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주 주보에 넣기 좋은 기독교적인 글만 엄선하여 모았습니다.

예수님도 비유로

예화모음

 

비꽃과 비설거지

한희철 목사............... 조회 수 207 추천 수 0 2019.08.22 23:50:22
.........

201907030003_23110924086521_1.jpg

[겨자씨] 비꽃과 비설거지


비와 관련된 우리말이 제법 많습니다. 안개비보다는 굵고 이슬비보다는 가는 비인 ‘는개’, 채찍처럼 쏟아지는 ‘채찍비’, 빗방울의 발이 보이도록 굵게 내리는 ‘발비’, 좍좍 내리다가 금세 그치는 ‘웃비’, 한쪽으로 해가 나면서 내리는 ‘여우비’, 겨우 먼지나 날리지 않을 정도로 내리는 ‘먼지잼’도 있습니다. 세상에서 가장 좋은 냄새를 ‘석 달 가뭄 끝에 하늘에서 떨어지는 빗방울이 흙먼지를 적실 때 나는 냄새’라 했던 어른들은 가뭄 끝에 내리는 비가 너무 고마워 ‘단비’ ‘약비’ ‘복비’라 불렀습니다.

‘비그이’라는 말은 비가 올 때 잠깐 피해 멎기를 기다리는 일입니다. ‘비갈망’은 장마철을 앞두고 피해를 보지 않도록 대책을 세우는 것을 이르며 비슷한 말로 ‘비설거지’가 있습니다. 천둥 번개가 치며 금방이라도 비가 쏟아질 징조를 보이면 얼른 장독대를 덮든지 널어놓은 곡식을 집 안으로 들이든지 하는데 바로 그것이 비갈망과 비설거지입니다.

비가 오기 시작할 때 성글게 떨어지는 빗방울을 두고는 ‘비꽃이 듣는다’ ‘비꽃이 피기 시작한다’ 했습니다. 후드득후드득 비꽃이 듣기 시작하면 서둘러 비설거지를 끝내고 조용히 말씀을 펼치는 즐거움을 누린다면 장마가 아주 싫지는 않을 듯합니다.

한희철 목사(정릉감리교회)
<겨자씨/국민일보>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sort
35181 지루함 극복 김필곤 목사 2013-10-08 50248
35180 야곱의 새해맞이 file 김진홍 목사(우이감리교회) 2014-04-10 32102
35179 찬송의 기적 예수복음 2011-05-23 16345
35178 평생 기도자 -시116편 이동원 목사 2011-02-15 14681
35177 어버이날의 유래 (Parents' Day) file 류중현 목사 2011-05-19 14291
35176 보이지 않는 힘 예수복음 2011-05-23 13972
35175 과거의 고난을 잊어버리는 은혜 조현삼 목사 2011-02-08 13908
35174 위험한 착각 한태완 목사 2011-06-26 13812
35173 원망·불평·교만의 결말 고훈 목사 2011-03-06 13040
35172 희망-판도라 예수영광 2011-02-13 12903
35171 네가 믿느냐 이주연 목사 2011-04-02 12821
35170 공동체 생활의 외국 사례 예수영광 2011-02-13 12771
35169 씨앗이라는 희망 임준택 목사 2011-02-09 12746
35168 그 길밖에 없으셨나요 이주연 목사 2011-04-02 12635
35167 한 크리스천의 규칙 예수감사 2011-05-23 12599
35166 말아톤 file 류중현 목사 2011-02-10 12597
35165 상대방을 칭찬하는 말의 12가지 기능 김학규 2011-09-05 12589
35164 간절한 기도 고도원 2011-06-09 12565
35163 주님 사랑 닮은 사랑 예수감사 2011-02-21 12511
35162 십자가의 은혜 김장환 목사 2011-06-18 12491
35161 낚싯밥 김용호 2010-12-18 12436
35160 부모 공경 이주연 2011-05-03 12428
35159 나의 취미는? 고도원 2002-04-22 12375
35158 어둠과 아침 임준택 목사 2011-02-09 12357
35157 두개의 길 - 시편1편 이동원 목사 2011-08-20 12341
35156 동행 동역 이주연 목사 2010-11-02 12340
35155 아낌없는 사랑 설동욱 목사 2011-01-13 12224
35154 오후에도 면도하는 남자 고도원 2002-04-19 12136
35153 개의 전도 예수웃음 2011-02-18 12131
35152 한 소년의 값진 희생 예수은혜 2010-09-23 12123
35151 축복 받는 신앙생활 예수가정 2011-03-15 11967
35150 잘못된 행동 예수침묵 2011-05-24 11954
35149 감사하면 행복하다 임용택 목사 2011-01-14 11923
35148 콩 세 알을 심는 이유 고도원 2010-09-24 11915
35147 어머니의 사랑 예수감사 2011-02-21 11908
    본 홈페이지는 조건없이 주고가신 예수님 처럼, 조건없이 퍼가기, 인용, 링크 모두 허용합니다.(단, 이단단체나, 상업적, 불법이용은 엄금)
    *운영자: 최용우 (010-7162-3514) * 9191az@hanmail.net * 30083 세종특별시 금남면 용포쑥티2길 5-7 (용포리 53-3)
XE Login