지만 이스라엘의 전 역사에서 실제로 장자권을 얻은 자는 야곱의 넷째 아들인 유다 지파였다. 그래서 유다 지파에서 다윗 왕이 나왔고 메시야도 유다 지파에서 나온다고 예언되었다.

 하나님의 축복의 흐름에는 정형이 없다. 하나님의 축복은 사람의 서열과 사람의 관습에 따라 주어지기보다 “얼마나 하나님의 영광을 위해 많이 심었느냐?”에 따라 그 흐름이 얼마든지 뒤바뀔 수 있다. 구원은 주님을 믿으면 되지만 축복된 성도가 되려면 하나님을 위해 충성하고 헌신하며 많은 영혼을 얻기 위해서 많은 것을 심어야 한다. 하나님의 축복을 소중히 여기고 주어진 것으로 영적인 자녀를 많이 낳고 많이 심어 내일의 축복을 예비하라.

ⓒ 이한규목사  http://www.john316.or.kr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성경본문 설교자 날짜 조회 수
16575 누가복음 예수께서 저희와 함께 내려오사 평지에 서시니. new 눅6:13-18  김경형목사  2020-02-28 10
16574 창세기 마귀의 유혹 new 창2:15-17,3:1-7  강승호목사  2020-02-28 23
16573 마태복음 누구에게나 있는 시험 마4:1-11  강승호목사  2020-02-26 87
16572 마태복음 영광을 주관하시는 하나님 마17:1-9  강승호목사  2020-02-25 65
16571 마가복음 너의 믿음을 보이라 막11:23-25  김기성 목사  2020-02-23 82
16570 데살로후 멸망의 아들 살후 2:1-4  강종수목사  2020-02-23 31
16569 베드로후 그리스도의 강림 벧후1:16-21  강승호목사  2020-02-22 58
16568 역대상 고난에서 존귀(부흥) 역대상4;9-10  전원준목사  2020-02-22 57
16567 마가복음 하나님의 생각과 우리의 생각 막8:1-9  조용기 목사  2020-02-21 93
16566 베드로전 긍정의 삶 벧전2:9-10  조용기 목사  2020-02-21 58
16565 사도행전 예수 그리스도의 이름으로 일어나 걸으라 행3:1-10  조용기 목사  2020-02-21 35
16564 시편 하나님을 영화롭게 하는 감사 시50:23  조용기 목사  2020-02-21 32
16563 시편 주께서 나와 함께하심이라 시23:4-6  조용기 목사  2020-02-21 52
16562 마태복음 백부장의 믿음 마8:5-13  조용기 목사  2020-02-21 33
16561 열왕기하 우리와 함께 한 자가 그들과 함께 한 자보다 많으니라 왕하6:14-23  조용기 목사  2020-02-21 22
16560 열왕기하 채우시는 하나님 왕하4:1-7  조용기 목사  2020-02-21 36
16559 출애굽기 산에서 빛나는 하나님의 영광 출24:12-18  강승호목사  2020-02-20 54
16558 사도행전 인생의 폭풍가운데 살아있는 영적리더 행27:13-26  김기성 목사  2020-02-20 80
16557 누가복음 제자들을 부르사 그 중에서 열둘을 택하여 사도라 칭하셨으니 눅6:12-13  김경형목사  2020-02-19 38
16556 마태복음 노하지 말라 마5:21-26  강승호목사  2020-02-19 50
16555 마태복음 예수와 임마누엘 마1:18-25  정용섭 목사  2020-02-16 51
16554 야고보서 파루시아 약5:7-10  정용섭 목사  2020-02-16 59
16553 마태복음 알곡과 쭉정이 마3:1-12  정용섭 목사  2020-02-16 125
16552 이사야 전쟁 연습, 평화 연습 사2:1-5  정용섭 목사  2020-02-16 39
16551 골로새서 흑암의 권세에서 아들의 나라로! 골1:1-20  정용섭 목사  2020-02-16 30
16550 누가복음 돌 하나 돌 위에 남지 않는 날! 눅21:6-13  정용섭 목사  2020-02-16 93
16549 학개 두려워 말라! 학1:15-2:9  정용섭 목사  2020-02-16 72
16548 누가복음 누가 잃어버린 자인가? 눅19:1-10  정용섭 목사  2020-02-16 25
16547 마태복음 불법자는 사랑 없다 마24:11-12  강종수목사  2020-02-16 30
16546 잠언 내 삶속에 역사하시는 하나님 잠언16;1-33  전원준목사  2020-02-15 179
16545 신명기 순종과 불순종 신30:15-20  강승호목사  2020-02-14 92
16544 고린도전 아직도 육신의 사람 고전3:1-9  강승호목사  2020-02-13 100
16543 고린도전 영을 받았으니 고전2:1-12  강승호목사  2020-02-12 80
16542 누가복음 예수께서 기도하시러 산으로 가사 밤이 맟도록 하나님께 기도하시고 눅6:12-13  김경형목사  2020-02-11 49
16541 마가복음 교회 그리고 개척 3년 막11:15-18  김기성 목사  2020-02-11 74

설교를 올릴 때는 반드시 출처를 밝혀 주세요. 이단 자료는 통보없이 즉시 삭제합니다.

    본 홈페이지는 조건없이 주고가신 예수님 처럼, 조건없이 퍼가기, 인용, 링크 모두 허용합니다.(단, 이단단체나, 상업적, 불법이용은 엄금)
    *운영자: 최용우 (010-7162-3514) * 9191az@hanmail.net * 30083 세종특별시 금남면 용포쑥티2길 5-7 (용포리 53-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